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W 라운지

딴죽걸이 19.06.14. 01:18
댓글 12 조회 수 170

일단 이영화를 보기전에.. 스토리를 다 알고 난뒤 보러 갔습니다. 


그래도 보구 싶어서^^ 


사실 다들 보구난뒤 관람후기가 뭔가 불편하다 라는 의견이 많아서 궁금했는데.. 


불편하지 않더라구요.. 전 그냥 덤덤..  어머니랑 보려고 했는데 엄니랑 왔으면 큰일 날뻔 했어요 


여러가지 떡밥들 이야기가 살인의 추억만큼은 아니지만 정말 대단한 영화 같습니다.


봉준호 감독 참 걸작을 만든거 같습니다. 정말  상을 수상해서가 아니라 이번껀 정말 볼만한거 같습니다.


한번 봐보세요 영화는 혼자 보러 가는겁니다! 


송강호의 아들아 넌 계획이 있구나 이 대사가 기억에 남네요 

profile

ABOUT ME

난 누군가? 나도모르겠습니다
사업자회원
B.ELEMENTARY

댓글 12

profile

서리

Jun 14, 2019 07:49

B.EXPERT

씁쓸하기도 하지만 생각거리를 던져주는 영화죠.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Jun 14, 2019 10:55

대학을 못간 아들과 딸이 과외를 통해서 무능력 하지 않고


엄마가 알고 보니 능력있는 메달딴 전국 체전급? 국대급? 선수였다는것을 보여주는것만으로 해도


단순히 능력의 부재가 가난은 아니다 라고 현재를 비꼬는게 탄탄하더라구요   

profile

으내

Jun 14, 2019 08:06

보유자격 없음

역시 봉준호~~ 하면서 감상하고 나왔어여 여러면에서 훌륭한 영화에오. 봉준호 감독 영화에 나오는 캐릭터들, 배우들이 어쩜 그렇게 잘 어울리나 신기합니다 항상. 영화가 주는 메세지에 대해서 여러가지로 생각해 볼 수 있어서 좋아요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Jun 14, 2019 10:56

네 여러가지 구성이 탄탄해요 스토리 이야기떡밥 회수 

재미도 있으면서 영화로써 시대를 꼬집는 메세지 모두 완벽 합니다 


profile

BTCL노대표

Jun 14, 2019 11:27

B.STARTER

송강호는 이번에도 송강호를 연기했더라구요 ㅋㅋㅋㅋ 조여정이 중견 배우로서 성장해가는 모습이 보여 멋졌습니다. 조연들도 하드캐리했죠 :)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Jun 14, 2019 17:14

배우들 전부 다 좋았어요 

profile

기녀비

Jun 15, 2019 11:18

보유자격 없음

지극히 현실적이지만 유머있고 사색할 수 있던 작품같아요

profile

윤흐름

Jun 15, 2019 14:19

보유자격 없음

전 이게 범죄라고 생각하지 않아요

profile

바리스타강

Jun 15, 2019 14:57

보유자격 없음

올레티비 런칭되면 꼭 봐야겠네요 *-*!

profile

딴죽걸이 작성자

Jun 15, 2019 23:57

이건 진짜 영화관서 봐도 절대 돈이 아깝지 않아요!  

profile

토호로스키

Jun 17, 2019 17:44

보유자격 없음

가슴 한 쪽 어딘가 먹먹하게 다가 왔습니다. 

보고 나서 안 본 지인들어게 정말 추천을 많이 했어요^^

profile

지만이

Jun 26, 2019 12:56

보유자격 없음

지하철 냄새에서 흡,,,,,!

신규회원의 경우 "라운지게시판"을 이용하시기 위해...
혹 블루보틀 대면면접 가신분들. 27
블루보틀 대면면접 10
'커피소녀'님의 취업고민에 대하여 39
[고민] 직업으로서의 바리스타? 23
바리스타를 직업으로 시작하는 어린 후배들에게 하는 작은 조언 24
최저임금 11
막연히 진로고민중인 바리스타들을 위한 현실적 조언 29
전 세계의 좋은 카페들을 소개하는 유튜브 채널을 시작합니다! 26
눈앞에 닥친 2018년 블랙워터이슈의 새 프로젝트가 몇개 있는... 17
ㅋ강제용기글이네요 ㅎ 17
브루잉커피의 도징량과 지구 온난화의 문제 3
[노대표의 썰] 시드니 출장복귀 전날 밤의 감성 썰 12
미국 카페 투어 DEVOCION _in NY 13
국제커피조향사 에 대해서 (수업내용+후기)
[미국 카페투어#1] 모두가 인정하는 세계 최고의 카페, 인텔리... 36
취업 고민 36
[필독] 블랙워터이슈 포인트를 쉽게 모을 수 있는 방법을 안내... 5
커피 센서리(향미표현) 수업 후기. 4
기회는 옵니다. 27
플랫버와 코니컬버의 미분차이가 궁금합니다. 18
로스터리 근무 중 퀄리티컨트롤에 있어 의견대립이 있어 다른 ... 26
BW라운지가 설립의도와는 많이 다른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15
내년 3월 쯤에 가게 오픈을 하게 될 것 같네요 16
10년 바라보기 4
[노대표의 썰] 미소없는 그 사람 22
바리스타로써 역량을 키우기 위한 노력들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 20
The Cubano cortado 만들어 봤어요. 9
[일본 카페투어#1] 일본, 아니 세계 최고의 커피를 맛볼 수 ... 28
평범한 호주친구네 홈카페 다녀온 얘기(... 라기보단 사진나열^^) 15
[스페인 카페투어#1] 바르셀로나에서 가장 맛있는 커피가 있... 4
여러분들의 최애 생산지는 17
국제커피조향사 레벨1 수업 재밋네요! 1
[일본 카페투어#6] 30년 묵은 커피를 맛볼 수 있는 긴자역의 ... 37
uk 브루스컵 우승자이자, 센터커피의 대표 박상호 로스터를 만... 9
[일본 카페투어#3] 린웨버의 공동창업자 더글라스 웨버가 후쿠... 24
블랙워터포트 멤버스 데이 시작 예정입니다. 다들 지갑 잘 챙... 23
블랙워터이슈에서 포인트 모으는 꿀팁 대공개 30
갈라쇼 왔는디.. 사람 많네.. 24
(동영상 추가) 크레마 뭉침 현상 질문 합니다! 16
현직 이탈리아입니다. 13
[커피 상식] 커피나무는 도대체 왜 카페인을 가지게 된걸까? 22
내 나이가 어때서 18
VST바스켓과 Pullman바스켓을 둘다 사용해보신분 계신가요? 6
커피 맛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일까요 6
'브랜드'가 주는 영향 4
가끔 글 을볼때마다 느끼는 감정에 대해 6
블루보틀 전주연 바리스타 21
가입인사합니다 3
'나'와 '한국커피문화'가 함께 발전하려면 무엇이 필요할까 9
블랙워터이슈 구인구직 글들을 봐도.. 13
[기사인용]서비스에 대해 생각하게 만드는 글 6
협업 카페에 대해서. 8



2019 . 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