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병아리콩 19.11.14. 09:15
댓글 16 조회 수 807

안녕하세요. [COFFEE GROUP] 병아리콩 입니다.


여러분과 센서리 이야기를 나눠 보고 싶어 몇 자 적어 봅니다!


우리가 마시는 커피에는 수천가지의 물질과 수천가지의 향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전부다 인지를 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센서리의 기본으로 향미를 배우는 것 입니다. 

하지만 향미만 안다고 해서 맛을 다 느낄 수없기에 경험이 라는 것을 해야 합니다.


저는 오늘 그 현장 속으로 들어가 같이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


생두의 캐릭터 라는 말을 들어 보신 적 있으실 까요?


생두의 본연이 가지고 있는 색깔이라고 생각 하시면 더욱 쉽게 생각 하실 거 같습니다.

사람도 각각의 색깔이 있듯이 생두도 각각의 색깔이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아무리 좋은 생두가 있다고 모두 좋은 맛을 내는 것은 아닙니다.

로스팅을 하고 그것을 손님에게 소개 할때 맛에 대한 경험을 바탕으로

손님에세 이해를 돕기 위해 센서리는 필요 하다고 생각 합니다. 


씨트러스, 트로피칼, 스톤푸룻, 베리 라이크 까지 모두 커피에서 느껴지는 과일의 종류 입니다. 

세상에 있는 모든 과일은 다 먹어 볼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한 가지를 먹더라도 비싸고 제대로 된것을 먹어야 하기에 수업이 더욱 가치가 있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1.씨트러스 : 비타민 C의 함량이 높은 신맛 나는 과일.

 아마 커피에서 산미를 느끼신다고 가장 많이 쓰는 표현이 아닐까 합니다.

 단맛, 신맛, 쓴맛 의 순으로 자신이 느끼는 강도 그리고 에프터와 질감, 인상을 적어

 기억을 하는 방법으로 수업이 진행 됩니다.

 (귤-천혜향-자몽-메로골드-레몬-라임)


과일을 먹어보고, 서로가 느끼는 부분을 적어보고 공유도 해봅니다! 

그리고 커피를 마실때 적용하는 방법도 같이 듣습니다!


2.트로피칼 푸룻 : 열대의, 열대성의 뜻. 열대과일.

 커피에서 열대과일의 느낌이 있습니다. 저는 주로 내추럴에서 많이 느끼는 편입니다.

 열대과일의 느낌이 나는 커피는 매우 복합적인 단맛을 지니고 있다고 생각 합니다.

 (레드키위 - 골드키위 - 파파야 - 파인애플 - 패션후르츠 - 애플망고 - 망고 - 바나나)


같은 방법으로 센서리 노트를 정리하고, 느껴 보았습니다. 

저는 레드 키위는 처음 접했는데, 생각보다 단맛이 있어서 놀랐으며, 신기 했습니다.


3.스톤 푸룻(핵과일) : 중심부에 보통 1개, 때로는 여러 개의 견고한 핵을 갖는 과실.

핵과일은 보통 복숭아, 자두, 살구 같은 종류 지만, 계절의 영향을 받아 구하지는 못했습니다.

토마토는 분명 커피에도 토마토 느낌을 지닌 커피가 있습니다. 그래서 추가적으로 넣었습니다.

(토마토 - 사과 - 감 - 배)


지금 적는 과정 중에도 감과 배의 단맛이 잊혀 지지 않습니다! 

배와 감의 늬앙스가 나는 커피를 마시면 얼마나 좋을까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단맛이 뛰어 납니다.

사과는 클린컵이 아주 훌륭하죠!


4.베리라이크 :  딸기류과의 열매들 .
 베리류는 내추럴 커피에서 잘 느끼 실 수 있습니다.

 내추럴에서 나는 발효의 냄새와 연관을 지어 생각 할 수 있기 때문이죠!

 (석류 - 라즈베리 - 칠레포도 - 거봉 - 샤인머스켓 - 블루베리 - 딸기)


샤인머스켓을 먹었을때 젤리 같으면서 백설탕 한 스푼을 입에 넣고 녹여 먹는 기분이였습니다.

 역시 과일은 가격과 퀄리티는 붙어 있습니다! 부정 할 수가 없죠!


수업을 통해 저만의 센서리 노트가 생겼습니다!

커피를 먹어보며 적용을 시키는 훈련 또한 하고 있습니다.

커피를 처음 시작 할때는 커피에서 오렌지, 레몬 느낌이난다 혹은 복숭아의 느낌이난다

정말 이해가 가지 않았습니다. 저게 무슨말 인가 싶기도 하구요!

지금은 향미를 배우고, 센서리로 먹어 보기까지 하니 자신감이 붙었습니다!


커피는 남들과의 소통이라고 생각 합니다!

그 소통을 위해 한 발작 다가간 기분이 듭니다!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 합니다!

profile

ABOUT ME

바리스타를 하고 있고 , 지금 여러가지 더 배우고 있습니다.배움엔 끝이 없네요 . 더 많은 정보를 공유 하고 싶어서 가입 하게 되었습니다.잘부탁 드립니다^^
일반회원
보유자격 없음

댓글 16

profile

호랑

2019-11-14 12:31  #1090671

B.ELEMENTARY

재밋게 잘 읽었어요 무엇보다 사실 딱 과일의 그맛이 나는게 아니라 연습이 많이 필요한것 같아요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4  #1098172

@호랑님

맞습니다! 향과 맛은 좀 다른 기분이 많이 들었습니다

profile

너굴이얌

2019-11-14 13:36  #1090708

B.STARTER

커핑을 하면서 항상 베리 시트러스 트로피칼 등등.... 표현하는게 굉장히 많지만 딱 떠오르는게 없었는데 저도 한번 이런 저런 것들 많이 먹어보고 경험 해봐야겠네요....!!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5  #1098176

@너굴이얌님

과일등을 느끼면서 드시면 또 다른 느낌입니다^^

profile

Ujae_

2019-11-14 22:26  #1091133

보유자격 없음

저도 센서리 연습을 실제 과일들을 이용해 공부해야겠어요!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6  #1098180

@Ujae_님

과일, 초콜릿, 견과류 등등 많은것을 먹어 보며 경험 하실 수 있습니다

profile

Hwan2brew

2019-11-15 01:05  #1091261

보유자격 없음

정확한 플레이버 표현하는 바리스타가 되고싶어요 !

profile

olive731

2019-11-16 11:45  #1092642

보유자격 없음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6  #1098184

@olive731님

읽어 주셔서 감사 합니다^^

profile

두링

2019-11-16 13:09  #1092684

B.STARTER

과일을 이용하는 것이 젤 좋은 것 같더라구요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8  #1098189

@두링님

과일은 마트에서 구하기 쉬우니! 센서리 시작으로는 좋은것 같아요!

profile

쭈이

2019-11-21 17:10  #1097463

보유자격 없음

잘봤습니다ㅎㅎ 과일을 먹고 신맛의느낌, 단맛의느낌, 질감, 쓴맛, 떫은맛 등으로 하나씩 훈련하는것도 좋은거같아요

예를들면 레몬을 먹었을 때는 귀아래쪽이 시린느낌이 드는 신맛이 나더라 이런식으로 커피를 먹었을 때 같은부위에 자극이 느껴진다면 레몬과같은 시트릭한 산미라고 표현할 수 있겠죠!? 저도 과일사다 연습해야겠네요 ㅎㅎ

profile

병아리콩 작성자

2019-11-22 12:09  #1098193

@쭈이님

센서리 노트를 벌써 하나 만드신거 같습니다^^

profile

ㅇㅅㅎ

2020-01-01 21:12  #1131929

보유자격 없음

많이 먹어보고 많이 느껴봐야겟습니다...

잘 읽엇습니다!!

profile

꾸익

2020-02-18 22:14  #1176284

보유자격 없음

잘 읽었습니다. 항상 센서리 능력을 키우고 싶은데 어디서부터 시작해야할지 몰라 막막했었는데 정말 좋은 공부하고 가는 것 같습니다 :)

profile

콜록

2020-02-18 23:30  #1176358

보유자격 없음

정보공유 감사합니다 센서리가 개인적으로 참 어렵다라고 많이 느꼈는데 꾸익님께서 정리해주신 자료들을 기반으로 하여 많이 마셔보면서 체크해봐야겠네요 혼자하는 것보다 여럿이 같이 할 수 있다면 더 도움이 되겠지만요!감사합니다

달라코르테가 그렇게 별루 일까요?... 6
원두 샘플을 좀 받아 볼 수 있을까요? 14
신사동 가로수길 카페투어! 2
저도 홈카페 리뉴얼 13
ek43s 입고소식을 듣자마자 바로 구매했습니다 17
추출시간에 따른 카페인양이 궁금합니다. 7
도와주세요 대장님들! 9
워싱스테이션 이 전문적인 커피재배시설 같은건가요? 5
덴마크에서 온 커피를 내려보면서 수다떨기
에스프레소머신의 기능중 물을잡아주는 기능이있나요? 2
고도가높은면 향미가 다양해지는지 알고싶은데요 25
듁스커피 커피백 리뷰 14
바텀리스와 스파웃 추출속도 차이 질문요 16
커린이 그라인더 질문 5
매장용 에스프레소 머신 정보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이있을까요?? 9
이제 다시 일을 찾을 시기가 돌아왔습니다만... 막막하네요. 2
에티오피아 다녀왔습니다!! (예가체프 칸케티 농장을 함께 보... 4
사람들이 점점 게을러지고 있습니다. VDT = 바이브레이션 디스... 6
자유이력서 말인데요.. 2
홈페이지 문제 4
싱글 질문드려요! 2
커피 관련도서 , 카페투어 및 궁금한게 많습니다. 많은답변 ... 1
온두라스 엘 파라이소 농장 1
홍대 카페투어 영상! 2
저번 주말에 게스트바리스타로 커피를 내리고 왔습니다
[영상] 커피덕후가 강추하는 도쿄 힙스터 카페 TOP 11 2
최근 다녀온 감성가득한 카페들 모음집 1
커피 머신에 대해서 궁금한게 있어서 여쭤보고 싶습니다.(압력) 6
샘플로스터기 추천좀부탁드리겠습니다.. 가격은 250까지생각하... 3
산미가 좋은 커피는 왜 좋은커피라고 하는지요? 10
추출온도와 점성에 관한 궁금증 12
블루보틀 최종합격하신 분 계신가요?? 13
ems로 시킨 Coffee Collective 커피 입니다 11
첫 로스터기 추천부탁드립니다 5
제임스 호프만이 맷퍼거를 찾아가서 극비리에 제작되고 있는 ... 3
커피관련 서적 추천 부탁드립니다!! 6
달라코르테는 푸쉬템퍼 종류 못쓰나요? 5
성수동 맛집 카페투어 영상! 11
신선한 원두란 무엇일까요? 11
블루보틀 면접 질문 1
이 머신 도저히 세팅 방법을 모르겠네요. 12
새롭게 꾸민 가정용 에스프레소 바 입니다 ㅋㅋ 12
내가 바리스타를 하는 이유 18
에스프레소 머신 추천
노르딕 로스팅이나 약배전로스팅 으로 괜찮은 카페 추천가능... 10
대만여행✈☕ 대만 카페는 이 영상으로 종결! 😋 (심플 ... 8
30대 중반, 커피로 이직을 고민중입니다. 4
콜드브루를 내리려고 하는데요. 8
플레이버휠 길이의 의미..? 1
맥북은 댓글 달기 안되나요?ㅠㅠ 3
슬레이어 스팀ep 2gr vs 시네소 s200 3
맷 퍼거가 로스터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3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