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원두

hqdefault.jpg

벙커 컴퍼니 : BUNKER COMPANY

[Kenya Karimikui AA Top]


20150127_143158-11.jpg


에티오피아에 이어서 케냐 카리미쿠이(Kenya Karimikui) 입니다.

케냐 역시 개봉 후 느껴지는 꽃향기와 같은 화사한 첫 느낌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에티오피아에 비하면 보다 깔끔한 맛을 보여주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갖게 되었고요.


자세한 얘기는 아래서~


20150127_143718_00.jpg


이 케냐 커피에 대한 소개를 간략히 하자면 SL28, SL34, Ruiru11 품종으로 구성되어있고 

풀 워시드(수세식) 방식으로 가공 하였다고 합니다.


20150127_143936_00.jpg

앞서 에티오피아에서 소개해 드린 것과 같이 샘플로 모아두었던 커피를 꺼내 보았습니다.

(다행히 이번에는 지역과 농장은 달라도 같은 품종 그리고 같은 가공 방식의 그린빈이 있었습니다.)


케냐 커피에서 볼 수 있는 주요 품종들로 SL28, SL34, Ruiru11 많이 접해보셨을거라 생각되는데요.

케냐에서 주로 생산되는 품종으로 가뭄과 같은 기후에 강하고 생산성이 보다좋은 품종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SL은 이 커피를 발견한 인물의 이니셜로 알고 있습니다.(아닌가? 아마 맞을거에요.ㅎㅎ))


이 커피는 생산성 만큼이나 향미와 바디감도 우수하다고 알고 있습니다.

케냐 커피가 좋은 이유 중 하나일거라 예상되네요.


여담이지만 커피 소비 증가와 반대로 가뭄과 녹병 등으로 인한 농가의 피해도 적지 않다고 하는데...

어떤 방향으로든 잘 해결이 되어 나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불현듯 드네요.


그리고 가공법에 대한 얘기도 짧게 드리면... 풀 워시드 방식을 사용하였다고 합니다.

이는 과육을 펄핑한 후 점액질 상태의 파치먼트 빈을 물 속(발효조)에서 발효시켜 점액질을 제거하는 방식입니다.

다른 가공법에 비해 생두가 보다 푸른 빛을 띄고 깔끔한(?)상태라 할 수 있습니다.


(정보가 필요하신 분의 경우 참고하시어 이해를 돕는데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그럼 이제 맛을 봐야 할텐데요.ㅎㅎ


케냐 커피는 가장 먼저 멜리타 아로마 드리퍼를 사용해 보았습니다.


20150204_105459~2.jpg

멜리타 아로마

▶커피 : 20g (미분제거)

물 : 91℃ / 240ml

시간 : 2분 ~2분 30초


기본적으로 나선형으로 물을 붓는 방식을 그대로 사용하였고요. 뜸 들이기 포함 총 5회 물을 부어주었습니다. 

멜리타 아로마 역시 물의 양을 적절히 조절해줘야 과추출로 이어지지 않으니 사용하시는 분은 참고하시면 될 듯 합니다.


확실히 케냐 커피 역시 아프리카 커피 답게 특유의 산미와 묵직하지 않으나 적당한 바디감이 참 좋았는데요.

굳이 에티오피아와 비교하자면 개성은 조금 부족할지언정 밸런스는 더 좋은 커피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공 방식의 차이였는지 몰라도 산미가 조금 날카롭게 느껴지기도 하였지만 비교적 깔끔한 편이었던 것 같고요.

포도와 시트러스 계열의 산미와 깔끔하게 떨어지는 마무리가 좋았던 것 같습니다.


모카포트
커피 : 15~16g
물 : 50~60ml 

모카포트로도 추출해 보았습니다.

커피는 약 16g 사용하였고요. 추출시간을 단축하고자 보일러에 뜨거운 물을 넣어서 가열 하였습니다.

모카포트의 경우는 생각보다 깔끔한 맛에 놀랐습니다. 
산미가 강하지 않을까 했는데... 
오히려 산미는 조금 부드러워진 느낌이고 바디감이 조금 살아나는 거 같았습니다.

그래서 이어서 바로 우유와 함께 먹어봤는데요.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던것 같습니다.


카페 마끼아토
에스프레소(모카포트) : 50~60ml
스팀밀크(프렌치프레스) : 200ml

프렌치 프레스를 사용하여 스팀밀크를 만든 뒤 모카포트로 만든 커피를 부어 카페 마끼아토를 만들어 봤습니다.

오랜만에 우유와 함께 마셔보았는데요.
단맛도 잘 살아나고 베리에이션용으로도 손색이 없을 듯 싶었습니다.

(물론 개인적으로 선택하라면 브루잉으로 마시겠습니다.ㅎㅎ)


커피를 마시며 참 재밌기도하고 즐거웠는데요.

가까운 곳에서 더 즐길 수 있다면 좋았을텐데... 이 점은 개인적으로 참 아쉽게 느껴집니다.

댓글 9

profile

에스프레소프릭

2015-02-05 00:01  #104062

B.ELEMENTARY
와우.. 엄청난 리뷰.. 개인적으로 모카포트 구매를 생각중이였는데.. 급지름이 오는 동영상이군요.. 털썩.. 감사합니다^^
profile

2015-02-05 00:11  #104077

@에스프레소프릭님
에프레소머신 가지고 계시잖아요 ㅋㅋ
profile

Jin 작성자

2015-02-05 04:42  #104499

@에스프레소프릭님
부족한데 감사합니다~^^ 저는 빨리 돈 모아서 머신을...ㅎㅎ
profile

JaehyunKo

2015-02-05 00:57  #104107

보유자격 없음
이걸 보니 또 참았던 포카포트 지름이 진짜 오네요...ㅡ,.ㅡ;;; 프릭님하고 같이 지르던지 해야지 원..ㅠㅠ
넘 맛나게 추출된거 같아요!!
케냐 커피에 대한 정보도 정말 유익합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Jin 작성자

2015-02-05 04:46  #104509

@JaehyunKo님
감사합니다~ 지금 손에 들고 계신건 아니겠죠?ㅎㅎ 모카포트는 또 이거 나름에 매력이 있는거 같아요.^^
profile

Ms.CoFFeeist

2015-02-05 03:27  #104201

보유자격 없음
프레스 거품이 이리 고울수가? 와우!!
저도 장식으로 쓰고있는 모카포트 급 소환해야겠어요!!
profile

Jin 작성자

2015-02-05 04:47  #104515

@Ms.CoFFeeist님
대신 거품이 고울수록... 팔이 아프다는게 함정이에요.ㅎㅎ
profile

카페여행자

2015-02-08 09:02  #104979

보유자격 없음
역시 로스팅을 하시니까 생두에 대한 지식이 풍부하시네요 ^^ 많이 많이 배우고 있어요 ^^
profile

Jin 작성자

2015-02-08 11:33  #105001

@카페여행자님
저도 조금씩 알아가고 있는 중이에요~ 도움이 되었다면 다행입니다^^

2020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