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에스프레소 머신 세팅의 최대 변수에 대한 의견이 구합니다.

개인적으로 에스프레소 세팅의 최대 변수는 그라인더의 입자와 커피/물의 비율이겠지요. 그 외에는 에스프레소 머신에서 설정할 수 있는 추출수의 온도, 압력, 프리 인퓨젼의 시간, 유량(지글러) 될 것 같습니다. 제 주변에서는 의외로 온도 변화는 많이 안하는 것 같은데 몇몇 해외 포스팅에서는 정밀한 온도 변화를 통해 디테일한 맛을 조절하는 경우가 있기도 합니다. 필드에서는 머신의 어떤 변수를 우선으로 조절하시나요? 그라인더 입자만 가지고 세팅을 하시는 분도 있겠지만 그 이후에 머신의 어떤 변수를 조절 하시는걸 선호하시나요?



http://compoundcoffee.com/experiments/15_the-best-temperature-for-espresso

http://www.jimseven.com/2006/08/03/some-thoughts-on-brew-temperature/

https://www.fivesenses.com.au/blog/brew-temperature-and-its-effects-on-espresso/

https://www.fivesenses.com.au/blog/brew-temperature-and-its-effects-on-espresso/

https://prima-coffee.com/blog/video-pressure-vs-flow-espresso-extraction

profile

ABOUT ME

안녕하세요. 비다스테크의 기술자입니다.
일반회원
보유자격 없음

댓글 10

profile

유리디체

Mar 02, 2017 09:05

보유자격 없음

저같은 경우는 온도세팅이네요.....

profile

lilt

Mar 02, 2017 09:19

유리디체님, 혹시 온도세팅을 어떠한 경우에한다던가 하는 설명을 조금 더 부탁드려도 될까요? 아직 배울길이 많아서 한번 여쭤봅니다 :)

좋은 하루 되세요!

profile

유리디체

Mar 02, 2017 13:50

@lilt   밑의분께서 좋은 글 남기셨네요...     저는 아마추어라서..   ^^;;

profile

밥시른돼지

Mar 02, 2017 10:41

보유자격 없음

저도 온도세팅을 원두 상태에 맞춰서 하고 있습니다. 

profile

Mar 02, 2017 12:23

보유자격 없음

하이엔드 머신의 경우 온도와 유량, 인퓨전까지 조절할 수 있겠지만.. 제가 사용하고 있는 머신들은 커머셜한 머신들 이기에.. 커피/물을 위주로 조절하고있습니다.

profile

꼴통

Mar 05, 2017 12:26

B.STARTER

보통의 에쏘머신을 보유한 경우, 동일 블렌딩 에쏘원두를 기준으로...계절, 날씨에 관계없이 일정 시간, 일정량의 에쏘를 추출할 수 있도록 [분쇄도]를 상수화 시킬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에쏘에서는 약간의 분쇄도 변화가 매우 큰 면적의 변화로 나타나, 향과 맛에 매우 많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Noa

Mar 07, 2017 15:36

B.STARTER

저는 브루잉처럼 그라인딩 입자와 추출수의 압력및 온도가 가장 크지 않나 싶어요.

profile

커피콩처럼생김

Apr 04, 2017 14:04

B.STARTER

그라인더 입자를 조절하면 맛을 잡기  어렵지 않나요?

profile

때롱

Apr 04, 2017 18:32

보유자격 없음

제 생각에는 무엇하나 정해진 정답은 없는 듯 하고 자신이 원하는 맛의 목표를 잡으면 편하게 생각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저 같은 경우 추구하는 방식이 바쁜 매장이다 보니 저 혼자서 운영하고 매일 장사하는 가게가 아닙니다. 따라서 머신에 경우 온도나 압력에 따라 더 좋은 맛을 추출해 낼 수 있지만 고정 변수로 둡니다. 또 원두의 양이나 그라인딩의 입자 크기 등을 추출하기 편하면서 원두마다의 개성을 충분히 살릴 수 있는 목표를 잡습니다. 그렇게 하면 한 매장에서 일하는 모든 사람들이 같은 레벨의 실력이 아닌 것을 가만해 일관성 있는 맛을 유지할 수 있을거라 생각했기 때문이죠.

 

고로 저는 특별한 변수보다는 그라인딩 입자의 크기와 원두의 양으로만 변수를 잡는 것이 좋다고 생각하네요.

포럼 문화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커피를 왜 하시나요? (하고싶으신 또는 하고있는 이유... 26
국내외 시판용 생수,Third Wave Water 경도,알카리니티... 5
에스프레소 머신에 관해 질문드립니다. 6
네 물을 알라 -WATER TEST ( DR.JUNGJIN &LA MARZO... 2
커피 그라인더 버 (burr) 재연마의 가능성 (과테말라 ... 1
라마르조코가 잔량 없는 그라인더에 대한 특허를 출원... 3
니트로커피에 대해 질문이요! 5
나의 매장의 커피바 세팅은? 12
세인트 앤써니의 커피 도징 & 분배 툴 샷 칼라 UNB... 12
4가지 로스팅 머신의 장단점? by Talor Browne
시네소 MVP 모델의 프로파일링용 압력 세팅 방법 테크...
【옐로우 아이디 Q&A】 콜로이드의 정의와 로스팅...
도저 + 레벨링 + 태핑 기능을 결합한 툴을 테스트 중입... 5
커피의 등급에 따라 어떤 차이가 가장 클까요 ? 7
디개싱에 대해 궁금한게있는데 10
【Aeropress】 에어로프레스의 최대 압력은?
콜드브루(cold brew) 유통기한에 대한 궁금증입니다! 4
시네소 S200 에스프레소 머신의 포지션? 3
블랙워터이슈에 나온 긍국(?)의 프렌치프레스 추출방법 4
과소추출의 원인이 높은 펌프압력?? 11
시네소 머신 디스케일링 방법 소개 영상
[간단한리뷰] 하리오 V60 자동 커피 그라인더 [EVCG-8B] 1
그라인딩 프로파일, 이 다음 트렌드는 무엇이 될까요? 5
에스프레소 머신 셋팅의 최대 변수에 대한 견해? 10
리네아 클래식과 리네아 PB 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Li... 1
바라짜, Sette 시리즈의 새로운 버전 Sette 30과 새로...
[엔파체리뷰] 로스팅과 드립을 하나로! 엔파체(enpache...
테츠 카츠야가 공개하는 브루잉 방법 "Four-Six M... 18
로스팅 공장 혹은 기타 분야에서의 생두, 원두 이송을 ...
초콜렛 라테 와 모카 커피의 차이점이 무었인가요? 8
중국산 슬레이어 에스프레소 머신을 아시나요?
란실리오에서 신형 에스프레소 머신이 출시 될 것 같습... 3
바이브레이션 펌프 머신에 있어서 OPV(Over Pressure V...
브루잉 할때 어떤 방식을 가장 선호하시나요? 16
디센트 에스프레소 머신 - 프로파일링 기능의 소개
드립백 커피 비지니스를 시작하려 합니다. 5
100일 보관 원두의 추출 간략 후기 3
밀크 스티밍시 잔잔하게 오랫동안 스티밍하기 위한 엄... 12
로스팅 된 커피에 있어서 Sucrose(자당)의 함유? 1
시애틀 커피 기어의 펠로우 스태그 EKG 케틀 소개 영상
서구식 POUR OVER 와 일본식 핸드 드립은 어떤 차이점...



2019 . 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