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W 라운지

안녕하세요.
연성민 강사 입니다.
요즘 날씨가 많이 더워지고 있는데 더위 먹지 않게 건강을 잘 챙기시길 바래요.
저번에는 홍대에서 퍼블릭 커핑을 진행 했는데 이때는 빈프로젝트 다니고 있는 로스터 분 께서 함께 해주셔서 

진행을 했었지만 엊그제 진행 했던 수원에서는 저 혼자 진행을 하였는데요.


지금까지의 커핑 후기들은 이러한 커피를 커핑을 했다 라는 선에서 후기를 간단하게 올렸지만 이번에는
어떤 분들이 어떻게 느꼈는지에 대해서 자세하게 적어 볼까 합니다.

다만 아직 일정이 남았기에 전부 밝힐수는 없다는 점은 양해 부탁 드리겠습니다.


저희가 커핑을 했던 리스트 !!

첫번째로는 4 가지의 싱글오리진 커핑을 했습니다.

● 브룬디 shembati
● 케냐 Handege AA
● 콜롬비아 Finca Buena Bista
● 콜롬비아 Finca Delmera AAA


처음에는 Fragrance 를 맡아 봤는데요.

● 브룬디 shembati 에서는 맥아,오크통,살구,다크초콜릿 같은 뉘앙스
● 케냐 Handege AA 에서는 열대과일,커피꽃,밀크초코,배 같은 뉘앙스
● 콜롬비아 Finca Buena Bista 에서는 완두콩, 소나무, 누룽지, 윌던 같은 뉘앙스
● 콜롬비아 Finca Delmera AAA 에서는 로스티드 빈, 곡물, 너트, 세이버리 비프 같은 뉘앙스가 
빰빠라밤~♩♭♪♬ 하면서 나왔던거 같아요.


골고루 향을 맡아 보는게 좋겠죠?
그래서 열심히 맡아 보고 계시는 참여자 분의 모습 !!


Fragrance 다음에는 물을 붓고 Aroma 를 맡아 줍니다.
물을 부었을 떄에는 다른 향이 나오기 때문이죠.

Aroma 에서!!

● 브룬디 shembati 에서는 배,아몬드의 뉘앙스
● 케냐 Handege AA 에서는 배의 뉘앙스
● 콜롬비아 Finca Buena Bista 에서는 허니,아카시아 같은 뉘앙스
● 콜롬비아 Finca Delmera AAA 에서는 누룽지, 오렌지 같은 뉘앙스 를 느꼈습니다.



4분이 되면 Break 라는 행위를 해 주고 나서 스키밍 이라는 작업을 해주는데
간단하게 말씀 드리자면 위에 커피불순물을 걷어 주는 행위 라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모든 작업이 끝나면 커피의 온도가 식을 때 까지 기다려 주고 약 9분 이상이 지나서 마셔도
뜨겁지 않은 온도가 되었을 때 커피를 마시고 flavor 를 느껴 주면 됩니다.

Flavor 에서!! 

● 브룬디 shembati 에서는 배,아몬드,살구의 시트러스 함을 느꼈네요.
● 케냐 Handege AA 에서는 배즙,청포도 의 느낌을 받았고,
● 콜롬비아 Finca Buena Bista 에서는 깊은 Body, 긴~여운을 느꼈고,
● 콜롬비아 Finca Delmera AAA 에서는 커피사탕,누룽지, 가벼운 바디감, 민트 같은 시원한 향도 있더라구요.


커피만 계속 마시면 속이 쓰리니까 이렇게 저희를 배려해 주셔서 장소를 제공해 주신 매니져 분이
손수 케익을 준비해 주셨습니다.


두번째로 커핑한 블랜딩 커피 3종+ 에티오피아 싱글 오리진 리스트 입니다.



이것 또한 처음에 커핑을 한 행위 들을 그대로 했구요.



직접 스키밍도 해보고 브레이크 도 해보고 !!
뭐든지 직접 해보는 것이 좋겠죠?



서로 같은 커피를 가지고 어떻게 느꼈는지 나누면서 공감 하는 시간을 가져 봤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단체 사진을 한장 찍어 봤습니다.

제가 블랜딩 커피와 에티오피아 싱글 오리진 후기를 안올린건 아직 커핑 일정이 남아있기에 참여 하시는 분들을
위해 배려 차원으로 안 적었으니까 이 점은 양해 해주시길 바랍니다.

이처럼 커피는 뜨거웠을 때 와 식었을 때에 차이점이 분명하게 나기에 이 차이점을 아시는게 도움이 되실듯 합니다.
또한 커피는 다양하게 나누어 봐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실제로 같은 콜롬비아를 마셨는데 다른 분은 저와는 완전 다르게 느껴셔서 ' 아 저렇게도 느낄수가 있구나 ' 라는
생각을 가지게 되면서 배우게 되는거 같습니다.
다양한 분들의 의견을 들으니까 노트들이 풍성해 지면서 좋았던거 같아요.

이처럼 커피는 '대화'  '공감' 이 정말 중요한거 같습니다.
앞으로 저는 계속 커핑을 통해 많은 분들과 교류를 할 예정 입니다.
서울에만 제한적 인게 아니라 경기도 (인천,수원) ,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으로 할 예정 입니다.
다음 커핑은 세계 3대커피 + 루왁 커피 를 커핑 해볼까 합니다.
많은 분들이 서로서로 좋은 교류를 해봤으면 합니다.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신규회원의 경우 "라운지게시판"을 이용하시기 위해...
커피 공부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 제가 본 커피 책들 추천 ... 20
한샷만 달라고 하는경우 어떻게 하시나요? 17
블루보틀 대면면접 5
블루보틀 최종합격/불합격 결과 받으신분들? 6
[중국 카페투어] 🇨🇳 쑤저우 스페셜티 카페 TO... 10
비밀글보는방법알려주세요 1
물내림이 꼭 필요한 과정인가요??? 19
블루보틀 면접
[대만 카페투어#1] 대만의 커피덕후 부부가 운영하는 최고의 ... 11
[Coffee Group]퍼블릭커핑 서울지역 후기 1
블루보틀 최종면접 28
[베트남 카페투어 #1] 호치민의 오토바이 부대들이 모여들고 ... 6
포터필터와 그룹헤드 내 락스 청소를 해도될까요? 15
19.07.16 부산 퍼블릭 커핑 후기(feat. Coffee Group) 2
로스터리카페와 우리집 커피맛의 결정적 차이는? ( 혹은 맛있... 4
첫 추출시 콸콸 나오는 이유 17
블루보틀 대면면접 21
혹 블루보틀 대면면접 가신분들. 46
[커피상식 #2] 카페인에 대한 3가지 흥미로운 사실 14
스텐컵과 글라스컵의차이가 있을까요? 17
[홍콩 카페투어 #1] 홍콩의 미식가들이 인정한 홍콩 최고의 커피! 14
바리스타의 출근길 33
그냥 한번 해보았습니다. 8
덤보커피와 Centercoffee 박살내기! ( 에스프레소부터 아이스... 8
라떼아트 11
[스페인 카페투어#1] 바르셀로나에서 가장 맛있는 커피가 있... 4
이번에 도쿄에 가게 되었습니다 9
조향사 너무 어렵네요(feat. F.O.C 연성민강사) 2
미국 카페 투어 DEVOCION _in NY 14
센터커피 박상호대표를 만나다_3화 ( 직원과 오너일때의 차이... 15
국제커피조향사 에 대해서 (수업내용+후기)
국제커피조향사 레벨1 수업 재밋네요! 1
자신만의 가치성 !! 강남점에 있는 한 대형학원 에서의 특강 ...
수원에서 진행 했던 호주 퍼블릭 커핑(9종) 후기. (06월27일)
상하이엔 축구장 크기 스타벅스 리저브가 있다?? 없다? 1
여러분들의 최애 생산지는 18
[커피 상식] 커피나무는 도대체 왜 카페인을 가지게 된걸까? 24
현직 이탈리아입니다. 15
커핑볼에 커피 원두 몇그램을 담을까요.? 5
키핑을 할려하는데 혹시 추천해주실 마인드나 가져야할 자세가... 2
또야? 하시겠지만 블루보틀 삼청점 지원하신분?! 40
[일본 카페투어#6] 30년 묵은 커피를 맛볼 수 있는 긴자역의 ... 38
성수동 블루보틀+그레이트 카페투어 후기 (06월18일) 27
캡슐커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5
센터커피 박상호대표를 만나다_2화 ( 커피숍에 있어 브랜딩이... 7
[YOUTUBE] 🇨🇳상하이 스페셜티 카페 TOP 10 을... 10
호주 퍼블릭 커핑(9종) 후기-홍대편 13
연남동 카페투어 후기. 11
[미국 카페투어#1] 모두가 인정하는 세계 최고의 카페, 인텔리... 36
라떼아트용 원두 6
에스프레소 추출 비율 어떻게 사용하고 계시나요? 13



2019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