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롤링배너1번
원두 정보




이번에 제가 리뷰할 원두는 코스타리키 카타라타 라 에스페란자 입니다.

개인적으로 코스타리카 원두는 그동안 접할 기회도 별로 없었고 접하려는 시도도 해보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코스타리카는 다양한 Honey Processing으로 많이 알려져 있는데 맛이 어떻게 표현 될지 궁금한 부분이 많았습니다.

이번에 좋은 기회를 가지게 해준 알레그리아와 블랙워터 이슈에 다시 한번 감사의 말을 드립니다.


DSC_0577.jpg  DSC_0580.jpg


지금까지 접해보지 못했던 새로운 원두를 접하게 된다는 것만큼 설레고 즐거운 경험도 없는 것 같습니다.

커피 체리 과육을 얼만큼 남기고 건조와 숙성을 반복하냐에 따라 Processing이 나뉘어진다는데 Red Honey는 

남기는 커피 과육이 약 50~100% 사이라고 합니다.

보통 구름이 많은 시간에 12정도 건조한다는데 이 부분은 농장 마다 차이가 있겠죠?

에디오피아 네츄럴 커피의 베리맛도 좋아하기에 코스타리카 Red Honey Process로 가공된 커피는 어떠한 맛과 향이 나는지 매우 궁금해집니다.

아이스 브류잉 커피를 좋아하기에 먼저 아이스 브류잉을 시도해봅니다.


DSC_0584.jpg  DSC_0589.jpg  DSC_0582.jpg


한번에 두잔을 만들기 위해 칼리타 2~4인용 드립퍼를 꺼냈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이스 브류잉은 하리오 보단 칼리타나 에어오프레스로 내리는 것을 선호합니다.

원두를 보니 중배전 정도라고 보여집니다. 중배전 정도라고 하면 너무 범위가 넓을 수 있는 있는데 중에서도 약간 아래쪽인 것 같습니다.

50g을 엔코 그라인더 ‘28’로 그라인딩 하였습니다. 에디오피아 네츄럴 커피의 베리향과는 또 다른 향이 느껴집니다. 달콤하면서 와이니한 ^^

커피 서버에 280그람 정도의 얼음을 채우고 종이 필터를 적히고 나서 그라인딩한 원두를 담아냅니다.

92도의 온수로 50그람 정도 사전 불림을 40초 정도 진행한 후에 불림시간 포함 총 2분 정도 2차례에 걸쳐 Pour over를 해주어 

약 커피와 얼음 포함 500그람 정도 되었을때 드립퍼를 서버에서 분리하였습니다


유리잔에 얼음을 50그람 정도 추가하여 약 300그람의 아이스 브류잉 커피 2잔을 만들었습니다.


DSC_0590.jpg  DSC_0591.jpg  DSC_0593.jpg

저는 보통 이렇게 두 잔을 만들어 내는데 커피나 배전도에 따라서 원두의 양을 50~55그람 정도 조절하고 

그라인징 굵기도 엔코 그라인더로 25~30정도 범위에서조절하여 줍니다. 물의 온도는 88~93도 정도 범위에서 조절합니다. 


한잔을 마셔보니 테스팅 노트와 같이 살구의 맛과 몰티함이 느껴집니다.

산미는 은은하게 다가오는 것 같습니다. 테스팅 노트에서 가장 궁금 했던 부분이 몰티함이었는데 아 이런게 몰티함이구나 라는 것이 단번에 

느껴졌습니다. 달콤이로 버터와플 과자를 꺼냈는데. 버터리한 과자가 몰티한 살구맛 향미와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사진으로 남기지는 않았지만 추가로 1~2인용 하리오 드립퍼로 깔끔하게 내려보었습니다.  20그람 엔코그라인딩 ‘28’ 90도의 물온도 250그람 추출.

아이스 브류잉 보다 테스팅 노트에서 표현된 맛들이 더 확연하게 느껴집니다.

특히 식으면 식을수록 건자두의 향미와 몰티함이 더해집니다. 바디감도 제가 딱 좋아하는 미디움 정도 였습니다.

몰티함은 약간 홍차의 쌉쌀함과 같이 느껴지기도 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커피는 아이스보다는 뜨겁게 내려서 먹는것이 나은 것 같습니다.

 RED HONEY PROCESS와 살구맛 향미와 특유의 몰티함이 오묘하게 연결됨이 느껴집니다.

다양한 커피를 접하면서 기존에는 느끼지 못했던 다양한 풍미와 향미를 느껴보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지 다시끔 깨닫게 됩니다.

늘은 에어로프레스+레티나 헥사 메탈 필터로 좀 더 자두맛의 향미를 끌어내 봐야겠습니다^^


DSC_0595.jpg  DSC_0599.jpg


eae5f28dfc6bbc7a43b5d41feb8d6c8f.jpg




profile

JaehyunKo +

아이스를 좋아하시는군요^^ 보고있으니 비오는 아침이지만 시원한 아이스커피 한 잔 생각이 간절해 집니다.
알레그리아는 아직 맛보지 못해 무척 궁금한데, 더 궁금해지네요...ㅜㅜ
profile

김부릉 +

레드허니 프로세스의 장점을 잘 살려서 로스팅 한거 같아요. 몰티한 건자두 푸룬 같은 느낌이 나더라구요. 꼭 드셔보세용~~~~^^
profile

서리 +

다양하게 즐기셨네요. 정말 아이스를 마셔보고 싶게 만드는 리뷰!! 잘봤습니다.
profile

김부릉 +

제가 아이스를 워낙 좋아하긴 해요ㅋ 한겨울에도ㅋ특히 약배전 케냐콩 에어로프레스로 하는걸 좋아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