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라랄라 20.01.02. 14:59
댓글 13 조회 수 2203

안녕하세요 팀윈들보 원두로 드립하는데 질문이 있어 글남깁니다.(참고로 원두는 에티 코마짐마입니다)

노르딕스타일처럼 매우 라이트하게 볶아진 원두를 브루잉해본 경험이 별로 없는데요 일단 팀윈들보 브루잉레시피 영상을 참고 해서 내려 봤습니다

(32g에 500푸어링 시간은3분에서 3분 30초 

뜸은 50g 스티어링해서 30초 가량)

저는 16g원두로 250푸어링했고 그에따라서 전체 브루잉타임도 좀더 짧게 갔어요.

그 외에는 최대한 레시피에 맞춰서 가봤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제가 느끼기에 커피가 밍숭맹숭하고 과소추출된 뉘앙스가 강하게 나는 겁니다.

향미도 썩 잘 올라오지 않구요.

제 손이 이상한건지 아님 노르웨이 사람들의 입맛이 그런것인지 잠시 고민하다 레시피를 변경해서 다시 내려 봤습니다.



분쇄도를 더 가늘게 (더치-모카포트 사이정도) 가고

뜸 시간 포함한 총 시간을 훨씬 길게 갔습니다.

물줄기도 푸어오버방식이 아닌 핸드드립방식으로 얇게 해보았습니다

(요렇게 가보았습니다)

맛은 전체적으로 과한 느낌이 있고 특히나 식을수록 산미가 자극적으로 느껴지는 짠 맛이 있었지만 그럼에도 커피 행군듯한 이전 커피보다는 낫더군요.


원두자체가 로스팅한지 시간이 좀 되어서 향이 약해진것이 문제였던 걸까요?


그래서 저의 질문은 

1.약배전을 브루잉할때 시간을 길게 가야하는게 맞는것일까요?(개인적으로는 윈들보의 원두32g3분은 짧다고 생각이 듭니다)


2.노르딕커피(매우 약하게 볶는)가 이상적으로 추구하는 맛이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한국인인 우리 입맛과는 차이가 있을것 같아요.


팀 윈들보커피 맛있게 드시는 분 계시면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댓글 13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BEAR.H

2020-01-02 15:25  #1132510

B.STARTER

기존에 드시던 커피의 농도가 어떤지에 따라 다르겠지만 커피 콜렉티브를 처음 접했을 때 밍숭맹숭 과소추출 같은 느낌이 들긴했습니다. 노르딕을 추구하는 카페에 가서 한잔 마셔봐야하는데 어디가 좋을지 저도 아직 못찾겠습니다...ㅎㅎ;; 

profile

라랄라 작성자

2020-01-02 15:33  #1132525

@BEAR.H님

맛있는 노르딕 마셔보고 기준좀 잡고 싶네요ㅎㅎ

오슬로에 직접가야할까요ㅋㅋㅋ

profile

딴죽걸이

2020-01-02 21:33  #1132836

B.ELEMENTARY

드리퍼 머 썼어요?  하리오로 16 g 써선 추출이 잘 안됩니다. 좀더 넣어야 잘되더군요 

profile

현바리

2020-01-05 19:47  #1135147

보유자격 없음

추출의 온도는 어땠나요? 추출에서 잡미가 없었다면, 좀 더 높은 온도를 시도해보시는 것도 추천드립니다. 갠적으로 약배전일수록 높은 온도로 가는 편이긴 합니다. (약 93). 농도를 측정하실 수 있으면 좋을텐데요, 원래 커피의 캐릭터가 세지 않을 가능성도 있구요. 로스팅 이후 시간의 경과도알려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물과의 접촉시간이 길 수록 수율은 증가하겠지만, 그 수율을 구성하고있는 성분이 퀄리티에 긍정적인 영향만 끼치진 않겠죠.

profile

88coffee

2020-01-06 00:05  #1135298

B.ELEMENTARY

이미지에 나오는

브루잉상세정보는

어플인가요??

어플이라면 어떤건지 알려주실수 있나요?

profile

Nobreaker

2020-01-06 18:08  #1135944

B.ELEMENTARY

저는 물의 차이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유럽의 센물과 노르딕 로스팅의 가벼운 맛의 만남이 조화로울텐데, 한국은 유럽보다 연수라서 맛이 밍숭맹숭했던건 아닐까요? 

유럽에서 커피를 안마셔봐서 정확한 정보인지는 모르겠습니다... ^^;

profile

2020-01-08 11:18  #1137585

보유자격 없음

팀 윈들보의 커피는 가늘게 갈고 물온도를 100도까지 올려 푸어 오버 하는 스타일이 개인적으로 맛도 치고 올라오고 깔끔합니다

추출농도와 수율 질문입니다.
커피 추출의 끝판왕 | 3강 과소 과대 추출에 대해 3
커피 추출의 끝판왕 | 2강 수율에 대한 이해 2
커피 추출의 끝판왕 | 1강 커피농도(TDS)의 기준을 찾자 7
커피 추출의 끝판왕 | 바리스타 탄탄한 기본기를 위해 3
노르딕커피 브루잉 질문입니다 13
커피 하는 사람이라고 하지 마세요! 8
메져 Grind Flow Control 사용 중이신 분 계신가요? :)
시나몬 게이트 : 혐기성 프로세싱에 실제로 시나몬을 ... 5
블랙워터이슈 노재승 대표님과 커피 인터뷰 4
브루잉에 대한 여러가지 의문들에 대한 의견을 구합니다 3
아주 처음부터 새롭게 시작하려는 사람입니다 4
안녕하세요. 어제 추출문제로 질문드렸던 커린이입니다.
바리스타, 커피인이 반드시 알아야 할 커피 품종 10가지 9
에스프레소 추출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16
바리스타를 꿈꾸고 있는데 고민이 많아요! 10
블랙워터이슈계정에서 늦게 커피업계로 늦게취업하셨다... 8
혹시 이디야 커피랩 면접보시는분 계신가요?? 6
EK43 쓰시는 분들 드립 분쇄도 어느 정도로 쓰시나요? 9
브루잉 추출 관련 질문 드립니다! 2
브루잉 추출 라티오 질문드립니다ㅠㅠ 9
바리스타 자격증 필수일까요??? 13
커피 업계에 진입하기 쉽지 않네요.. 15
추출버튼을 끄고 나서도 물이 줄줄 나오네요 4
ek43 3
로스팅 공부는 어떤게 적합할까요? 8
회전형 디스트리뷰션 툴들의 공통적인 추출 현상 13
브루잉 레시피 잡을 때 기준? 7
커피 가공방식의 끝판왕! 제대로 정리해봤습니다 5
로스팅의 배전도를 말할때 무엇을 기준으로 말하시나요 7
갓로스팅된 원두 에스프레소 추출 19
VST TDS측정기 (모조투고 Mojo to go) 버전 별로 어떤... 1
무산소 발효에 관한 의문 2
빅토리아 미토스원 그라인더 보일러에 대하여 3
게이샤 커피가 맛이 없어진 이유 | Geisha(Gesha) 6
에스프레소 크레마 제거 방법이 뭐가 있을까요? 6
스페셜티 커피, 좋은 커피 그 기준이 궁금하다 | 게이... 9
핸드드립 추출 관련 질문 드립니다! 19
알루미늄 은박지로 만드는 DIY 드리퍼 1
아침과 오후 그리고 저녁 추출성향 4
커피 생두와 프로세싱, 로스팅, 그리고 당분 6
실제 매장에서의 추출 일관성에 대한 논문이 나올 예정... 7
CSP역량평가는 왜 하는가? 37
커피 추출에서 도넛 현상과 추출의 관계? 2
브루잉과 커피추출에 관한 책을 읽어보고 싶습니다 3
원두 정전기 없애는 방법 5
란실리오 실비아 PRO 모델이 공개되었습니다. 9
페니충전 오류 문의 1
로스팅 플랜트 혹은 로스터리 카페에서 원두 소분판매 ... 2
온도가 커피머신 성능에 미치는 영향 by Bean Scene 매... 8
커피업계에서 나아갈 수 있는 길... 8
TDS측정기에 대해 6
카페에서 새로운 생두를 공급받을려할때 보는관점... 3
실시간 TDS 측정기를 이용한 브루잉 테스팅 과 추출밸런스 18
새로운 카페에 취업 할 때 11
시작을 해보려합니다 28
혀에 쪼이는 느낌을 없애려면.. 4
에스프레소의 단맛과 바디에 관해서 9
브루잉 중에 14
브루잉 비율이 어떤 의미 인가요? 7

2020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