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롤링배너1번


 

 



 

엘릭서(Elixir), 커피이지만 커피 같지 않은 커피





위 영상은 지난 1일 영국의 세계적인 바리스타 제임스 호프만이 자신의 유투브 계정에서 공개한 영상이다. 제임스 호프만이 소개한 제품은 최근 미국에서 첫 선을 보인 커피 음료로 추출 방식을 공개하지 않는 독특한 제품이다. 


 
40044177_2169835293089475_587090542957953024_n.jpg



보틀에 적혀진 숫자는 추출 시간으로 1-24시간까지의 추출 시간 범위를 갖는다고 한다. 성분은 여느 브루잉 커피와 마찬가지로 커피 로스터가 로스팅한 커피와 정수된 물 뿐이다. 기본적으로 추정 가능한 추출 방식에 대한 가설은 엘릭서를 구매시, 함께 동봉되는 상자에 음원(Music이라고도 하고, Sound-wave라고도 함) 정보가 있다는 점을 보면 최근 국내에서도 선보인 바 있는 파동에 의한 추출, 그 중에서도 음악에서 나오는 파동을 가지고 추출을 진행하는 것이 아닐까 한다.(아래 링크는 엘릭서 홈페이지)
 

 

 Elixir Specialty Coffee "Looks like whiskey, feels like tea, made from coffee...and unlike anything ...




실제로 카페인의 양 역시 추출 시간에 비례하는데 5-10시간의 경우 차 한 잔 정도, 11-15 시간 정도는 에스프레소와 동일한 양의 카페인을 함유하고 있으며, 그 이상은 브루잉 커피 정도의 카페인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36398107_2050783824994623_9060285299627655168_n.jpg
 



그렇다면 맛은 어떨까?
실제 엘릭서 홈페이지에서 밝히고 있는 맛에 대한 정보는 지금까지 어떤 음료에서도 경험해보지 못한 맛이지만 커피임을 느낄 수 있는 맛 즉, 유일한 맛이라고 설명한다.

하지만 제임스 호프만의 리뷰를 보면 기본적인 맛의 복합성이나 아로마 등 향미, 풍미를 구성하는 요소에 있어서는 미약하지만 텍스쳐와 마우스필이 좋다는 점은 인정하고 있다.

엘릭서가 현재 미국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는 이유는 어쩌면 유명 로스터들과의 협업 그리고 스페셜티 커피 애호가들의 새로운 것에 대한 호기심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가 아닐까 생각해 본다. 하지만 점점 스페셜티 커피의 화제거리가 적은 만큼 다양한 추출 방식으로 선보이는 커피의 새로운 메뉴는 좋은 시도라고 생각한다. 유통기한은 제조 후 1개월로 Best before date를 말한다.

 
▼ 관련 기사 보기
소이 밀크로 만드는 달콤한 콜드 브루 메뉴 채식주의 요리가로 유명한 The Buddhist Chef가 우유를 마시지 ...
ⓒ BlackWaterIssue / 2018-09-04

 
 
제보 : bwmgr@bwissu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