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여기에 오시는 분들 약배전 스페셜티 커피를 즐기시는 분들이 상당히 많으실텐데

브루잉 하실때 어떤 드리퍼 어떤 방식으로 즐기시나요?

한때 동전 드립 을 운명처럼 여기며 매일 매일 메리타 드리퍼 칼리타 드리퍼에 연습하던 때가 

생생한데 이제는 하리오 드리퍼에 푸어오버식으로 주구장창 내리네요 


하리오 드립을 즐기데 남들보다  커피를 많이 쓰는 편인데 1인분 내릴때 30그람 35그람 사이 쓰면서

스푼질은  할때도 있고 안할때도 있는데  추출시간을 빠르게 가져가도 원두를 많이 쓰니

밍밍하지 않고  추출시간이 빨라도 밋밋하게 추출되지도 않고

의도하지 않은 잡미가  나오는거 같습니다. 노르딕 커피를 즐기다 보니 95도 94도 세팅으로 내립니다

브루잉이 끝날때 까지 91도 까진 물온도를 유지 하구요 

여러분들의 레시피와 왜 그렇게 쓰는지 궁금합니다. 
profile

ABOUT ME

난 누군가? 나도모르겠습니다
사업자회원
B.STARTER

댓글 16

profile

굴보쌈

Dec 12, 2017 18:19

보유자격 없음
저도 브루잉 처음 시작할때는 원두 30g 넘게 분쇄하여 점드립으로 내렸습니다. 이렇게 내린커피가 저한테는 가장 맛있기 때문이었죠.
하지만 시간과 비용이 많이 드는것같아 조금더 적은양의 원두로 짧은시간에 점드립과 비슷한 맛을 내는 방법을 고민해서 요즘에는 주로 이방법으로 내리고 있습니다

소중한 첫 댓글에! 10 포인트 +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2, 2017 21:29

30gr 보다 적다면 20gr 정도로 점 드립? 스프링 드립을 한다는건가요?
profile

김명규

Dec 12, 2017 19:14

보유자격 없음
저는~!
20g으로 300ml 뽑습니다.
2분이 넘으면 추출을 중간에 멈추고요.
하리오도 칼리타고 멜리타고 고노도.....ㅡㅡ;;
쉽게 쉽게~~~^^;;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2, 2017 21:30

드리퍼의 모양 리브에 따라 추출 속도 맛 늬앙스가 달라지기 때문에 시간이 확 달라지더라구요

개인적으로 침출식이 아닌 이상 최대한 빨리 끊어주는게 좋더라구요 잡미가 덜 올라와서요 
profile

elsesh

Dec 12, 2017 20:41

보유자격 없음
저는 개인적으로 한 잔 기준으로 20g 정도 사용합니다~!
대신 물 비율을 1:13이상 설정하고, 물 온도는 웬만하면 90도씨 이하로 설정합니다. 최소 70도씨까지 내려봤는데 달라져서 좋긴 하지만 따뜻하게 마실수 있는 시간이 짧아져서 아쉽더라고요.
저도 스푼질을 자주 하는 편이에요. 너무 많이하면 후미를 더럽히겠지만.. 안하면 원두가 가라앉아 제대로 투과를 못하는 것 같더라고요.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2, 2017 21:32

아 다들 20그람 정도로 하시는군요  
물온도는  원두 로스팅 정도에 따라 다르니  중강배전? 정도 즐기시나보네요 70도 까지 내려가는거 보면.... 스푼질도 적당히 해야지 안그러면 추출시간이 너무 길어지더라구요 
profile

커피맨

Dec 12, 2017 21:57

B.STARTER
저같은경우는 20g 300ml 내리구요 온도는 94도 추출시간은 3분정도로 잡습니다.
물붓기는 50g 뜸들이기, 70g, 60g, 60g, 60g 이렇게 총 4번에 걸쳐 물붓기하는데 물붓기 할때 
물이 다빠진다음에 물붓기를 합니다.
전에 블랙워터이슈에서 본 레시피인데 이렇게 하니깐
신기하게 농도는 진해지지만 상대적으로 쓴맛이나 아린맛이 잘 안느껴져 최근에 이방법으로 브루잉 즐기고 있습니다. ㅎ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2, 2017 22:19

물붓기할때 물이 다 빠진다음에 하시는군요   전 적당히 빠지면 ㅎㅎㅎ 
profile

Dec 13, 2017 11:21

보유자격 없음
전 칼리타 웨이브로 보통 원두 16~20g 정도로 90도 내외, 푸어오버를 선호해요.

나름 점드립도 시도해봤는데 오히려 추출시간이 길어져 향미가 제대로 추출이 안되더라고요.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5, 2017 17:05

추출시간이 길어지는건 아무래도 강배전이 좋더라구요  
profile

onedayonecup

Dec 13, 2017 16:11

보유자격 없음
저는 로스팅 배전도에 따라 다르게 추출합니다.
약배전은 푸어오버로 중강배전은 일반적인추출방식을 선호합니다.
악배전은 18g으로 280ml 중간배전은 25g으로 추출량은 다릅니다^^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5, 2017 17:06

로스팅 상태에 따라 다르죠  약배전은 브루잉이 좀 까탈스러운거 같습니다 
profile

jinu

Dec 15, 2017 15:06

보유자격 없음
개인적으로 하리오   v60기준 1인 20g를 선호합니다. [약~중배전]
ratio 1:14 정도를 유지하려고 노력해요  1:10~ 1:12는 저한테는 조금  너무 무거워서 목넘김에서 걸리더라구요, 저도 쉽게쉽게 가려고 노력해요
 추출시간은 2분 20초 내외가되면 그만합니다^^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15, 2017 17:07

추출시간은 저와 비슷하군요    제가 좀 진하게 먹다보니 30그람을 ㅎㅎ 
profile

양준환

Dec 16, 2017 09:39

B.STARTER
저는 커피에따라 드리퍼를 바꾸거나 비율을 바꾸는데,
 제 주위에 사람들은 좀더 부드럽고 아로마가 우선되는 컵을 원하더군요.
 그래서 저는 에그트론70~80정도를 기준으로 좀더 어두우면 18g이상 20g이하 정도를 사용하고,
 바디감이 가볍거나 자칫하면 산미가 너무 부각될듯한 커피는오히려 20g에서22g까지 사용합니다. (그라인딩과 추출비율을 달리하는것보다 더 좋은 맛을 보여줘서..) 모든커피는 300에서 320정도 추출하고, 원뿔형 드리퍼일때 추출방식은 거의 푸어오버식이지만, 프레그런스와 플레이버가 플라워쪽이라면!  첫 추출에 많은 물을 사용해 추출하고 그뒤는 중앙에만 나누어 추출하는 방식으로
 시간을 조절해서 농도 즉 전체적인 밸런스를 잡아줍니다.
 저도 이방식을 추천받아 사용해봤는데 대체적으로 FAIL컵이 없어서 이대로 유지하고있습니다.
30그램이라면 처음에는 기분좋은 농도와  확 다가오는 스윗니스에 좋은 맛처럼 보이지만
 먹다보면 피니쉬가 좋지 않은걸 느끼실껍니다. (저도 처음에 그랬거든요!)저도 먹다보니까
 커피의 온도가 낮아지면서 잡미가 확 살고, 두번째 모금엔 단맛보단 부담스러운 목넘김을
 느끼게 되었고, 원두사용을 줄였습니다.
 제 개인적인 고찰로써 중요한부분은 RATIO와 추출 흐름입니다. 30g을 계속 사용한다해도 만약 잡미를 줄일 방법(예를들어 미분을 없앤다거나, 추출온도를 조절한다거나)이있다면 더 맛 좋은커피가 탄생하겠죠?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Dec 26, 2017 01:18

커피 적정 추출량이 괜히 있는게 아니니깐요 음.. 원두가 30그람 쓰는건 

유속이 빠른 하리오에서 빠른 추출로끊으면 좀더 신경쓰지 않아도 훌륭한 커피가 나오더라구요

후미도 제법 좋구요 20그람 25그람 사이가 좋은건 알고 있으나.. 결국은 내가 더 편한걸 찾게 되더라구요

내가 더 편한것에서 맛도 어느정도 이상 나오니깐요 ..  
포럼 문화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4가지 로스팅 머신의 장단점? by Talor Browne
시네소 MVP 모델의 프로파일링용 압력 세팅 방법 테크...
【옐로우 아이디 Q&A】 콜로이드의 정의와 로스팅...
도저 + 레벨링 + 태핑 기능을 결합한 툴을 테스트 중입... 5
커피의 등급에 따라 어떤 차이가 가장 클까요 ? 7
디개싱에 대해 궁금한게있는데 10
【Aeropress】 에어로프레스의 최대 압력은?
콜드브루(cold brew) 유통기한에 대한 궁금증입니다! 4
시네소 S200 에스프레소 머신의 포지션? 3
블랙워터이슈에 나온 긍국(?)의 프렌치프레스 추출방법 4
과소추출의 원인이 높은 펌프압력?? 11
시네소 머신 디스케일링 방법 소개 영상
[간단한리뷰] 하리오 V60 자동 커피 그라인더 [EVCG-8B] 1
그라인딩 프로파일, 이 다음 트렌드는 무엇이 될까요? 5
에스프레소 머신 셋팅의 최대 변수에 대한 견해? 10
리네아 클래식과 리네아 PB 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Li... 1
바라짜, Sette 시리즈의 새로운 버전 Sette 30과 새로...
[엔파체리뷰] 로스팅과 드립을 하나로! 엔파체(enpache...
테츠 카츠야가 공개하는 브루잉 방법 "Four-Six M... 18
로스팅 공장 혹은 기타 분야에서의 생두, 원두 이송을 ...
초콜렛 라테 와 모카 커피의 차이점이 무었인가요? 8
중국산 슬레이어 에스프레소 머신을 아시나요?
란실리오에서 신형 에스프레소 머신이 출시 될 것 같습... 3
바이브레이션 펌프 머신에 있어서 OPV(Over Pressure V...
브루잉 할때 어떤 방식을 가장 선호하시나요? 16
디센트 에스프레소 머신 - 프로파일링 기능의 소개
드립백 커피 비지니스를 시작하려 합니다. 5
100일 보관 원두의 추출 간략 후기 3
밀크 스티밍시 잔잔하게 오랫동안 스티밍하기 위한 엄... 12
로스팅 된 커피에 있어서 Sucrose(자당)의 함유? 1
시애틀 커피 기어의 펠로우 스태그 EKG 케틀 소개 영상
서구식 POUR OVER 와 일본식 핸드 드립은 어떤 차이점...
안녕하세요. 커피 프로세싱 중 무산소 발효 공법에 대... 2
백플러싱 세척시 공기층의 유무에 따른 세척 결과 : Ba...
스파웃이 달린 포터필터로 추출 할때 한쪽으로 쏠려요... 6
팀윈들보, 뭐든지 물어보세요. 에스프레소 편
프로밧 로스터의 새로운 활용법? 1
번거로운 그룹헤드 청소는 이제 그만! 에스파쫄라가 판... 8
바리스타 허슬 탬퍼가 슬슬 배송되고 있나 봅니다. 1
에스프레소 머신 각 부분의 명칭 : E61 에스프레소 머...



2019 . 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