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팝업 이미지
오늘 이 창 안띄우기
한국어
Ϲ

회원간 물품거래






롤링배너1번


 

 



 

블루보틀커피코리아, 국내 첫 공식 행사, 「오픈하우스」 진행





블루보틀커피코리아가 오픈하우스를 통해 한국 커피업계에서의 첫 발을 내딛었다. 1월 31일(목) 더북컴퍼니 플라자룸에서 열린 본 행사는 블루보틀이 한국 런칭을 공식 발표 후 가진 첫 공식행사로 한국 커피업계 종사자들과의 소통을 위한 시간으로 구성되었다.

오픈하우스 첫 세션은 서혜욱 블루보틀커피코리아 대표의 인사로 시작됐고 이어 본지를 통해 소개된 바 있는 블루보틀의 커피 컬쳐 디렉터, 마이클 필립스(Michael Phillips)가 마이크를 이어 받아 브랜드 철학과 이력에 대해 소개하며 스페셜티 커피의 의미와 좋은 바리스타의 역할, 소양에 대한 메세지를 전했다.



 
IMG_1946.jpg

블루보틀의 커피 문화 책임자 마이클 필립스




특히 마이클 필립스는 커피와 소비자를 잇는 접점으로써 바리스타의 역할 즉 접객(Hospitality)의 중요성을 강조했고 이는 앞으로 블루보틀에서 근무하게 될 구성원들에게 핵심적으로 요구되는 자질이라고도 언급했다. 한국 시장 진출 계기에 대해서는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좋은 커피를 전하기 위해 수반되어야 하는 성장의 방향이 한국에 닿았다고 설명하며 한국에서도 첫 블루보틀 매장과 다름없는 퀄리티의 커피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관리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앞으로의 스페셜티 커피 산업 전망에 대해서는 사업규모 확장과 품질관리를 병행할 수 있느냐가 관건이라며 세가지의 핵심요소(product, space, experience)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앞으로 진행 될 바리스타 채용과 관련해 바리스타 선발 조건에 대한 질문에는 블루보틀의 철학을 카페에서 잘 담아낼 수 있는 인성요소를 중점적으로 고려한다고 언급하며 과연 바리스타가 누굴 위하여 커피를 만드는가를 생각해 볼것을 조언했다.



 
IMG_1947.jpg

 


오픈하우스는 예상보다 많은 참석신청으로 인해 당초 2세션이었던 계획을 변경해 pm1:30, 4:00, 7:00의 3세션으로 늘려 진행 되었고 사전 온라인 신청을 통해 참석한 다양한 현업 종사자들이 현장을 찾아 블루보틀에 대해 이해하고 블루보틀커피코리아의 행보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블루보틀커피코리아의 PR 담당인 손현주 매니저는 "앞으로 블루보틀이 한국 커피업계의 일부분으로서 기여할 수 있는 부분을 고민하며 다방면에서 소비자들의 기대를 충족 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IMG_1944.jpg

 

한편 블루보틀커피코리아는 최근 보도자료를 통해 성수동에 이어 2/4분기내 삼청동에 2호점을 오픈하겠다고 밝혀 국내 커피 소비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 관련 기사 보기
 
제보 : bwmgr@bwissue.com
 
profile

뿌구뿌구 +

드디어 한국에 들어오는군요~^^
많은 기대를 하고 있는데 우리나라 커피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길 기도합니다ㅎㅎ

소중한 첫 댓글에! 10 포인트 +
profile

김팡구 +

오 이제부터 시작인가보군요
한국에서도 블루보틀 커피를 맛볼수 있게되겠네요
기대됩니다
profile

오삼오빠 +

바리스타 역할의 중요성에  대해 관심을 많이 가지고 있는데
블루보틀이 끝까지 유지 하여 운영 해주면 좋겠네요 ㅎㅎ
profile

HwangKiHoon +

시음했던 커피는 작년 시즌블렌딩인 홀리데이였습니다. 단맛과 레드체리느낌이 좋은 커피였는데 그라인딩된 커피를 백에 포장했더라구요.
맛과 공간은 준비되어가니 좋은바리스타와
스페셜티 애호가들만 있으면 한국에서도 성공하지 않을까 싶네요
profile

Notyet +

시연 해주시는 분들 보니 직원 바리스타 이신 것 같은데 블루바틀 이미 직원 가 다 뽑은 건가요??
profile

블랙워터보이 +

Notyet 님 20 포인트 획득 하셨습니다. 많은 활동 부탁드려요!
profile

HwangKiHoon +

일본 블루보틀 직원이였습니다. 한국은 한두분정도 뵌거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