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photo_2017-10-27_16-45-49.jpg

안녕하세요, BW노대표 입니다.

다음주 월요일에 있을 블랙워터크런치의 현장답사 겸 이디야커피랩에 들렀습니다. 종일 실내에만 있다가 추울줄 알고 두꺼운 니트가디건을 입고 나왔더니 왠걸, 자동차 외기온도 표시.. 23도가 찍히네요?!! 오랜만에 에어컨 켰습니다. 

오늘의 경험은 아닌데, 지난번에 이디야랩에 왔다가 들었던 생각이 떠올라 잡설을 풀어 봅니다.

이디야커피랩이 처음 생겼을 당시 취재요청이 있기도 했고 저희도 궁금했던터라 오픈직후에 수차례 방문 했었는데요. 당시 첫 인상은 업계의 소문을 통해 알려진 바와 같이 씨애틀에 있는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의 오마주 정도의 느낌이었습니다. 전혀 연관성 있어 보이지 않는 배우 안성기씨의 큼지막한 초상화가 걸려있다거나(지금은 없습니다) 가동하지 않는 대형 프로밧 로스터가 전시 되어 있고, 큼지막하고 넓은 바에 좋은 장비들이 즐비한,단지 일반인들에게 그럴듯해 보이려는 모습의 플래그십 스토어 같은 모습이었죠. 

너무 혹평인가요? 뭐.. 지금 떠올린 솔직한 기억은 사실 그렇습니다. 멋지지만 멋지지 않은, 그저 큰 샹들리에가 인상적인, 스타벅스를 잘 카피한 카페 정도로 보였고 그 모습이 기존에 가지고 있던 이디야커피의 이미지와는 매우 큰 괴리가 있었기 때문에 그다지 마음이 가지는 않았거든요. 

근데 그런 제가 이제와서 이런 고백을 왜 하느냐,

최근에 방문한 이디야커피랩에서 전과는 너무 다른느낌을 받고 있어서 입니다. 이제는 이디야커피랩에 와도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가 잘 떠오르지 않아요. 그쪽노 나름 변화가 있었지만 이디야커피랩도 나름의 색깔을 잘 갖춰가고 있는것 같습니다. 자주 오면서 좀 더 자세히 보이는건지 이쪽에서 내부적으로 변화의 노력을 기울였는지는 정확히 모르겠으나 전 직관적으로 후자의 영향이 더 크다고 생각됩니다. 

 
photo_2017-10-27_16-45-52.jpg
 
한달전 쯤, 브루잉커피를 주문하고 브루잉바에서 커피를 마셨는데, (이디야커피랩에서는 브루잉커피를 주문할 경우 브루잉바에서 설명을 들을수도 있고 진동벨로 알림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콜롬비아 뭐시기를 주문했고 하리오 v60 추출을 요청했죠. 바리스타가 컵노트 설명, 드립퍼 설명, 브루잉 방법 설명 해 주셨는데 접근 정도가 누구나 편하게 받아 들일 수 있는 정도라고 느꼈어요. 과하게 적극적으로 소개하거나 교육 된 내용 읊어주는 느낌도 아니었구요. 초창기엔 부담이 있었는지 좀 딱딱하다는 느낌을 받기도 했는데 요즘은 매우 여유가 느껴집니다. 

한번도 이디야커피랩을 경험하지 못하셨거나 오랫동안 멀리 하셨던 분이라면 다시한번 방문 해 보시기를 권해 봅니다. 보시기에 따라 여러 긍정적인 요소들이 눈에 띌 것 같네요.

아! 굳이 따로 오시기 보다는 블랙워터크런치에 참석하시면 자연스레 경험하시게 되겠군요! :)

블랙워터크런치 티켓팅 하러 가기 : http://bwissue.com/BW_PORT/300715
 
티켓 주문시 유의사항 #1. 컨퍼런스 일자와 시간, 장소를 확인해 주세요. 10월 30일 9시 30분, 서울 강남구 ...

 


 
profile

ABOUT ME

대한민국 최초 & 최대 온라인 커피 미디어 시장을 연 블랙워터이슈는 2012년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스페셜티 커피 시장을 기반으로 국내, 외 업계 전반에 대한 뉴스와 칼럼, 교육 정보 등을 다루고 있습니다.
블랙워터이슈 에디터
B.EXPERT
일정하지 않은 추출시간.. 9
안녕하세요~ 처음 글쓰네요 ㅎㅎ 잘부탁드려요 1
안녕하세요!! 여쭤 보고 싶은 것이 있어서 가입 했습니다. 2
라떼아트 용어중 안정화란 개념이 사뭇 궁금합니다. 16
온도에따라 추출 수율이 비례하나요?? 2
로스팅 관련 회사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7
가입 인사 드립니다. 1
보나비타 전자저울 수리 2
에스프레소 머신 청소하실때 나사관련 5
카페에서 일 해보고 싶습니다. 12
바리스타를 직업으로써 고민중입니다. 고민에 대해 조언해주... 12
일 하다가 갑자기 심하게 배고프면 14
가입인사 드립니다. 1
커피 이론 책 추천 2
블랙워터이슈 커피 스터디 그룹 멤버를 모집합니다. 7
로스팅 환경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8
이디야 커피랩에서 잡설
비밀번호 관련문의 입니다 3
가끔 글 을볼때마다 느끼는 감정에 대해 6
탬핑의 중요성 5
커피 바 설계 도면을 의뢰하여 제작해야할까요 3
포터필터 물기를 닦는 이유는? 뭘까여?.ㅋ 17
에스프레소 바디가 궁금합니다 4
라떼아트 책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1
웨이브 드리퍼의 특징을 알고싶습니다 5
10월말에 시부야로 여행을 가는데 카페추천을 받고 싶습니다. 7
플랫버와 코니컬버의 미분차이가 궁금합니다. 18
커피의 떫은 맛은 어디에서 오는걸까요? 3
커피지식의 자양분이 되준 책들. 11
가입인사드립니다 2
가입인사드립니다^^ 5
스릴러 영화 인비저블 게스트 추천합니다. 4
가입인사합니다 3
'나'와 '한국커피문화'가 함께 발전하려면 무엇이 필요할까 9
디드릭 사용하시는 유저분들 미압계 최대 수치가 어디까지 올... 2
고민해봅시다. (토론거리) - 디드릭 제조사의 표쥰 로스팅 프... 4
로스터리 근무 중 퀄리티컨트롤에 있어 의견대립이 있어 다른 ... 26
바리스타를 직업으로 시작하는 어린 후배들에게 하는 작은 조언 25
에어로프레스의 최대 기압은 몇일까요? 2
커피의 추출, 특히 뜸들이기에 대하여 질문 있습니다. 14
어떤 맥주를 즐겨 드십니까? 19
최근 명불허전이라는 드라마 재밌더군요. 7
가찌아 클래식 부품교체하려고합니다 5
여러분은 어떤 레벨링 방법을 쓰시나요 5
커피 맛 표현법?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10
경력에 관해서.. 13
10년 바라보기 4
안녕하세요 에스프레소 머신 및 그라인더에 관해 여쭙고자 합... 2
구직활동을 하려고 하는데요 3
로켓 r8 머신 기능 질문 4
가정용 반자동 머신을 사용중에 질문입니다.

2021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