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사실 나도 이 포스트에 대해 페이스북에서 보고

그냥져냥넘겼던 기억이 난다.

아니 사실 전에 제임스 호프만의 유튜브영상을 보고 따라해봤지만

영상처럼 미분이 깔끔하게 걸러지지 않은 느낌이라;;;

https://www.youtube.com/watch?v=st571DYYTR8 

사실 이방법을 쓰고도 아리까리하기도 했다;;;

내가 도구를 잘 못다룬다는 느낌도 있었고,,,

그래서 대부분 사용시에는 프렌치프레스+하리오필터링을 주로 사용해왔다.

드립을 하기 귀찮을때 그냥져냥 쓰기 편해서 그랬다.

근데 이 글을 보고 자세히 따라해보니 문제점을 있었음을 알게되었다.

http://bwissue.com/index.php?mid=coffeestory&document_srl=402139&rnd=403367#comment_403367 

img_read.php?url=Zr5I1fa3a9PbtYXEJl0AjaS
  ​ Pro-Tips: A New Take on French Press | Blue Bottle Achieve unprecedented clarity in fifteen minut...
img_read.php?url=Smbk1ATDr%252FtPa1L5tMeⓒ BlackWaterIssue / 2018-03-09

문제점은 아래에 기재해놓았다!

준비물은 저울 프렌치프레스 커핑스푼 주전자

그리고 내가 마실 머그컵이다.

블랙워터이슈에는 15:1 brew ratio

원두38g에 물 600g을 넣으라고 하였지만

나는 내가 마실분량만 필요로 했기 때문에 절반씩 줄였다.

분쇄굵기는 프렌치프레스보다 약간은 가늘게 하라고 해서

일반 정드립시 쓰는 굵기로 하였다.

4분뒤에 커핑하듯이 스푼을 밀면서 위에 크러스트를 깻다.

그리고 위의 부유물을 조금은 걷어냈다.

그리고 13분뒤에 필터를 놓았다.

근데 여기서 전에 봤던 유튜브영상에서의 실수가 있었다.

나는 보통 프렌치프레스를 쓸때 끝까지 눌르는줄 알았는데

제임스호프만의 추출방법에서는 누르지 않았던 것이다.

가장중요하다!!뚜껑을 올려놓되 누르지 않는것.

제임스호프만의 영상에서 가장 중요한부분을 놓친부분이 바로 이 부분인듯 싶었다.

15분뒤에 커피를 예열한 머그컵에 담고 마셔봤다.

사실 프렌치프레스를 쓰고 15분씩 브루잉을 하지 않아서

과추출성향이 나타나지 않을까 걱정을 하였다.

그런데 맛을 보니 오일리한맛이 끝내주었다.

내가생각했을땐 아메리카노에 2샷넣은 느낌이 강하게 났을 정도였다.

아니 아메리카노보다 터키쉬커피는 안마셔보았지만

터키쉬커피영상을 보았던 찐득한 느낌이 느껴져서 놀랬다.

그리고 미분은 에스프로프레스 에서 나올정도로

조금 남아있었으나 많이 나오지는 않았다.

사실 프렌치프레스를 선호하지 않은 이유중에 가장큰이유는

마지막에 머그컵에서 보면 밥숫가락정도의 미분이 가라앉아있어

텀블러에 넣고 마시기도 조금은 그랬다.

근데 이제는 이렇게 추출을 하고도 텀블러에 넣어 들고마실정도로

맛있는 커피를 마실수 있겠다 생각을 하였다.

앞으로도 프렌치프레스를 애정하면서 마실수 있을것같아 기분이 좋아졌다^^

프렌치프레스라는 장비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에게

구석에 쳐박힌 프렌치프레스가 있다면 한번 사용해보심이 좋을것같습니다.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댓글 4

profile

sewoo

2018-03-12 10:24  #403639

B.STARTER
저도 오늘 해봐야겠네요. 고맙습니다!

소중한 첫 댓글에! 10 포인트 +
profile

Jbrody

2018-03-15 02:44  #405376

보유자격 없음
나중에 프렌치프레스 구매하면 한번 시도해봐야겠네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부기

2018-04-09 21:07  #421815

보유자격 없음
누르지 않고 얹어두는 군요. 해봐야겠어요!
profile

부기

2018-04-22 08:30  #429230

보유자격 없음
며칠에 걸쳐서 해 먹어 보았는데, 말씀대로 기름진 느낌이 남아있으면서도 드립한 것처럼 신맛을 포함한 다른 산뜻함도 잡히네요!
핸들리스 템퍼를 안쓸 이유가 있나요..? 8
라마르조코 레바 프리인퓨전 압력 조절 튜토리얼 1
커피 에이징에 대한 테스트 COFFEE SHELF LIFE AND AGE... 1
우리업계 진짜 불경기인가요? 저만 착각하나요...? 20
메져로버일렉은 셋팅값 잡기가 왜 힘든걸까요?? 4
라떼아트 연습을 하다가 가로 막혔네요.., 2
로스팅이후 시간이 경과된 원두 추출 1
콜드브루(cold brew) 유통기한에 대한 궁금증입니다! 4
커피 관련 대회는 무엇이 있나요??
디센트 언박싱 가이드 영상 2
드립백 커피 비지니스를 시작하려 합니다. 5
안녕하세요. 커피 프로세싱 중 무산소 발효 공법에 대... 2
스페셜티 로스팅후 상미기간에 관한 질문입니다. 2
블랙워터이슈에 나온 긍국(?)의 프렌치프레스 추출방법 4
2015 전주연바리스타 KNBC 시연 궁금증 4
왜 비가 오는날 커피가 더 맛있다고 느껴질까? 9
강배전에 대해 알고싶습니다 2
호퍼를 가득 채우고 추출 할때랑 아닐때 맛이 다를까요? 11
스캇라오가 RAOTIP 이라는 인스타그램 태그를 만들었습... 4
시네소 S200 에스프레소 머신의 포지션? 3
미국 벌브 커피에서 깜짝 할인판매를 진행합니다.
선블렌딩과 후블렌딩 10
다크 로스팅(강배전)원두로 라이트한 커피 추출하기 26
에스프레소용 그라인더 VS 브루잉용 그라인더 차이점 3
커피 맛에 대한 견해 (수필,에세이 형식) 15
가스는 커피 추출을 방해 한다 4
스캇 라오(Scott Rao) 웹사이트가 리뉴얼 되었습니다. 2
커피의 구성성분과 추출 성분에 대해
OCD 를 사용 하여 레벨링을 하면 TDS 가 사용하지 않은... 6
100일 보관 원두의 추출 간략 후기 5
애프터버너에 대한 몇가지 질문. 1
램프업은 어떤것인가요?? 2
[당첨자발표] 2018 블랙워터이슈 New Project 관련 설... 1
드립커피 용 그라인더 질문 15
디개싱이 덜된 커피 핸드드립 추출법 6
크레마 붕괴요인중...? 4
디게싱? 산화? 9
[이벤트] 2018 블랙워터이슈 New Project 관련 설문조...
지금 사용중인 드립필터는 어디꺼죠?? 5
로스팅 데이트가 거의 4주가 지났는데도 브루잉 추출시... 2
습도에 따른 그라인딩 차이 20
-핸드드립- 같을수 있을까요?? 5
추운날 최근에 추출할때?? 10
굉장히 약배전인 원두를 추출할때 궁금한점이있습니다. 12
스타벅스에서 약배전 블렌딩 커피를 선보였습니다. 스... 7
디개싱에 대해 궁금한게있는데 10
시애틀 커피 기어의 펠로우 스태그 EKG 케틀 소개 영상
원두 온도에 따른 추출 수율과 분쇄 특성 by 소크라틱 ... 26
브루잉 그라인딩으로 맛조절가능한가요??? 22
열발효 , 건발효란??무엇인가요?? 3
커피추출에 집중되었는 책 8
헤드스페이스에 관하여 3
커피 과다 추출 과소 추출 19
린웨버에서도 에스프레소 머신을 제작하는 걸까요.
란실리오에서 신형 에스프레소 머신이 출시 될 것 같습... 3
브루잉 할때 어떤 방식을 가장 선호하시나요? 16
영국의 챔피언 맥스웰 코로나 대시우드가 생각하는 미...
에티오피아 토착종(Heirloom)의 정체는 무엇인가요?? 5
바리스타 허슬에서 이번에는 커핑 볼을 제작 판매합니다.
온도 조절이 가능한 Oxo 의 Pour over 케틀 1

2020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