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단일배너
원두 정보
작성자: 라파엘 등록일:2017-11-27 20:28:05
댓글 2 조회 수 177


  • ABOUT ROASTER
20799321_1356311997820945_2751027401570061547_n.jpg


대구 대명동에 위치한 앵커 커피 컴퍼니. 2012년 커피 노리터라는 이름으로 시작되었으며, 2015년 대표인 최정훈 로스터와 커피를 통해 만난 3명의 바리스타가 의기투합하여 지금의 앵커 커피 컴퍼니를 만들었다. 2013년 KBC (Korea Barista Championship) 1위와 3위를 한 바라스타와 다년간 국가대표 선발전 운영위원으로 지낸바 있는 로스터가 함께 운영중이다.앵커라는 뜻은 배의 닻을 의미하며, 배가 정박할때 닻을 내리고 쉬듯이 커피한잔으로 편하게 쉴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싶어서 앵커커피라는 이름을 만들었다고 한다. 로스팅은 기센 W6와 후지로얄 디스커버리를 사용하고 있다. 최정훈 로스터가 추구하는 커피는 생두가 가지고 있는 캐릭터를 중심으로, 특히 아로마와 단맛이 극대화 될수 있는 미디움 로스팅을 추구 한다고 한다. 매장을 이용시 시그니쳐 음료도 눈에 띈다. 몽 시리즈로 몽블랑,몽블랙,몽그린이 있다. 이중 국내에 처음으로 레시피를 만든 몽블랙과 몽그린은 시각적으로도 남다른 커피임을 알수가 있다. 

 
17862403_1518622268156781_2055133706053345338_n.jpg
  • COFFEE INFO

 

20171118_112113.jpg
KENYA OTHAYA AA

COUNTRY : KENYA
REGION : OTHAYA CORPORATION
GRADE : AA
VARIETY : SL-28
PROCESS : WASHED
ALTITUTE : 1,700~2,100M
 
  • ABOUT PACKAGE
23559565_1749156995103306_5697856548280872644_n.jpg

앵커라는 이름과 걸맞게 시각적으로 시원한 파란색의 스트라이프와 엠블럼이 청량하고 깨끗한 이미지를 나타낸듯 하였다. 다만 봉투를 개봉한 후 타이나 지퍼형식이 아니라서 원두를 따로 보관해야하는 단점이 있었다. 또한 원두 배송시 원두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었다면 추출하는데 조금더 좋았을것 같았다. 이는 아직은 개인보다는 업체 위주의 납품을 하기 때문에 이해는 가능했다. 

  • ABOUT COFFEE
 - BEAN PROFILER PANEL  : 고재현 (http://beanprofiler.com/P_review/1007)

앵커커피의 케냐 오타야는 자몽같은 산미가 입안을 가득 채우면서
점점 단맛이 묵직하게 올라오는 느낌이 아주 좋습니다.
조금은 원두양을 늘려 추출해 보면 후미는 견과류에서 느껴지는 고소함도 느껴집니다.
 

- BEAN PROFILER PANEL : Miss.COFFEIST (http://beanprofiler.com/P_review/1127)

망고나 잘익은 사과의 단맛과 생기가 넘치는 산미가 좋았습니다. 
리스트레또로 추출하여 라떼도 만들어보았는데
시럽을 넣지 않아도 달달한게 밀크와의 조합도 꽤 훌륭했습니다.

- BEAN PROFILER PANEL : ZENIO7 (http://beanprofiler.com/P_review/1141)

전체적으로 토마토의 쥬시함, 라임같은 산미를 느꼈다.

따뜻한 것을 마셨을 땐 미디엄바디와 뒤에 오는 단맛이 좋았는데 뒷맛이 조금은 텁텁했다.
그렇지만 희석을 하면 커버 될 정도였다.
차게 마셨을 땐 시러피한 바디와 깔끔한 뒷맛, 그리고 여운이 길어서 좋았다.
우리들은 차게 마셨을 때가 조금 더 좋았다.
 
- BEAN PROFILER EDITOR
 
빈프로파일러 패널들과 비슷한 늬앙스의 맛과 향을 느꼈었다. 미디엄 로스팅에서 오는 묵직한 단맛과 단향이 커피를 마시는 내내 입안 가득 맴돌았다. 산미는 자몽의 느낌이 있었으며, 침이 살짝 고일듯이 은은하게 느껴졌으며, 이내 브라운슈가 느낌의 묵직한 단맛이 입안을 꽉 채우고 있었다.

 
23561875_1749982635020742_7969831191762319355_n.jpg

브루잉보다는 에스프레소로 즐겼을때 조금더 맛과 향이 더 발현된다고 느꼈었으며, 추출이 길어지면 후미의 좋지 않은 쓴맛이 나오는 듯 했다. 이는 높은 온도로 브루잉을 추출하거나 에스프레소로 길게 추출했을때 느껴졌었던 것 같다. 하지만 이는 기본적인 추출 범위를 초과했을때 나왔기 때문에 추출상 문제로 생각이 되었다. 
개인적으로는 산미도 꽤나 괜찮을 것 같기에 조금만 로스팅 포인트가 당겨진다면 더 괜찮을 것 같았다.

Bean Profiler에서 사용된 사진 중 일부는  해당 로스터리의 homepage, facebook, instagram에서 발췌하여 사용하였습니다.    

 

profile

알케미스트 +

빈파일러(?) 새로생긴 사이트인가요???

소중한 첫 댓글에! 10 포인트 +
profile

라파엘 +

빈 프로파일러 입니다^^ 커피리뷰 사이트구요. 이전부터 블로그및 브런치에서 활동하다가 사이트 오픈을 하였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