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롤링배너1번
커피 컬럼 정보


 

 


 

2016 월드 브루어스컵 챔피언 테츠 카츠야의 4:6 추출 레시피 영문 버전 공개




2016 월드 브루어스컵 챔피언인 테츠 카츠야의 우승 레시피를 하리오에서 영문 버전으로 공개했다. 이미 블랙워터이슈에서 여러번 기사로 다룬 적 있는 테츠의 우승 레시피를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일러스트레이션이 함께 등장하여 보는 이의 이해를 돕는다.


 
2018-02-08 (7).png


위 이미지에서 설명되는 것처럼 추출수의 초반 40%와 60%의 역할을 구분하는 것이 테츠가 사용한 레시피의 핵심이다.



 
2018-02-08 (6).png



사용하는 물의 양은 총 300ml로써 각 60ml씩 5회 푸어링(Pouring)해준다. 이때 4:6이라 함은 총 물의 양 가운데 120ml는 4/10의 비율로 초반 2회 푸어링을 의미하며, 180ml는 6/10의 비율로 초반 3회의 푸어링을 의미한다.



 
2018-02-08 (11).png



위 이미지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초반 130ml의 푸어링의 경우 단맛과 산미를 강조하며, 막대 그래프에서 확인할 수 있는 것처럼 초반에 물을 부어주는 양을 일정하게 유지하지 않는다면 산미와 단맛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예를 들어 첫번째 물을 붓는 양이 두번째 물을 붓는 양보다 많아진다면 산미가 올라가고, 두번째 물을 붓는 양이 많아진다면 단맛이 올라간다는 설명이다.

 

2018-02-08 (15).png

 

마지막 150ml로 세번 나누어 붓는 물의 경우에는 커피의 농도를 결정한다는 내용이다. 물론 이 과정에서 교반이나 낙차를 심하게 준다면 커피의 농도는 더욱 진해질 수 있다. 중요한 점은 일정하게 물을 붓지 않고 더 짧게 나누어 붓거나 더 길게 나누어 붓는다면 아래 2개의 막대 그래프와 같이 최종 결과물의 맛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2018-02-08 (16).png

테츠가 사용한 하리오 제품들


▼ 테츠의 에어로프레스 레시피를 보고 싶다면 아래 클릭
img_read.php?url=nQNT%252Bzrt3yjidv4CDod
Photo credits to @japanaeropress.info테츠 카스야(Tetsu Kasuya), 그의 새로운 도전 그 만의 레시피는 커...
img_read.php?url=LXOfqLyhKpQ4k%252BY%252ⓒ BlackWaterIssue / 2017-08-03

 


 
161679.png
제보 : bwmgr@bwissue.com
 
profile

꼴통 + | 추천: 1   비추천: 0

제가 실험해 본 결과로는...물론 원두의 상태, 물의 상태, 온도 등의 변수들이 모두 다르지만....
40% 이상을 추출하는 경우, 즉 후반부의 추출 60%에서는 일반적으로 부정적이 향미가
많이 나타났습니다..
(실험 시, 전반 40%와 후반 60%를 따로 받아서 커핑을 해보았을 때~~ㅎㅎ)
따라서 추출 후반의 60%가 strength를 위한 것이면, 오히려 전반 40%만 추출하고
나머지 60%에 해당되는 것은 물로 희석하는 것이 그러한 부정적인 내용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방법 같습니다~~
제가 드리고자 하는 말씀은... 전문가의 방식을 벤치마킹하는 것은 좋은 경험이지만,
너무 그 내용에 얽매이지 말고, 직접 실험을 통하여 스스로의 방식을 찾아가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 것입니다~~ㅎㅎ

소중한 첫 댓글에! 10 포인트 +
profile

LoveLove +

좋은글 감사합니다 덕분에 잘 읽었습니다
profile

박병문 +

좋은 글 감사합니다. 쉽게 정리해두셨네요
profile

이류 +

5회까지 추출하는 군요. 한 번 시도해 봐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