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커피 채널링에 대한 기본개념과 확인 방법 그리고 저의 생각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미분이동은 스캇라오의 프로페셔널 바리스타 책에 나온 내용을 참고 하였는데, 저도 실제로 그러한지 더 관찰을 해봐야 하지만 생각해볼 가치가 있다 생각하여 내용에 넣었습니다. 그리고 타닌은, 바리스타 허슬의 내용을 제가 이해하고 목적에 맞게 재구성하였습니다.

처음 글을 쓰는거라 부족한 것도 많고 잘 못된 부분도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발견되거나 의견있으시면 자유롭게 말해주세요! 

감사합니다:)


커피에서 사용되는 채널링 (channeling) 의미.

추출에서 분쇄 원두가 균일하게 채워지지 않거나 밀도가 다르게 분포되어 소수의 채널에 물이 많이 흘러내리는 현상.

많은 채널에 채널링이 발생하면 균형 있는 커피 맛을 얻을 수 없고, 과다 추출(over extracted)과 과소 추출(under extracted)의 비율이 높아진다.


보편적으로 균형적인 추출이 되었을 때는 균형 잡힌 맛, 부드러움, 긍정적인 향미 등이 표현, 과소추출이 된 경우 짠맛과 떫은맛 그리고 날카롭고 강한 신맛 등이 표현, 과다추출이 된 경우 쓴 맛의 강도가 높고, 묽어짐과 낮은 바디감, 좋지 못 한 마우스 필 등이 표현하게 되는데, 에스프레소 한 잔에 과소 및 과다 추출의 비중이 높아져 한 잔의 균형을 무너뜨릴 가능성이 높아진다.


채널링 확인 방법

1. 바텀리스(네이키드)포터필터를 사용하여 눈으로 확인.

2. 추출 후 바스켓의 얼룩비율 및 필터구멍 확인.

3. 맛 관능평가.


추출은 처음에 점성 있는 진한 적갈색(진한색)에서 시작하여 점점 묽어지는 노란색의 블론딩(Blonding)으로 변하게 된다. 커피는 바스켓 하부 홀에 균일한 비율로 추출이 시작되며, 중앙부로 모여 한 줄기를 형성하고 바스켓 모든 곳에서 균일한 색상변화와 바스켓 홀당 유속 및 형태에 불필요한 변화 없이 종료되어야 한다.


추출 후 바스켓의 색상은 부분마다 너무 다양하게 나타나면 안되고, 필터구멍은 깨끗해야 한다. 이것을 통한 확인 할 수 있는 점은 미분이동이 많았는지를 어느 정도 예상 할 수 있다. 


다양한 환경요소 및 원부재료에 이상이 없는 조건에서 최종으로 관능평가를 하여, 목표로 하는 맛과 원두 특성이 잘 표현되었는지 확인한다. 하지만 이처럼 유사하게 확인 되었다고, 사전적 의미인 “채널링” 없는 완벽한 추출이라고 말하기에는 조금 힘들 수 있다. 


그라인더 입자분포에 따른 커피 퍽의 완벽한 밀도분포를 만들 수 없다는 가정과 포르타필터의 구조적인 문제가 있다. 구조상 어쩔 수 없이 상단 퍽은 수율이 높은 추출, 하부는 수율이 상대적으로 낮은 추출이 일어날 가능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채널링 없는 “균일한 추출”이라는 의미를 현실적으로 다시 해석해서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즉 확인조건에 부합하고 농도, 수율측정을 통한 객관적인 정보와 관능평가에서 좋은 점수, 그리고 추출목표 범위 안으로 재현성이 가능한 추출로 제안하고 싶다.


채널링(channeling)과 과다추출(over extracted)

추출되는 성분이 증가하다 보면 커피는 건조한 떫은 맛과 쓴맛이 나타나기 시작한다. 이 구간은 부정적인 맛을 표현하게 되므로 ‘추출 한도’ 또는 과다추출이라고 말할 수 있다.


건조한 떫은 맛과 쓴맛은 타닌과 유사타닌에 의해서 발생하며, 타닌과 유사타닌은 비슷한 효과를 가지고 있어, 커피업계에서는 모두 타닌이라고 부른다. 이들은 용해도가 낮기 때문에 높은 온도를 비롯한 매우 높은 수준의 추출에서 용해가 잘 이루어진다.


“타닌과 유사타닌”

우리가 타닌과 유사타닌이 포함 된 것을 마시면 침의 단백질과 결합해 혀와 만나게 된다. 이는 단백질의 윤활효과를 제거하여 건조하고 모래처럼 느껴지도록 하고 이 감각은 일반적으로 불쾌하지만 약간의 단맛이 타닌에 대한 인식을 감소시켜 균형을 만들어준다. 그리고 소량의 타닌은 적포도주와 커피에서 구조와 복합성을 가져오기 때문에 성분의 균형을 맞춰주는 것이 핵심이다.


다양한 타닌은 물에 잘 녹지 않기 때문에 높은 추출수준에서 용해되고 가장 고분자 타닌은 불용성이 높아, 최대 수율인 30%정도에서 용해 된다. 일반적인 브루잉과 에스프레소에서는 고분자 타닌은 채널의 근처에서만 추출된다. 즉, 채널 안팎에서 물의 흐름이 매우 많으면 채널의 국부에서 30%에 가까운 추출을 할 수 있고, 이렇게 채널 주변 영역에서 많은 타닌을 얻으면, 나머지 커피 베드의 단맛이 감소 할 수 있다. 이것은 좋은 추출수율 값을 보여도 커피가 건조한 떫은 맛과 쓴맛을 나타내는 이유를 설명해 준다.


타닌의 균형을 잡기 위해, 추출을 개선하고 인식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몇 가지 요인을 알아야 한다. 

단맛이 타닌에 대한 인식을 감소시키는 반면, 산도와 짠맛이 타닌에 대한 인식을 증가 시킨다. 타닌은 저온에서 인식이 증가하는데, 이는 많은 사람들이 균형을 잡기 위해 아이스 커피에 약간의 설탕을 선호하는 이유 중 하나이다. 덧붙여서 이 효과는 일반적으로 타닌이 거의 포함되어 있지 않는 화이트 와인을 차갑게 제공되는 이유 중 하나고 지방이나 기름이 있는 상태에서 혀는 타닌의 결합 단백질로부터 부분적 차단이 된다. 이것은 특히, 에스프레소와 관련이 있으며 높은 비율의 오일이 타닌의 부정적 효과를 줄이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스캇라오는 필터 종이를 이용해 수율 27%이상의 에스프레소를 만들었고, 이 에스프레소는 쓴 맛과 건조한 맛 없는 어느 때보다 맛있는 샷이라고 주장한다. 이것의 이유는 타닌에 대한 정보와 균일한 추출에서 비롯되었다고 볼 수 있다. 타닌과 유사타닌은 극도로 국부화 된 추출영역 즉, 채널 경로에서만 용해가 잘 이루어지므로 추출이 균일 할 수록, 추출 할 총량이 많아 질 가능성을 열어준다.


https://www.baristahustle.com/knowledgebase/why-can-coffee-dry-your-mouth/

Why can coffee dry your mouth? Does it have anything to do with over extraction? ...
Barista Hustle - BHLearn / 2018-11-09


다음 2부 채널링 자료는 

채널링의 종류, 채널링을 줄일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내용을 정리해 볼 려고 합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profile

ABOUT ME

안녕하세요!
일산 카페소비에서 근무하는 헤드 바리스타 입니다 :-)
인스타그램 @O_laf.88
일반회원
B.STARTER

댓글 19

profile

아놀드

2020-09-18 10:40  #1349882

B.STARTER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09-18 11:04  #1349903

@아놀드님

도움이 되셨는지는 모르겠지만 ㅠ 감사합니다!! :)

profile

아놀드

2020-09-18 11:46  #1349940

@Olaf님

커린이라 이것저것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profile

핫초코

2020-09-18 15:25  #1350097

보유자격 없음

너무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09-18 16:41  #1350178

@핫초코님
감사합니다!!! :)
profile

샬롯파파

2020-09-21 22:17  #1352210

보유자격 없음

좋은 정보네요^^ 감솨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09-22 00:01  #1352305

@샬롯파파님
감사합니다😊
profile

BlackHoles

2020-10-12 20:25  #1366123

보유자격 없음

와~ 저에게 딱 필요한 정보네요 감사합니다~^^b

profile

Olaf 작성자

2020-10-12 20:33  #1366132

@BlackHoles님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profile

"비밀글입니다."

profile

컾피

2020-10-26 20:03  #1376908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 감사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10-26 21:28  #1376965

@컾피님
감사합니다🙏🙏☺
profile

꼬마효

2020-11-16 17:27  #1394340

보유자격 없음

많이 배우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11-17 09:04  #1394879

@꼬마효님
감사합니다!! :)
profile

커피별

2020-12-13 16:05  #1417424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 감사합니다. :)

profile

Olaf 작성자

2020-12-13 17:33  #1417467

@커피별님
감사합니다!! :)
profile

커피별

2020-12-13 16:05  #1417428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 감사합니다. :)

profile

CoffeeKim

2020-12-15 21:09  #1419133

보유자격 없음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Olaf 작성자

2020-12-17 08:52  #1420211

@CoffeeKim님
감사합니다! :)
현직 종사자 분들께 인터뷰를 하고싶습니다 5
바텀리스와 스파웃의 관능적인 차이가 있나요? 29
'커피소녀'님의 취업고민에 대하여 41
[2] 필터커피 추출 후반부 배수 저하 현상 테스트 25
[고민] 직업으로서의 바리스타? 23
바리스타를 직업으로 시작하는 어린 후배들에게 하는 작은 조언 25
바리스타 직업이 대우받지 못하는 이유 40
논문소개 : 추출온도와 농도, 그리고 수율과 센서리의 관계 24
시나몬게이트 _ 바리스타허슬 26
최저임금 11
내츄럴 프로세싱의 당분 : Sugars in Natural Processing [Bar... 10
막연히 진로고민중인 바리스타들을 위한 현실적 조언 29
2020 KNBC 심사위원 후기(값진 경험을 공유해 보고자 합니다...) 9
이렇게 일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17
우리는 이제 새로운 품종을 받아 들여야할 때 ! 10
The Physics of filter coffee 라는 제목으로 브루잉 역학에 ... 10
ㅋ강제용기글이네요 ㅎ 17
눈앞에 닥친 2018년 블랙워터이슈의 새 프로젝트가 몇개 있는... 17
전 세계의 좋은 카페들을 소개하는 유튜브 채널을 시작합니다! 26
커피 공부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 제가 본 커피 책들 추천 ... 26
어떤분이 커핑에 대해 물으셨길래,, 나름의 답변을 적어봅니다 1
센서리수업 (과일편) 16
조심스럽게 몇자 적어봐요. 25
에스프레소 커피 채널링(Channeling) 19
원두 나눠드리고싶어서 글남겨요!! 34
오드 그라인더 며칠 사용해보니 10
[노대표의 썰] 시드니 출장복귀 전날 밤의 감성 썰 12
브루잉커피의 도징량과 지구 온난화의 문제 3
플랫버와 코니컬버의 미분차이가 궁금합니다. 18
[커피연구] 로스팅 수준에따른 핫, 콜드브루 커피의 물리 화학... 13
TDS 기기별 측정 비교 (VST, 기미상궁, 아타고) 9
커피인을 위해 최적화된 커피용 수질 ᄎ... 10
로스팅 조건과 커피향미 : 다각도의 실증적연구 by 커피마인드 9
현직 종사자 분들께 인터뷰를 하고싶습니다 5
평범한 호주친구네 홈카페 다녀온 얘기(... 라기보단 사진나열^^) 15
[일본 카페투어#1] 일본, 아니 세계 최고의 커피를 맛볼 수 ... 28
The Cubano cortado 만들어 봤어요. 9
바리스타로써 역량을 키우기 위한 노력들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 20
[노대표의 썰] 미소없는 그 사람 22
10년 바라보기 4
내년 3월 쯤에 가게 오픈을 하게 될 것 같네요 16
BW라운지가 설립의도와는 많이 다른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15
로스터리 근무 중 퀄리티컨트롤에 있어 의견대립이 있어 다른 ... 26
기회는 옵니다. 27
커피 센서리(향미표현) 수업 후기. 4
[필독] 블랙워터이슈 포인트를 쉽게 모을 수 있는 방법을 안내... 5
블랙워터이슈에서 포인트 모으는 꿀팁 대공개 30
취업 고민 37
[미국 카페투어#1] 모두가 인정하는 세계 최고의 카페, 인텔리... 36
국제커피조향사 에 대해서 (수업내용+후기)
미국 카페 투어 DEVOCION _in NY 14
블루보틀 최종까지 다 보았습니다. 53

2021 . 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