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컬럼 정보

그린빈 바이어 Wendy De Jong(Single Origin Roasters, Sydney Australia) 인터뷰

2015-10-29


외부 기고자 홍찬호 - 블랙워터이슈 호주 에디터

DSC04763.jpg

(Wendy De Jong과 Single Origin Roasters HQ에 있는 QC Room)





그린빈 바이어 Wendy De Jong(Single Origin Roasters, Sydney Australia) 인터뷰






홍찬호(이하 H). 안녕하세요. 이렇게 인터뷰하게 되어 영광입니다. 블랙워터이슈 독자 여러분께 본인 소개 부탁드립니다.



Wendy(이하 W). 안녕하세요! 저는 호주 시드니와 일본 도쿄에 있는 싱글 오리진 로스터스(Single Origin Roasters, 이하 Single O)에서 커피 부문 헤드 그린빈 바이어로 일하고 있는 Wendy De Jong입니다.



H. 다시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방금 말씀하셨듯 현재 그린빈 바이어로 일하고 계십니다. 전세계에서 아마 가장 흥분되는 직업 하나이죠. 그린빈 바이어들이 어떠한 일을 하는지 설명해 주실 있을끼요


W. 모든 그린빈 바이어라고 수는 없지만, 저는 그린빈 바이어로서 산지에서 훌륭한(excellent) 품질의 커피를 찾는 역할, 커피 프로듀서들과의 협력, 그리고 QC(Quality Control) 시스템과 호주/일본 내로 그린빈을 수입하는 과정에 대한 관리와 감독을 합니다.




H. 어떻게 그린빈 바이어가 되셨나요? 제가 알기로 이전에 미국에서 일하셨었는데 시드니로 오시게 되었나요? 그리고 어떤 부분이 당신을 Single O 팀에 합류하도록 만들었나요?


W. 저는 커피 업계에서 종사한지 10 되던 해에 그린빈 바이어의 일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아주 행운스럽게도 저에겐 수많은 지식과 경험들을 공유해준 훌륭한 멘토들이 여럿 있었습니다.

그리고 커피 업계에 종사하는 여러 친구들로부터 Single O 대하여 소개를 받았고 팀에 합류하기 위하여 시드니로 오게 되었습니다




H. 이미 많은 한국의 독자들이 Single O 대해 알고 있습니다만, 조금 구체적으로 소개 부탁드립니다. 현재 Single O 추구하는 목표와 장점들이 궁금합니다.


W. Single O 세계에서 생산되는 훌륭하고 독특한 커피를 다양하게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커피 프로듀서 같은 파트너들과 아주 견고한 관계를 지속하는 것에 아주 열정적입니다. 또한 항상 다양한 커피 품종과 프로세싱에 있어서 혁신적인 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지향해오고 있습니다.





DSC04753.jpg


DSC04754.jpg


(Single Origin Roasters HQ 입구 벽면에 있는 방명록. 한국인 방문자의 애정이 담긴 글귀도 보입니다.)





H. 그린빈 바이어로서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그리고 본인만의 구매결정을 위한 기준이 있다면 어떤것이 있나요?


W. 우리는 커피의 품질에 대해 물리적인, 그리고 감각적인 기준들을 명확하게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보다 우리와 파트너들과의 관계를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또한 우리는 현재 지속가능성과 연관된 미래에 가치를 두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폐기물을 포함한 환경 관리와 교육 그리고 공공 보건 등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지원합니다. 이처럼 우리는 우리의 파트너십을 두가지 다른 측면으로 보고 있으며, 우리는 파트너들에게 합당한 가격을 지불하는 이상의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H. 산지들은 저마다 아주 다른 환경적 요소를 가지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 기온, 기후 등이 있지요. 각각의 커피를 서로 다른 국가에서 정확하게 평가하기 위해 산지를 방문할 어떤 변수들을 컨트롤 하시나요? 예를 들면, 물이나 그라인더, 샘플 로스팅 등은 향미를 다르게 만들 있는 통제 영역 밖으로 벗어날 있는 부분인데요. 어떤 것들은 acidic하게, 떫게 혹은 달게도 만들 있겠지요. 본인만의 노하우를 말씀해 주실 있으신가요?


W. 각각의 산지마다 정말 수많은 변수들이 있다는 것은 사실이지만 우리는 언제나 좋은 품질의 맛을 찾을 있었습니다. 산지에 있는 대부분의 우리 파트너들은 아주 훈련되고 경험이 많은 커퍼들과 QC 전문가들로, 년동안의 칼리브레이션을 통해 저와 그들은 비슷한 기준을 갖게 되었지요. 하지만 구매를 위한 최종 결정 전에는 시드니에 있는 저희 연구실에서 우리 팀원들과 함께 모든 샘플들을 점검하고 확인하고 있습니다.




 

DSC04780.jpg


(샘플 수분 측정중인 Wendy)




H. 최근 년간 다양한 프로세싱이 개발/발전되어오고 있습니다. 다양한 워시드 공법과 내추럴, 다양한 색상의 허니 프로세싱 등이요. 다가올 미래에는 프로세싱을 위해서 어떤 것이 가장 중요하게 여겨질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W. 생각엔 지속적이고 다양한 실험과 연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H. 개인적으로 가장 선호하는 프로세싱은 어떤건가요? 이유는요?


W. 워시드 프로세싱된 커피들을 가장 선호합니다. 커피의 깔끔하고 독특한 플레이버와 깔끔함이 저를 아주 매료시키는 부분입니다.




H. 프로세싱에 관한 연구만큼이나 품종에 관한 연구들이 많이 진행되어오고 있습니다. 특별히, 최근 WBrC(World Brewers Cup) 참가하였던 Sarar Anderson(Intellighnsia, USA) 경우엔 Coffee Eugeniodes 사용해서 많은 주목을 받았었습니다. 비록 순위권에 진입하지는 못했지만 아주 훌륭하고 인상깊은 시연을 보여주었는데요, 그린빈, 특별히 품종에 관해 어떤 부분들이 주목받게되리라 생각하시나요?


W. 커피 품종을 연구하는데는 많은 이유가 있습니다. 그리고 상당수는 커피의 품질을 향상시기 위한 것이지요. 그러나 중요한 것은, 커피 업계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연구입니다. 예를 들어, 커피 재배를 삶으로 삼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질병에 저항력이 강한 종자들을 기르고 수확할 있게 되는 것은 아주 아주 중요한 일입니다. 중남미 지역에 있었던 커피 녹병 재해 이후, 질병에 대한 저항력은 아마 모두의 연구 주제가 되지 않았을까 생각합니다.




H. 질문은 조금 어색할지도 모르겠네요. 커피 산업의 미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특별히 그린빈에 대해서요. 커피소비국가들의 기술들은 정말 빠르게 발전하지만 반명 생산국가들이 날마다 대면하는 삶의 질은 그렇게 좋지는 못하지요. 우리가 무엇을 어떻게 기여해야 할지, 커피 업계에 종사하는 사람으로서 어떤 생각들을 가져야 할지요?


W. 생각엔 그에 대한 대답은 아주 쉬운 같습니다. 만일 자신이 커피를 만들거나 로스팅을 하며 사는 삶을 바라는 누군가가 있다면, 커피를 생산하는 사람들도 그들의 커피를 좋은 가격에 팔아서 그들의 삶이 성장하길 바란다는 것을 생각해야 합니다.




H. 조금 늦었지만, Single O Japan 오픈을 축하드립니다! 어디에 위치해있나요? 그리고 Single O Japan 목표는요?


W. 로스터리는 Ryoguku 위치하고 있습니다. Single O Japan 목표는 커피를 사랑하는 사람들과 서로 소통하는 , 그리고 시드니와 일본에 있는 커피 소비자들과 함께 세계의 훌륭한 커피를 공유하는 것입니다.





Yama-roasting_slide.jpg

(Yu Yama, Head Roaster of Single Origin Roasters Japan)




H. 오늘 인터뷰에 시간 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끝으로 블랙워터이슈 독자들에게 말씀 부탁드립니다.


W. 커피에 정말 순수한 열정을 가지고 있는 한국의 커피인 여러분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조만간 다시 방문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SC04792.jpg

(Wendy와 Single Origin Roasters Roasting & QC Team)





profile_bw.jpg

2016 WCCK 공식 미디어 | BLACK WATER ISSUE

제보: bwmgr@bwissue.com




ABOUT ME

Chanho Hong
QC Specialist, Roaster and Barista
Editor for Black Water Issue
2015 World Barista Championship NSW(AU) Regional 3rd Place
2015 World Brewers Cup Championship NSW(AU) Regional 4th Place
2014 Australian Golden Bean Award Silver Medal for Espresso
2014 World Brewers Cup Championship Korean National 3rd Place
contact details
email: chanho0623@gmail.com(personal), sightsandthoughts@gmail.com(Black Water Issue / personal blog)
facebook: https://www.facebook.com/chanho.hong.9
blog : chanhohong.wordpress.com
instagram: @chanhohong
일반회원
보유자격 없음

클래시컬한 감성, 수동 레버 머신 - 라파보니(La Pavoni) ... 3

클래시컬한 감성, 수동 레버 머신 - 라파보니(La Pavoni) 프로페셔널 휴 그랜트의 철들지 못한 한량의 어른 연기가 유난히 돋보였던, 2002년 영화 "어바웃 어 보이". 당시 거대 빵덩어리로 오리를 때려 잡던 꼬마, 니...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1-05

조회수 : 10682

[커피학개론] 눈금 달린 에스프레소 샷잔 대신 작은 저울을!

[커피학개론] 눈금 달린 에스프레소 샷잔 대신 작은 저울을! 눈대중과 감각만이 프로바리스타의 덕목일까요? 오랫동안 바이블로 여겨졌던 에스프레소의 기준 30ml.이젠 부피가 아닌 무게로 커피를 말하는 곳이 늘어나...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1-05

조회수 : 1393

추운 겨울을 보다 따뜻하고 부드럽게 만들어줄 오묘한 커피... 1

추운 겨울을 보다 따뜻하고 부드럽게 만들어줄 오묘한 커피 레시피. - 스웨덴식 달걀 커피 - 조금 낯설고 묘한 느낌이 들지만 마셔본 사람에 의하면 정말 부드럽고 매력이 있는 커피로 불리는 스웨덴식 달걀 커피. 한...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1-03

조회수 : 4968

그린빈 바이어 Wendy De Jong(Single Origin Roasters, Syd...

(Wendy De Jong과 Single Origin Roasters HQ에 있는 QC Room) 그린빈 바이어 Wendy De Jong(Single Origin Roasters, Sydney Australia) 인터뷰 홍찬호(이하 H). 안녕하세요. 이렇게 인터뷰하게 되어 영광입니다. 블...

작성자: ChanhoHong

등록일: 2015-10-29

조회수 : 1291

해외의 트렌디한 카페 인테리어를 손쉽게 참고해보자 II

[에세이 / 컬럼] 해외의 트렌디한 카페 인테리어를 손쉽게 참고해보자. II 지난 I 편( http://bwissue.com/coffeestory/136319 )에 이어, 해외의 트렌디한 카페 인테리어에 대한 실용적인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유용한...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0-29

조회수 : 2848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 2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닝 4편 포타필터 체결시 주의사항 : Inserting Handle Into The Group 커피 추출에 있어서 채널링(Channeling) 흔히 「편류」라 불리는 현상은 포타필터 바스...

작성자: BW컨텐츠팀

등록일: 2015-10-26

조회수 : 1265

HOST 2015 의 에스프레소 장비로 읽어보는 커피 트렌드 2

HOST 2015 의 에스프레소 장비로 읽어보는 커피 트렌드 이탈리아 밀란에서 2년 주기로 개최되는 HOST 쇼의 COFFEE 관련 섹션은 가장 거시적인 시각에서 세계의 커피 트렌드의 변화를 가늠할 수 있는 중요한 이벤트 중...

작성자: 서리

등록일: 2015-10-26

조회수 : 2431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 4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닝 3편 도징 작업시 실수들 : Dosing Mistakes 이번 편은 그라인더에 커피를 갈아 포터필터에 담아내기까지의 과정인 도징작업에 대해 안내합니다. 커피 추출...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0-25

조회수 : 1470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 2

Learn Coffee with Gwilym#2. Tamping Mistakes 탬핑(Tamping)이란? 에스프레소 머신의 포타필터 내부에 삽입되는 바스켓에 담긴 분쇄된 커피를 충분한 힘으로 눌러서 공기를 빼내고, 표면을 평평하게 만들어주는 작...

작성자: BW컨텐츠팀

등록일: 2015-10-22

조회수 : 906

커피의 쓴맛을 없애고 싶다면 설탕 대신 소금을! 2

커피의 쓴맛을 없애고 싶다면 설탕 대신 소금을! 모닝 커피를 즐기는 이들과는 달리 저처럼 커피의 쓴맛(다크 로스팅 등)으로 인해 커피를 기피하는 사람들도 꽤나 많습니다. 하지만, 커피의 각성 효과를 좋아하는 저...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0-20

조회수 : 2363

베일은 벗은 G&B 의 360도 바 디자인 (그랜드 센트럴 ... 3

베일은 벗은 G&B 의 360도 바 디자인 (그랜드 센트럴 마켓 지점)인텔리젠시아 출신의 카일 그랜빌과 찰스 바빈스키의 G&B 매장은 규모는 작지만 친환경적인 메뉴와 바리스타의 유명세, 그 자체로 꽤나 입소문을 불러...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15-10-19

조회수 : 1621

[2016 SCAJ] 아시아의 향후 커피 트렌드를 한눈에(2)

|마루야마 커피 부스에 놓인 2014 WBC 챔피언 히데노리 이자키의 챔피언 트로피 SCAJ 2016 아시아의 향후 커피 트렌드를 한눈에(2) 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커피 관련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전시회라고 한다면 일본...

작성자: BW컨텐츠팀

등록일: 2015-10-18

조회수 : 1938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 1

Learn Coffee with Gwilym #1 Coffee Distribution 2009년 월드바리스타 챔피언이자 World Coffee Events의 헤드 저지로 활동하고 있는 귈름 데이비스의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인 유로피안 커피트립(http://europe...

작성자: BW컨텐츠팀

등록일: 2015-10-16

조회수 : 857

[바리스타 트레이닝 시리즈]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닝 1편 - Introduction 블랙워터이슈의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소개 드렸던, WBC 챔피언 출신 귈름 데이비스의 커피 트레이닝 시리즈의 1편 - 소개 - 영상입니다. 블랙워터이슈는 본 영...

작성자: 서리

등록일: 2015-10-14

조회수 : 748

[2016 SCAJ] 아시아의 향후 커피 트렌드를 한눈에 - 에스프...

|일본 바리스타 국가대표선발전 결선 현장 2016 SCAJ Exhibition 아시아의 향후 커피 트렌드를 한눈에 - 에스프레소 머신 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커피 관련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전시회라고 한다면 일본의 SCAJ(일...

작성자: BW컨텐츠팀

등록일: 2015-10-13

조회수 : 2603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