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토픽

참조 링크 http://blog.naver.com/bsm322/221109049173

IMG_3076.jpg


하리오, 일본의 유리왕이라고 불리는 커피의 명가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그동안 하리오하면 드리퍼와 드립서버, 더치기구, 필터 등으로 주로 제작되는 곳이라 생각되며, 그라인더라 하더라도 하리오는 주로 핸드밀 계열로 많이 만들어지는 보편적 기구들을 만드는 곳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전동 혹은 자동 그라인더가 나와서 그 느낌을 맛보고자 글을 시작해 봅니다!

아무래도 글이 주관적일 수 있으며, 비슷한 그라인더인 '바라짜 버추소'와 몇 가지로 비교해보며 쓰는 글임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또한 우선 대략적인 사진과 간단한 글을 보시고, 마지막에 느낀 점을 몇 자 적어보겠습니다!

(사진 용량이 있어서인지 많은 사진이 올라가질 않네요. 그래서 필요한 사진 몇 개 올리고 총평을 쓰겠습니다. 더 필요한 내용은 블로그 링크를 걸어 두었습니다 참고 부탁드립니다)


IMG_3079.jpg

IMG_3081.jpg


IMG_3091.jpg

IMG_3106.jpg


IMG_3119.jpg

IMG_3175.jpg

결론적인 총평을 적어봅니다

일단 장점입니다.

1. 버추소와 비교시 장점들이 많습니다!(가격은 비슷합니다)
- 우선 버추소의 외관보다 하리오가 제 기준엔 좀 더 세련되었습니다(그래서 예전에도 그린타를 고른 이유가 바로 이 이유입니다). 또한 재질자체도 ABS수지와 플리프로필렌이라 더 세련미가 느껴지고 단단함을 받았습니다.
- 또한 토출구가 그린타처럼 앞으로 나와 있어서 여러 면에서 편리함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원두통에 원두 투입판이 있어서 이 부분이 더 좋습니다!
- 날이 스테인레스라 물이 묻어도 좋으니(심지어 세척도 가능하니) RDT를 해도 부담이 없습니다

2. 청소가 간편합니다
- 몇 번 만져보시면 매우 직관적이고 단순한 구조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관리하기가 쉬운 편입니다

3. 에쏘부터 드립까지 가능합니다
분쇄도 범위가 넓고 스텝리스 방식이라(버추소도 마찬가지입니다) 가정에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에쏘면 에쏘, 드립이면 드립 다 가능합니다!

그리고 단점입니다.
1. 소음이 있습니다
- 오랜만에 사용해서 그런지 저에겐 매우 크게 느껴졌습니다

2. 버추소처럼 원두받는 통이 없는게 아쉽습니다
- 부속품으로 스테인레스 통이나, 박스 사진에서 보이는 유리라도 들어 있으면 더 좋았을 듯 합니다

3. 스텝리스 방식으로 조정하다보니 잘 움직입니다
물론 아주 잘 움직이는 편은 아니나, 사용 중에 건들일 때 움직일 수 있어서 저는 조심히 사용했습니다.

결론적으로 하리오를 사용해 보면서, 무엇보다 바라짜 버추소만큼 많은 분들께 사랑받을 조건이 많은 그라인더라고 생각했습니다. 가격적인면에서 적당하며(물론 수동을 원하신다면 코만단테와 비슷합니다), 분쇄 범위도 넓고, 분쇄도도 나쁘지 않은 결과물을 내어 주기 때문입니다.
물론 선택은 소비자의 몫이나, 버추소와 하리오 사이에 고민이라면 저는 하리오에 조금 더 손이 갈 것 같습니다. 아무쪼록 부족한 리뷰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profile

ABOUT ME

사진과 커피는 늘 비슷하지만 다른 취미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늘 부족할 뿐이죠!!
늘 겸손히 배우겠습니다!
사업자회원
B.STARTER

댓글 1

profile

john_kim

2017-10-18 20:36  #304409

B.STARTER
바라짜 버추소의 분쇄도 조절은 스텝리스라고 하기엔 무리가 좀 있습니다^^; 돌릴때마다 플라스틱 톱니가 맞물리면서 딸깍딸깍 소리가 들리는데요~ 그렇기에 세심한 분쇄도 조절에 한계가 있는 편입니다^^;
Titus의 EK43 버 정렬 툴 소개 영상
초콜렛 라테 와 모카 커피의 차이점이 무었인가요? 8
콜롬비아 커피에 대한 인식에 대한 조사 결과를 보고합... 4
이번 카페쇼를 보고와서 느낀 에스프레소 머신들의 트렌드
브루잉커피 추출 중 표현하고 싶은 향미나 맛이나는 ... 4
블루바틀 드리퍼 괘 괜찮군요. 4
맷 퍼거의 새로운 디스트리뷰션 툴 "고슴도치(Hed... 5
로켓의 플래그쉽급 침출형1그룹 에스프레소 머신 - R9 ...
(마감)콜롬비아 커피에 대한 인식에 대한 조사 1
베제라의 1그룹 듀얼 보일러 E61 에스프레소 머신 매트... 2
로켓 포터블 E61 에스프레소 머신 PORTA VIA 설명 영상
원두 구매시 보게되는 무수히 많은 컵노트들에 대해 어... 18
하리오 V60 전동그라인더 EVCG-8B - 장, 단점
하리오 V60 전동그라인더 EVCG-8B - 날 Burr, 분쇄도, ...
ROCKET 진정한 의미의 포터블 에스프레소 머신 PORTA V... 3
라마르조코 신형 레버 에스프레소 머신 : 레바(leva) ... 1
과소추출의 원인이 높은 펌프압력?? 11
[간단한리뷰] 하리오 V60 자동 커피 그라인더 [EVCG-8B] 1
여성/남성이라는 성별을 모집 조건으로 넣는 행태에 대... 9
바리스타 허슬의 디스트리뷰션 툴 The Hog 2
Chemex 10 cup Vs Small batch brewer 3
대량 콜드브루 제조 시스템 Brew Bomb 1
에스프레소 추출 시 기압에 관하여 6
2017-18 Korea Coffee Championship 공식 워터 필터 공개
【Aeropress】 에어로프레스의 최대 압력은?
가장 잔량이 적은 가정용 에스프레소 그라인더는? 5
피터 줄리아노가 설명하는 커피 테이스터스 휠
【Gossip】 커피의 원가를 알려주마 19
산레모(Sanremo), 자사의 에스프레소 머신 관련 영상 ...
EK43 의 Burr 캘리브레이션 툴이 출시될 예정으로 보이... 2
과테말라 게이샤 내추럴 산타 펠리사 밀키웨이 '은하수... 2
디센트 에스프레소 머신 - 프로파일링 기능의 소개
엔파체 전자동 커피머신 사용리뷰
리네아 클래식과 리네아 PB 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Li... 1
[엔파체리뷰] 로스팅과 드립을 하나로! 엔파체(enpache...
[엔파체리뷰] 로스팅과 드립을 하나로! 엔파체(enpache... 1
[Coffee Machine Review] 엔파체 - enpache
2017 바리스타 챔피언십 진행 2
사샤 세스틱이 말하는 존 고든의 고릴라 버 리뷰
미친 존재감. 그런 매력의 보석같은 커피 2종 - 1/2
2017 USBC 미국 바리스타 챔피언 카일 라미지 방한 1
올해 브루어스컵 파이널리스트 콘스탄틴 호펜즈의 Long... 4
커피 농도조절 노하우 3
콜드브루 추출할 때 6
앤틱스러운 새로운 수동 에스프레소 Cafelat ROBOT
생두의 품질과 로스팅이 컵의 퀄리티에 미치는 영향 by...
존 고든의 고릴라 버 EK43 용 미토스 ONE 용이 출시되...
공식만으로 수율을 계산하는 것이 옳은가? 수율 계산에... 7
GIMME COFFEE 에스프레소 추출 파라미터 및 평가 시트 1
라마르조코 MP 모델들의 압력 프로파일링 기능 추가를 ...
스윗마리아스의 수동 에스프레소 머신 FLAIR 소개 영상
아메리카노를 먹고 난 뒤 컵에 남아 있는 잔여물 9
도징, 레벨링, 태핑을 위한 가장 기본적인 바리스타 툴... 73
두 챔피언 바리스타가 말하는 세계 바리스타 대회에 대... 11
해외 커피 블로그에 소개된 디셈버 드리퍼 "디셈...
팀 윈들보의 원두 봉투에서 보이는 재단선은 어떻게?
미국 커피 매거진 스프럿지에 한국 부산의 카페 4곳이 ... 1
도저 + 레벨링 + 태핑 기능을 결합한 툴을 테스트 중입... 6
보나비타와 브뤼스타 PID 브루잉 케틀 비교 2
Oxo cold brew 추출 실사용 후기

2020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