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참조 링크 http://blog.naver.com/bsm322/221109049173

IMG_3076.jpg


하리오, 일본의 유리왕이라고 불리는 커피의 명가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그동안 하리오하면 드리퍼와 드립서버, 더치기구, 필터 등으로 주로 제작되는 곳이라 생각되며, 그라인더라 하더라도 하리오는 주로 핸드밀 계열로 많이 만들어지는 보편적 기구들을 만드는 곳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전동 혹은 자동 그라인더가 나와서 그 느낌을 맛보고자 글을 시작해 봅니다!

아무래도 글이 주관적일 수 있으며, 비슷한 그라인더인 '바라짜 버추소'와 몇 가지로 비교해보며 쓰는 글임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또한 우선 대략적인 사진과 간단한 글을 보시고, 마지막에 느낀 점을 몇 자 적어보겠습니다!

(사진 용량이 있어서인지 많은 사진이 올라가질 않네요. 그래서 필요한 사진 몇 개 올리고 총평을 쓰겠습니다. 더 필요한 내용은 블로그 링크를 걸어 두었습니다 참고 부탁드립니다)


IMG_3079.jpg

IMG_3081.jpg


IMG_3091.jpg

IMG_3106.jpg


IMG_3119.jpg

IMG_3175.jpg

결론적인 총평을 적어봅니다

일단 장점입니다.

1. 버추소와 비교시 장점들이 많습니다!(가격은 비슷합니다)
- 우선 버추소의 외관보다 하리오가 제 기준엔 좀 더 세련되었습니다(그래서 예전에도 그린타를 고른 이유가 바로 이 이유입니다). 또한 재질자체도 ABS수지와 플리프로필렌이라 더 세련미가 느껴지고 단단함을 받았습니다.
- 또한 토출구가 그린타처럼 앞으로 나와 있어서 여러 면에서 편리함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원두통에 원두 투입판이 있어서 이 부분이 더 좋습니다!
- 날이 스테인레스라 물이 묻어도 좋으니(심지어 세척도 가능하니) RDT를 해도 부담이 없습니다

2. 청소가 간편합니다
- 몇 번 만져보시면 매우 직관적이고 단순한 구조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관리하기가 쉬운 편입니다

3. 에쏘부터 드립까지 가능합니다
분쇄도 범위가 넓고 스텝리스 방식이라(버추소도 마찬가지입니다) 가정에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에쏘면 에쏘, 드립이면 드립 다 가능합니다!

그리고 단점입니다.
1. 소음이 있습니다
- 오랜만에 사용해서 그런지 저에겐 매우 크게 느껴졌습니다

2. 버추소처럼 원두받는 통이 없는게 아쉽습니다
- 부속품으로 스테인레스 통이나, 박스 사진에서 보이는 유리라도 들어 있으면 더 좋았을 듯 합니다

3. 스텝리스 방식으로 조정하다보니 잘 움직입니다
물론 아주 잘 움직이는 편은 아니나, 사용 중에 건들일 때 움직일 수 있어서 저는 조심히 사용했습니다.

결론적으로 하리오를 사용해 보면서, 무엇보다 바라짜 버추소만큼 많은 분들께 사랑받을 조건이 많은 그라인더라고 생각했습니다. 가격적인면에서 적당하며(물론 수동을 원하신다면 코만단테와 비슷합니다), 분쇄 범위도 넓고, 분쇄도도 나쁘지 않은 결과물을 내어 주기 때문입니다.
물론 선택은 소비자의 몫이나, 버추소와 하리오 사이에 고민이라면 저는 하리오에 조금 더 손이 갈 것 같습니다. 아무쪼록 부족한 리뷰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profile

댓글 1

profile

john_kim

Oct 18, 2017 20:36

B.STARTER
바라짜 버추소의 분쇄도 조절은 스텝리스라고 하기엔 무리가 좀 있습니다^^; 돌릴때마다 플라스틱 톱니가 맞물리면서 딸깍딸깍 소리가 들리는데요~ 그렇기에 세심한 분쇄도 조절에 한계가 있는 편입니다^^;
포럼 문화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4가지 로스팅 머신의 장단점? by Talor Browne
시네소 MVP 모델의 프로파일링용 압력 세팅 방법 테크...
【옐로우 아이디 Q&A】 콜로이드의 정의와 로스팅...
도저 + 레벨링 + 태핑 기능을 결합한 툴을 테스트 중입... 5
커피의 등급에 따라 어떤 차이가 가장 클까요 ? 7
디개싱에 대해 궁금한게있는데 10
【Aeropress】 에어로프레스의 최대 압력은?
콜드브루(cold brew) 유통기한에 대한 궁금증입니다! 4
시네소 S200 에스프레소 머신의 포지션? 3
블랙워터이슈에 나온 긍국(?)의 프렌치프레스 추출방법 4
과소추출의 원인이 높은 펌프압력?? 11
시네소 머신 디스케일링 방법 소개 영상
[간단한리뷰] 하리오 V60 자동 커피 그라인더 [EVCG-8B] 1
그라인딩 프로파일, 이 다음 트렌드는 무엇이 될까요? 5
에스프레소 머신 셋팅의 최대 변수에 대한 견해? 10
리네아 클래식과 리네아 PB 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Li... 1
바라짜, Sette 시리즈의 새로운 버전 Sette 30과 새로...
[엔파체리뷰] 로스팅과 드립을 하나로! 엔파체(enpache...
테츠 카츠야가 공개하는 브루잉 방법 "Four-Six M... 18
로스팅 공장 혹은 기타 분야에서의 생두, 원두 이송을 ...
초콜렛 라테 와 모카 커피의 차이점이 무었인가요? 8
중국산 슬레이어 에스프레소 머신을 아시나요?
란실리오에서 신형 에스프레소 머신이 출시 될 것 같습... 3
바이브레이션 펌프 머신에 있어서 OPV(Over Pressure V...
브루잉 할때 어떤 방식을 가장 선호하시나요? 16
디센트 에스프레소 머신 - 프로파일링 기능의 소개
드립백 커피 비지니스를 시작하려 합니다. 5
100일 보관 원두의 추출 간략 후기 3
밀크 스티밍시 잔잔하게 오랫동안 스티밍하기 위한 엄... 12
로스팅 된 커피에 있어서 Sucrose(자당)의 함유? 1
시애틀 커피 기어의 펠로우 스태그 EKG 케틀 소개 영상
서구식 POUR OVER 와 일본식 핸드 드립은 어떤 차이점...
안녕하세요. 커피 프로세싱 중 무산소 발효 공법에 대... 2
백플러싱 세척시 공기층의 유무에 따른 세척 결과 : Ba...
스파웃이 달린 포터필터로 추출 할때 한쪽으로 쏠려요... 6
팀윈들보, 뭐든지 물어보세요. 에스프레소 편
프로밧 로스터의 새로운 활용법? 1
번거로운 그룹헤드 청소는 이제 그만! 에스파쫄라가 판... 8
바리스타 허슬 탬퍼가 슬슬 배송되고 있나 봅니다. 1
에스프레소 머신 각 부분의 명칭 : E61 에스프레소 머...

2019 . 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