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지난 주말에 제가 일하는 카페의 캐주얼 바리스타인 '윌'과 대화중 가정용 에스프레소 머신 얘기가 나왔는데 로켓의 지오또를 사용하고 있다고 하더라구요. 보통 저의 호주친구들이 쓰는 머신은 Sunbeam이나 Breville 같은 로컬브랜드인 경우가 많은데, 지오또를 쓴다길래 직접 보고싶다고 했더니 흔쾌히 초대를 해 주었습니다. 재작년 카페쇼 때 두리트레이딩 부스에서 지오또로 뽑았던 샷의 기억이 좋았기에 꽤나 기대가 되었습니다. 







W_house.jpg




소...소박한 집에 살고 있네요. 공원을 앞마당처럼 쓰는 모던한 대형주택이었습니다. 윌의 아버지께서 10년전에 지은 집이라고 하는데 호주에선 좀처럼 보기힘든 지하주차장까지 갖춰져 있었습니다. 그나저나 날씨 참 좋죠? 하하 :)







홈카페 전에... 잠시 집구경 하실까요?







W_inhouse1.jpg





W_inhouse2.jpg 





W_inhouse5.jpg





O_3.jpg







G_1.jpg








G_3.jpg 




심상치 않은 집입니다. 아버지께서 방송국 디렉터라고 하더라니 역시...







집 내부를 소개 해드리려는 마음은 없었지만 혹시 실내인테리어나 빈티지카에 관심이 있으실분들이 보시면 조금이나마 흥미로우시지 않을까 싶어 살짝 보여드렸어요. 이밖에도 집 이곳저곳에 놀라운것들이 꽤 있었는데 집을 보여드리려는 목적이 아니니... 지금부터 윌의 홈까페를 보시겠습니다 :)







C_1.jpg 


사진좀 찍겠다고 하니까 포타필터도 채 놓지 않고 황급히 자릴 피하네요. 부끄러워 하긴...





C_2.jpg


23년산 호주훈남과 홈카페!!





C_3.jpg


육각형의 바디가 멋진 로켓의 지오또와 매져미니의 조합입니다.

이전에는 브레빌의 BES860을 사용했었다가 친구에게 선물하고 지오또로 업그레이드 했다고 하더라구요.





C_4.jpg








C_5.jpg


몇개의 원두 패키지를 이렇게 보관하고 있네요. 각지의 유명 로스터리샵 원두를 맛보는 전형적인 홈카페유저의 모습이었습니다.







오늘 맛볼원두는?



C_6.jpg



C_7.jpg


로스터리의 담당자 이름을 패키지 뒷면에 새겨놓았군요. 생산자 실명제?






C_8.jpg


홈카페 보여주는게 신이 났던지 뭐라뭐라고 계~속 얘기를 해주었습니다.



윌 말로는 제가 집에 머신이 있냐고 묻고 지오또를 안다고 했을때 매우 흥미로웠다고 하네요.

주변에 자랑을 해도 알아주는 이가 없어서 서운했다나 뭐라나... ㅋ





C_9.jpg


추출시작!



C_10.jpg


추출 중!






C_11.jpg


깔~끔하게 라뗴아트까지 ^^




C_13.jpg


두번째 샷





C_15.jpg



바텀리스용 거울을 하나 선물해야겠네요

누가 엘로치오 제품 하나 보내주시면 참 좋을텐데...ㅋ






C_16.jpg


오늘의 베스트컷!




C_17.jpg


이 샷글라스는 예전에 에스프레소프릭님께서 소개하신적이 있었던것 같은데, 같은제품인지요?

이친구 말로는 보덤 제품이라고 했던것 같은데~






W_Scale1.jpg



C_18.jpg



요즘 핫이슈,,,죠?

킥스타터 펀딩에 성공한 아카이아 스케일인데요. 디자인이나 디스플레이도 멋지지만

어플리케이션과 연동해서 사용할 수 있는 유용한 기능들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리테일가는 129달러네요. 괜찮아 보입니다.







머신 업그레이드한지 얼마나 됐다고 슬레이어 1그룹에 관심을 보이던데요.

출시 예정가를 보고 바로 마음접었답니다. 하하하하하하하


에스프레소머신을 가진 친구들 집에 종종 가봤지만 다른친구들보다 커피 자체에 관심도 많고,

집도 좀 멋지고 해서 왠지 소개 해 드리고 싶었어요.



방문기라고 적기에도 민망할 정도로 내용은 참 별거 없지만 가볍게 즐기셨길 바랍니다 :)






갑자기 급 방문했음에도 불구하고 친절하게 맞아준 '윌'에게 감사하며 이만 글 마치겠습니다.




하하 :D


profile

ABOUT ME

풋풋한 글솜씨를 가진 5cent 입니다.
커피의 가치, 그리고 삶에 주는 영향을 알게되었고
그 이후 지금까지 커피 주변을 맴돌고 있습니다.
보다 많은 분들이 커피의 진정한 매력을 느끼시길 바랍니다.
일반회원
B.ELEMENTARY

댓글 15

profile

서리

2014-05-12 20:32  #43330

B.EXPERT
사진에 소질 있네요! 오랫만에 보는 지오또임 :) 잘봤어요. 저 친구도 오덕기가 충만하군요.
profile

서리

2014-05-12 20:33  #43333

@서리님
저게 집이라니 부러울 따름입니다.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2 22:28  #43345

@서리님
하하 감사합니다^^ 얘기하는데 매뉴얼로 카메라 만지작만지작 하기가 미안해서 오토로놓고 찍었습니다 사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술,담배 전혀 안하고 커피만 한대요~ 오덕 요건으로 충분하죠 ㅋ

나중에 이쪽원두랑 한국스페셜티랑 맞교환 한번 하시는거 어때요! 저도, 이친구도 아주 만족할겁니다! ㅋㅋ
profile

딴죽걸이

2014-05-13 13:02  #43610

@5cent님
어떻게 보내죠..? ems로 보내야 하나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3 22:51  #43654

@딴죽걸이님
비싸더라도 원두는 선도가 중요하니 EMS써야 되겠죠? 비용 확인좀 해봐야겠습니다. ㅋㅋ
profile

딴죽걸이

2014-05-13 23:22  #43670

@5cent님
이번에 빅트롤라가 도착했는데 한국 시간 금요일 로스팅 된놈이 화요일 도착

이 경우는 운이 좋아서 된거구요 왠만하면 북유럽도 일주일이면 도착하더라구요

솔직히 일주일이면 한여름에도 괜찮아요 대신 개봉하고 무조건 오일 안에는 먹어야 한다 한 오일 정도 지나면 맛이 좀 빨리 가더라구요

여긴 대구라서.. 한 여름에는 자정에 30도 한낮에 37도 찍는 동네라서 ㅎㅎ 물론 호주 만큼은 아니겠지만 ㅎㅎㅎ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3 23:27  #43674

@딴죽걸이님
요즘 여기는 한낮에도 20도 중반대를 못넘겨요~ 이제 슬슬 추워지는 계절이거든요~
profile

딴죽걸이

2014-05-12 21:06  #43336

B.ELEMENTARY
이런집 십만원이면 살수있나요?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2 22:29  #43350

@딴죽걸이님
네, 매매대금의 5%만 선지급하시면 나머지는 모기지로 하실수 있는데... 시간당 10만원 버시면 가능할듯요 하하
profile

에스프레소프릭

2014-05-12 21:57  #43340

B.ELEMENTARY
오홋.. 대박이다...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2 22:31  #43354

@에스프레소프릭님
나중에 한국 꼭 오고싶다는데 그때 한국카페 가이드 해주세요 프릭님ㅋ 국기원도 한번 데려가주시고...얘가 태권도 1단이거든요. 저한테 국기원 가봤냐고 묻더라구요 ㅋㅋ
profile

2014-05-13 18:32  #43636

보유자격 없음
집이 대박 부럽네요 ㅠㅠㅠㅠㅠ
멋진 홈카페까지!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3 22:50  #43650

@구자엽님
럭키가이죠 뭐 ㅋㅋ 근데 공부도, 일도 열심히하고 성품도 좋아서 더 질투납니다 ㅡㅡ^ 하하하 ㅠㅠ
profile

커피지앙

2014-05-14 11:03  #43684

보유자격 없음
"홈카페" 구경하러 왔다가, "홈"을 보고 빈부격차에 눈물이 .... ㅠㅠ
ㅎㅎ 덕분에 잘 구경했습니다~ 감사합니다!! ^ㅡ^
profile

5cent 작성자

2014-05-14 18:47  #43711

@커피지앙님
전 직접봤는데 얼마나 눈물났겠어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더 잘사는 친구 생기면 또 소개해드릴께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가끔 우는것도 건강에 좋다네요 ㅋ

감사합니다!
'커피소녀'님의 취업고민에 대하여 41
[2] 필터커피 추출 후반부 배수 저하 현상 테스트 25
[고민] 직업으로서의 바리스타? 23
바리스타를 직업으로 시작하는 어린 후배들에게 하는 작은 조언 25
시나몬게이트 _ 바리스타허슬 26
최저임금 11
이렇게 일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17
2020 KNBC 심사위원 후기(값진 경험을 공유해 보고자 합니다...) 9
막연히 진로고민중인 바리스타들을 위한 현실적 조언 29
내츄럴 프로세싱의 당분 : Sugars in Natural Processing [Bar... 8
전 세계의 좋은 카페들을 소개하는 유튜브 채널을 시작합니다! 26
눈앞에 닥친 2018년 블랙워터이슈의 새 프로젝트가 몇개 있는... 17
ㅋ강제용기글이네요 ㅎ 17
센서리수업 (과일편) 16
어떤분이 커핑에 대해 물으셨길래,, 나름의 답변을 적어봅니다 1
커피 공부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 제가 본 커피 책들 추천 ... 26
플랫버와 코니컬버의 미분차이가 궁금합니다. 18
브루잉커피의 도징량과 지구 온난화의 문제 3
[노대표의 썰] 시드니 출장복귀 전날 밤의 감성 썰 12
성수동 맛집 카페투어 영상! 11
로스팅으로 커피 창업 시작하고 싶나요? | 수망로스팅에서 로... 8
블루보틀 최종까지 다 보았습니다. 53
미국 카페 투어 DEVOCION _in NY 14
국제커피조향사 에 대해서 (수업내용+후기)
[미국 카페투어#1] 모두가 인정하는 세계 최고의 카페, 인텔리... 36
취업 고민 37
[필독] 블랙워터이슈 포인트를 쉽게 모을 수 있는 방법을 안내... 5
커피 센서리(향미표현) 수업 후기. 4
기회는 옵니다. 27
로스터리 근무 중 퀄리티컨트롤에 있어 의견대립이 있어 다른 ... 26
BW라운지가 설립의도와는 많이 다른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15
내년 3월 쯤에 가게 오픈을 하게 될 것 같네요 16
10년 바라보기 4
[노대표의 썰] 미소없는 그 사람 22
바리스타로써 역량을 키우기 위한 노력들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 20
The Cubano cortado 만들어 봤어요. 9
[일본 카페투어#1] 일본, 아니 세계 최고의 커피를 맛볼 수 ... 28
평범한 호주친구네 홈카페 다녀온 얘기(... 라기보단 사진나열^^) 15
마켓레인 커피 공식 디스트리뷰터, 모멘토 브루어스 Caleb 대... 1
[고민상담] 정직원 채용공고를 통해 입사했는데 정규직 근로계...
동묘 시민들께 스페셜티 커피 드리면서 친구하기 3
라마 KB90 포터필터 터짐(?)현상에 대해 4
커피를 하도 마셨더니 잠이 안오네요. 4
춘천의 커피 맛집...^0^ 4
제임스 호프만이 맷퍼거를 찾아가서 극비리에 제작되고 있는 ... 3
새롭게 꾸민 가정용 에스프레소 바 입니다 ㅋㅋ 12
내가 바리스타를 하는 이유 18
ek43s 입고소식을 듣자마자 바로 구매했습니다 17
요즘 가오픈 카페들은 9
커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스타벅스 커피를 먹여 보았다 | I m... 20

2020 . 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