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단일배너
푸드&음료


tumblr_nj5lwcPURG1r6ohaho3_r2_1280.jpg

ⓒ https://41.media.tumblr.com/




100g의 비밀 - 보나 초콜릿 방문기 [1]





초콜릿 바 한 개의 평균 무게는 몇 그램 정도일까 ? 


엉뚱하진 않지만 궁금할 수도 있는 질문 중 하나입니다. 요즘은 일반적으로 60~80g 정도가 가장 흔합니다. 그러나 불과 한 세대 전만해도 초콜릿 바 한 개의 무게는 100g이거나 그 이상이었습니다. 


예전 초콜릿이 더 크고 무거웠던 이유는 알고 보면 단순하면서도 깊은 뜻이 숨겨져 있습니다. 함께 나눠 먹으라는 의미입니다. 40~60g짜리 초콜릿이 혼자서 먹기에 적당한데 비해 100g의 초콜릿은 아무래도 혼자 먹기엔 부담스러운 게 사실입니다.


Chocolate is sharing. 보나 초콜릿이 지난 180년 동안 지켜 온 정신이기도 합니다.




000.jpg


물론 혼자서 먹기도 합니다. ©찰리와 초콜릿 공장, 워너브라더즈픽쳐스




보나 초콜릿은 1884년 알프스 산자락이 어른거리는 프랑스 브아홍에서 펠릭스 보나가 처음으로 수제 초콜릿 상점을 문을 열면서 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현재는 6대를 이어오는 프랑스의 대표적인 수제 초콜릿 업체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보나 초콜릿의 역사는 단순히 초콜릿에 모든 것을 바친 한 가족기업의 소사가 아니라 근대 프랑스 초콜릿 역사의 축소판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1984년, 보나 초콜릿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전세계 7군데 카카오 농장의 카카오(베네수엘라 추아오 포함)로 싱글 오리진 초콜릿을 만든 것이 프랑스 싱글 오리진 초콜릿의 기원입니다. 보나 초콜릿에 들어가는 카리브해 바닐라와 유기농 설탕 또한 프랑스 근대 식재료의 발달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

.

보나 초콜릿이 있는 브아홍은 파리와는 제법 멀리 떨어져 있습니다. 그러나 19세기만 해도 프랑스 남부의 여러 항구들과 이탈리아 북부의 공업 지대 그리고 스위스를 잇는 활발한 물류의 중심지 중 한 곳이었습니다. 지리적으로 전세계의 다양한 재료를 손쉽게 구할 수 있는 곳인데다 더욱이 당시 아르헨티나에서 대규모 설탕 사업을 하고 있던 보나 가문의 경우, 디저트 사업에 손을 대게 된 것은 당연한 수순이라 하겠습니다.


파리에서 브아홍까지는 테제베와 일반 열차로 3시간 반 정도의 거리입니다. 파리-리옹-브아홍 혹은 파리-그레노블-브아홍을 잇는 연계 철도망이 잘 갖춰져 있어 어렵지 않은 여행길입니다.


그림 같은 초원과 동화 속에서나 나올법한 예쁜 농가들을 달리다 보면 어느새 론 알프스 끝자락에 다다르게 됩니다. 그리고 보나 초콜릿의 포장지에도 등장하는 뾰족탑의 그림 같은 생 브뤼노 성당이 눈에 들어 옵니다.

생 브뤼노 성당은 브아홍의 대표적인 상징물로 보나 초콜릿의 겉포장에도 등장하고 있습니다.



 

00.png


관광객으로 분주한 생 브뤼노 성당 맞은 편, 비취색이 아름다운 4층 건물이 바로 보나 초콜릿입니다.



청자 빛 하늘과 석회암 절벽이 병풍처럼 아름다운 브아홍에 도착, 설레는 마음으로 보나 매장의 문을 열고 들어서면 제일 먼저 환한 미소로 맞이해 주는 이는 푸짐하면서도 자신감이 넘치는 세실 보나 여사입니다. 펠릭스 보나의 6대손인 그녀는 남자형제인 스테판 보나와 함께 현재 파리의 자체 매장을 포함 6개의 백화점, 그리고 프랑스 전역의 180여개 매장에서 판매되는 보나 초콜릿 제품을 책임지고 있습니다. 


기대가 너무 큰 탓이었나 실제 브아홍의 보나 초콜릿 매장은 크기나 디자인 모든 면에서 당황스러울 정도로 소박하기 그지 없습니다. 채 10평이 안되게 작은 매장과 한 옆의 테이블 5개가 전부인 티 룸으로 구성되 있습니다.


'이 작은 매장에서 그토록 많은 초콜릿이 팔린단 말인가 ?'

하지만 보나 가족들과 인사를 나누고 공장을 둘러보고 보나 초콜릿 제품들을 일일이 시식을 하며 보낸 4 시간 동안 매장에는 단 한차례도 손님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33.jpg


보나 초콜릿 매장, 브아홍 ©김경아 쇼콜라티에



인구 겨우 18,000명의 프랑스 작은 소도시에 있는 매장이라고는 믿기지 않게 많은 손님들, 그리고 그들 대부분을 알고 있는 듯 가족처럼 편하게 대하는 보나 가족들의 모습은 부러움을 넘어 경이롭기까지 했습니다.


레이몬드 보나에 이어 현재 보나 초콜릿을 이끌고 있는 스테판 보나는 소문난 스피드광입니다. 언제나 모터 사이클을 즐겨 타다 보니 사고도 많아 병원을 제집 드나들듯 합니다. 서로 이메일로 일정을 조정하고 방문했던 때도 모터 사이클 사고로 3개월간 병원 신세를 지다 퇴원한지 겨우 1주일이 지난 때였습니다. 


하지만 제대로 의자에 앉지도 못하는 상황에서도 스테판은 3시간이 넘게 열정적으로 보나 초콜릿의 흥미로운 가족사에서 공장 그리고 카카오 빈 창고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보여주고 노하우를 알려주었습니다.


 


11.jpg


50kg 용량의 콘칭기에 대해 설명하는 스테판 보나


 


22.jpg


10개국 16개 농장에서 온 카카오 빈들이 쌓여 있는 보나 카카오 창고




―다음 회에 이어서―



※ 본 게시물은 외부 기고 컨텐츠로 관련 내용에 대한 논조나 내용, 방향성은 블랙워터이슈의 편집 방향과 상이할 수 있음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해당 글 내용에 대한 오류사항이나 기타 문의 및 전달 사항은 하단의 기고자 정보를 참고해 주시거나 블랙워터이슈(bwmgr@bwissue.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블랙워터이슈는 다양한 분야의 기고 컨텐츠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김창용   기술 이사, 現 마줄라 코코

Mobile: +60(0)14 201 7812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
Email: eddietawau@gmail.com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
Website: http://blog.naver.com/lahaul1101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Viewer
Address: 말레이시아, 타와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