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오늘 소개해드릴 카페는 호주 멜버른에 있는 브라더 바바 부단(Brother Baba Budan)입니다.


높은 천장에 의자들이 매달려 있는 독특한 인테리어를 가진 멜버른의 이 작은 카페는 멜버른 스페셜티 커피 씬에서도 손꼽히는 카페입니다


2007년에 오픈한 이 브라더 바바 부단은 칼튼의 위치한 호주의 유명한 로스터리 카페 세븐 시드(Seven Seeds) 계열의 카페죠.


이름이 조금 특이하다고 느껴지지 않으시나요?

사실 이 이름들은 커피와 관련된 재미있는 일화에서 차용된 것입니다.


인도의 승려 바바 부단은 1600년대 성지순례를 위해 방문한 메카에서 유행하고 있던 커피를 처음 접하게 됩니다.


당시에 커피는 에티오피아에서 발견되어 이슬람에서만 독점으로 즐기던 음식이었습니다. 


 

밤새 기도를 하고도 맑은 정신을 가져야 했던 수도슬들에게 각성효과가 있는 커피는 몹시 유용하고 신성시되었죠.


메카에서 커피를 즐기던 바바 부단은 떠날 때가 되자 더 이상은 신선한 커피를 즐길 수 없다고 생각하자 고민에 빠집니다.


결국 바바 부단은 예멘항에서 커피 생두 7알을 몰래 숨겨와 인도 전역에 커피가 널리 퍼졌으며 세계적으로 우리가 커피를 즐길 수 있게 된 것입니다.


물론 이 일화가 사실인지는 확인할 방법이 없지만 무척이나 흥미로운 이야기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Seven Seeds 카페는 바바 부단이 숨겨온 7개의 생두에서 이름을 따온 것이고, 커피계의 문익점이라고 할 수 있는 바바 부단의 이름을 딴 카페가 바로 이 브라더 바바 부단입니다.

이곳은 스쿨 체어가 주렁주렁 매달린 작고 따뜻한 느낌의 공간으로 멜버른 사람들에게는 매우 익숙하고 유명한 곳입니다. 늘 점심시간에는 커피를 주문하는 사람들의 행렬이 문 밖으로 이어지죠.



저도 멜버른에 1년간 거주하며 이 곳에 종종 들렀는데 동양인에 대한 인종차별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는 멜버른이지만, 이 곳에서만큼은 늘 바리스타가 환한 미소로 문 앞에서부터 맞아주며 주문을 받아주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 작은 카페의 입구 쪽에는 어느 대가족이 쓸만한 큰 원목 테이블이 위치해있는데, 이 테이블을 사람들이 빙 둘러앉아 신문이나 책을 읽는 풍경이 떠오릅니다.


머핀과 페스트리 등 간단한 빵 종류도 함께 판매하고 있으니,

멜버른을 여행하신다면 이곳에서 잠시 멜버른 상업 지구의 분주함 속에 작은 여유를 즐겨보시길 추천드립니다.


profile

ABOUT ME

커피를 사랑해서 세계 카페투어를 다니는 직장인입니다!
일반회원
B.ELEMENTARY

댓글 9

profile

사람입니다

2019-08-07 15:33  #890114

보유자격 없음

호주에서 지나가다가 줄서있는걸 보고 여긴 먹어봐야겠다하고 줄 서서 먹었던 기억이 있네요. 정보 잘 보고갑니다 :)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5 13:18  #908740

@사람입니다님

여행중에 우연히 이렇게 좋은 카페를 발견한다는건 정말 기분 좋은 일인것 같네요~!!

profile

킴메리

2019-08-12 22:21  #902625

보유자격 없음

잘좟습니다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5 13:19  #908744

@킴메리님

감사합니다~!^_^

profile

어리

2019-08-16 14:51  #910527

보유자격 없음

기록해두었다가 호주 여행시 꼭 들러보아야겠네요!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6 17:26  #910856

@어리님

네~!멜버른 가시면 무조건 입니다~!^_^

profile

재옥

2019-08-17 13:03  #912360

보유자격 없음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7 14:34  #912469

@재옥님

감사합니다~!!^__^

profile

SHINHEE

2019-09-18 00:46  #988680

보유자격 없음

좋은 정보네요 고맙습니다

커피추출할때 신맛 단맛 쓴맛 조절 1
홍대나 상수 근처에 추천해줄 실만한 카페가 있으신가요?! 16
싱글 보일러와 듀얼 보일러의 차이점 3
듁스커피 이기훈 대표님 인터뷰를 해봤습니다! 7
센서리수업 (과일편) 16
마켓레인 커피 공식 디스트리뷰터, 모멘토 브루어스 Caleb 대... 1
가정에서 쓰는 핸드드립 그라인더 추천좀요 9
바리스타는 무엇을 하는 사람 입니까? | What is the Barista... 18
한강 공원에 가서 시민들한테 맛있는 커피를 드리고 인터뷰 해...
주말에 일이없어 코사이어티에 토크쇼 참석하러 왔습니다. 2
면접관이 이렇게 물어본다면? 당신의 솔직한 대답은? 23
2020 KNBC 심사위원 성공기! 2
2020 KNBC 심사위원 도전기!
한국 커피의 미래를 위해 우리가 해야할 일 | Cup Of Asia, 컵...
이번주 금토일 성수동에서 열리는 커피행사 정보 공유합니당! 2
다들 잘 아는곳이지만 안가면 서운한 Feltcoffee 10
[인텔리젠시아] 퍼블릭 커핑 안내(미국 본사 바리스타 초청)
근무 중 그라인더에서 원두?문제현상 대처법 3
[인천커핑]프로세싱에 대해 알아보자(내추럴,워시드,허니,이중... 2
부산 19.10.21 퍼블릭 커핑 후기 (Coffee Group)
블루보틀 채용.. 5
디셈버 바텀리스 드리퍼와 하리오 v60필터 조합 2
약배전 에스프레소 추출 5
어떻게 해야 신맛을 확실하게 잡을까요..?? 14
2020 KNBC 심사위원 후기(값진 경험을 공유해 보고자 합니다...) 9
추출 질문입니다ㅠㅠ 15
커피 공부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 제가 본 커피 책들 추천 ... 26
에스프레소 세팅 잡을때 분쇄도 , 도징량 어떤걸 먼저 조정 하... 10
말코닉 피크에 대한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ㅠ 5
[대만 카페투어 #2] 나인티 플러스 커피를 맛볼 수 있는 대만... 6
플랫화이트라는게 어떤 음료인지 알 수 있는 매장을 알고싶어... 17
로스팅으로 커피 창업 시작하고 싶나요? | 수망로스팅에서 로... 8
에스프레소 셋팅 도징량에 대해 궁금합니다. 21
에어로프레스 추출 질문! 5
더치 마이 바디 (feat. centercoffee) - Dutch my body 1
커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스타벅스 커피를 먹여 보았다 | I m... 20
스페셜티 커피를 시작하고 싶다면? | "그린빈 바이어 &am...
"카페 창업 어떻게 성공하셨나요?" 사운즈커피(soun... 3
손님이 "커피 산미 싫어해요" 라고 할때 | 카페사장... 27
개인적으로 커피머신 사용할 수 있는 곳 있나요? 7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날아온 커피 리뷰!! 노르딕커피는 어떤맛... 6
커피의 신맛에 대한 화두를 하나 살포시 던져봅니다...! 6
콜드브루는 배치브루에 속하는 건가요? 6
뉴욕 여행가는데 카페 추천 부탁드리겠습니다! 5
토디 거름망 세척 질문드립니다? 9
저울에만 50만원 넘게 지른 커피덕후의 아카이아 펄s 저울 리뷰! 17
이카와 로스터 유저분들 조언좀 부탁드려요.ㅠㅠ 8
라떼아트 연급 할 수 있는 공간이? 18
덤보의 커피추천 - COFFEE COLLECTIVE - HALO ESPRESSO 4
카페 구인공고를 보면서 느낀점 51
블루보틀 파트타이머 4

2020 . 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