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W 라운지

연깔끔 19.06.11. 01:16
댓글 6 조회 수 156
안녕하세요.
『COFFEE GROUP』 그룹장 연성민 입니다.
06월 10일!!! 어제 「태국3종+ 게이샤+ 브라질+ 케냐』 무료 퍼블릭 커핑을 진행 하였습니다. 
장소는 서울 송파구 에서 진행을 했구요.
인원은 총 15명이 참석해 주셨습니다.
이번 커핑은 지금까지 해 왔던 커핑 이랑은 조금 다르게 SCA 커핑폼 으로 하였고, 
점수를 매겨보는 조금 독특한 방식으로 해 봤답니다. 
(실제로 C.O.E 나 스페셜티 원두 점수를 매길때 이러한 방식으로 한답니다 ^_^)
제가 늘 말씀 드리는 거지만 '커핑''대화 +배려' 라고 생각하기에 거기에 적합 하지 않으신 분이거나
경청 하기 싫으시면 늘 나가달라고 말씀 드립니다. 
그러지 못하면 커핑이 진행이 되지가 않기 때문이죠.
자 그럼 한번 커핑현장 속으로 들어가 볼까요? 

커핑에 들어가기 전에 일단 커핑이 무엇 인지, 커핑을 어떻게 하는건지
SCA 커핑폼에 대해서 설명해 드렸습니다. 

커핑 할 때에는 경청+공감 이라는 걸 잊지 말아주세요 !!

자 그럼 즐거운 커핑 시간 !!!
물을 한번 부어 볼까요? 
(우와 물주전자가 무겁다고 느껴지는건 착각 일까요?)

향기로운 커피의 향기가 사진을 뚫고 나는거 같지 않으세요?
킁킁~아니 이 향기는?!  배우 김향기?!   지못미...

분쇄 된 향 을 맡아보고 ,물을 붓고, 아로마를  맡아보고, 브레이킹 이라는 걸 해서 응축 된 아로마도 맡아보고
먹어도 보고 냠냠 후룩후룩 ~♩♪♬

먼저 브레이킹이 뭔지 슬러핑이 뭔지 스키밍이 뭔지 커핑에 대한 설명을 해드렸습니다.
아이고 허리야...

자 흘리지 않게..조심하게..흘리면 14명한 맞는다 라는 생각으로 정성스럽게...

자 그럼 워밍업으로 했던 커핑 말고 오늘 의 핵심 !!! 태국 커핑을 하러 가즈아 !!

음~ 킁킁 이 향기는?! 
앙~ 행복한 사람들이랑 같이 있으니까 너무 좋으당~

여러분 잘하고 계신가용?
생각 보다 쉽지는 않죵?~ 쫑쫑

뭔가 표정들이 심각 하시네요..음 
저도 그렇다면 심각하게 ...가 안되네요 하하하

모든 커핑을 끝내고 마지막으로 멋있게 한컷 찰칵 !!!

다른 표정으로도 찰콱 찰카 !!
커핑을 마치고 아는 카페에 가서 커피 얘기와 인생 얘기 및 서로서로 친해지는 시간을 가져봤습니다.

저는 '커핑' 이라는 걸 통해서 새로운 사람들을 알게 될 때, 기존에 알고 계신 분들이랑 더욱 친해 질 때가 
너무너무 좋은거 같더라구요.
커핑을 하다보면 그 사람의 취향도 알수 있게 되고 조금 이나마 성격까지 알수가 있더라구요.
그러다 보다니까 저도 무료로 자주 커핑을 열고 최대한 많이 나눌려고 하는거 같아요.
좋은 인연을 맺게 해주는 커피는 참으로 고마운 녀석 인거 같아요.
물론...말을 안들어서 짜증도 많이 나긴 하지만..헤헤 

앞으로도 좋은 인연을 많이 만들어 갔으면 좋겠네여 헤헤
(곧 호주커핑을 합니다. 많이들 기대해 주세영)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댓글 6

profile

Angeldelamuerte

Jun 11, 2019 01:43

보유자격 없음

죄송한데 너무 광고글 같습니다. 이상한 이모티콘도 그렇고 앞뒤 없는 행사 이야기도 그렇고... 

profile

연깔끔 작성자

Jun 12, 2019 00:17

광고글 같이 생각 하셨다니까 유감 스럽긴 합니다만

말 그대로 그냥 즐겁게 무료로 커핑 했다는 겁니다.

제가 여기서 딱히 상업적으로 돈을 받은 것도 아니고, 그냥 좋은 클래스를 했었다 라는 것이고 그만큼 

같이 커핑 이라는 걸 하면 좋겠다 라는 의미로 한것이지 다른 의도로 적은 글은 아닙니다.

예전에는 전화번호를 적어서 그렇게 생각 하실수도 있으실 꺼 같아서 전화번호도 빼고 그냥 

느꼈던 분위기를 같이 공유하고 싶어서 적은 것인데 너무 안좋게 보게만 보지 말아주세요.

profile

라비다보스

Jun 11, 2019 15:09

보유자격 없음

태국 커피에 대한 정보 좀 올려주세요^^ 얼마전 치앙마이 다녀왔는데 커피에 대한 정보가 궁금합니다 

profile

연깔끔 작성자

Jun 12, 2019 00:19

이번에 저희가 커핑 했던 것은 러브홀릭, 발리네스, 하바나 라는 지역에서 나온 원두로 커핑을 했었습니다.

전부 무산소 발효로 했다는거 외에는 정확한 정보들을 받아보지를 못해서 조금은 아쉬웠지만

확실히 다른 나라 무산소 발효에 전혀 뒤떨어 지지 않았고 살짝 진한 민트 향이 있었다는게 신기했습니다 ^^

profile

capital_O

Jun 12, 2019 13:23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 감사합니다! 태국 커피라니 한번도 시도해본적 없는 녀석 일거같군요 

profile

연깔끔 작성자

Jun 13, 2019 02:46

네 저도 해보니까 생각보다 좋아서 놀랬어요 ㅎ

신규회원의 경우 "라운지게시판"을 이용하시기 위해...
국제커피조향사 레벨1 수업 재밋네요! 1
자신만의 가치성 !! 강남점에 있는 한 대형학원 에서의 특강 ...
수원에서 진행 했던 호주 퍼블릭 커핑(9종) 후기. (06월27일)
상하이엔 축구장 크기 스타벅스 리저브가 있다?? 없다? 1
여러분들의 최애 생산지는 18
[커피 상식] 커피나무는 도대체 왜 카페인을 가지게 된걸까? 23
현직 이탈리아입니다. 15
커핑볼에 커피 원두 몇그램을 담을까요.? 5
키핑을 할려하는데 혹시 추천해주실 마인드나 가져야할 자세가... 2
또야? 하시겠지만 블루보틀 삼청점 지원하신분?! 40
[일본 카페투어#6] 30년 묵은 커피를 맛볼 수 있는 긴자역의 ... 38
성수동 블루보틀+그레이트 카페투어 후기 (06월18일) 25
캡슐커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5
센터커피 박상호대표를 만나다_2화 ( 커피숍에 있어 브랜딩이... 7
[YOUTUBE] 🇨🇳상하이 스페셜티 카페 TOP 10 을... 10
호주 퍼블릭 커핑(9종) 후기-홍대편 13
연남동 카페투어 후기. 11
[미국 카페투어#1] 모두가 인정하는 세계 최고의 카페, 인텔리... 36
라떼아트용 원두 6
에스프레소 추출 비율 어떻게 사용하고 계시나요? 13
도대체 카페 사장님들이 그동안 직원들한테 얼마나 나쁘게 하... 44
(질문)블루보틀의 연봉수준과 복지는 어떤가요? 42
블루보틀 문자받으신분들 18
최근 블루보틀 7
uk 브루스컵 우승자이자, 센터커피의 대표 박상호 로스터를 만... 9
삶의 향기와 목표 (대전 퍼블릭 커핑 후기) 2
[이탈리아 카페투어#1] 피렌체에서 가장 오래된, 무려 300년 ... 14
블루보틀 전화인터뷰 후에 연락 12
기생충 관람 12
디개싱을 하지않는 우리매장 20
'커피소녀'님의 취업고민에 대하여 39
커피진로상담-후기. 14
[일본 카페투어#5] 도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로스터리 ... 20
취직하기 어렵네요 참.. 41
신림에 놀러갈때면 방황하지 마시고 주택골목 사이에 있는 포... 17
취업 고민 36
서울-태국+게이샤 퍼블릭 커핑 후기. 6
[일본 카페투어#4] 후쿠오카 골목안, 한적하고 편안한 카페 (w... 31
블루보틀 전화인터뷰 공유하실분 62
2차-커피 직업군 세미나 후기 (06월01일) 28
이번에 새로 산 신사쿠 저그에요 ㅋㅋ 6
[일본 카페투어#3] 린웨버의 공동창업자 더글라스 웨버가 후쿠... 24
블랙워터포트 멤버스위크 후기! 13
10일에서 13일까지 대구.부산. 김해. 해남쪽으로 여행갑니다 14
블루보틀 채용 14
베를린 경기 일정 문의 2
예정에 없던 도산공원 펠트를 방문했습니다! 28
혹시 최근에 블루보틀 면접보시고 합격 연락 받으신분 계신가요? 17
블루보틀 면접질문 22
바리스타 매거진 커버가 전주연 바리스타 ㅎㄷ 26



2019 . 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