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여기서 정제 방식들 중에서 한가지 방식으로 첫 번째 정제 과정을 마친후에 건식탈곡으로 넘어간다고 하는데 무슨 말인지 잘 이해가 안돼요. 보통 슥식법/ 건식법으로 나눠져서 정제 방법도 다른 걸로 알고있는데요.. 

도와주세요! 

profile

ABOUT ME

이제 시작이에요
일반회원
보유자격 없음

댓글 2

profile

baristajunnBEST

2020-03-27 00:47  #1206036

보유자격 없음

보편적으로 wet milling = depulping 이라고 보시면 되고 , dry milling = hulling(30~60일 resting을 거친 후) 이라고 우선 보시면 될것 같습니다. 원래 습식 도정법?(semi wahsed/wet hulled process)이 pulped natural process처럼 디펄핑까지는 동일하게 진행하고 그 뒤 건조 과정에서 60%대의 커피콩 수분량을 30%대 까지만 떨어뜨린 뒤 바로 hulling을 해버리고 다시 10%대로 건조시킨 다음 등급을 매기고 출하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이 부분 수정)

즉, 과정이 '체리선별 - 디펄핑(=wet milling) - 건조(30%대로) - hulling(=dry milling) - 재건조(10%대로) - 원두분류(grading) - shipping'인데, 말씀하신 첫번째 정제 과정은 콩 수분량을 30%대로 떨어뜨리는 과정을 말하는 것 같고, 두번째 과정은 semi washed 정제에서 핵심인 hulling부터를 말하는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wet milling과 dry milling을 정대칭 개념으로만 생각해서 이해가 잘 안됐었는데, 말 그대로 빻아서 껍질을 벗기는 과정에 물이 들어가면 wet milling이고 안들어가면 dry milling이라고 생각하면 되더군요. natural process는 건식이니까 dry mill, washed process는 습식이니까 wet mill이라고 보는게 아니라, 습식법의 경우 초반 depulping 과정(제분)에 물이 들어가니 wet milling인 것이고, 건식/습식법 모두 후반에 30~60일의 resting 과정을 거친 후 hulling(제분)을 거치는데 이 과정에서는 물의 개입이 없기에 dry milling이라고 한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음... 이게 글로 표현하자니 쓸데 없이 복잡해진 것 같습니다. 저도 공부한걸 바탕으로 정리한 부분을 적어봤네요.. 피드백 주시게 되면 아주 감사할 것 같습니드아!

profile

baristajunn

2020-03-27 00:47  #1206036

보유자격 없음

보편적으로 wet milling = depulping 이라고 보시면 되고 , dry milling = hulling(30~60일 resting을 거친 후) 이라고 우선 보시면 될것 같습니다. 원래 습식 도정법?(semi wahsed/wet hulled process)이 pulped natural process처럼 디펄핑까지는 동일하게 진행하고 그 뒤 건조 과정에서 60%대의 커피콩 수분량을 30%대 까지만 떨어뜨린 뒤 바로 hulling을 해버리고 다시 10%대로 건조시킨 다음 등급을 매기고 출하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이 부분 수정)

즉, 과정이 '체리선별 - 디펄핑(=wet milling) - 건조(30%대로) - hulling(=dry milling) - 재건조(10%대로) - 원두분류(grading) - shipping'인데, 말씀하신 첫번째 정제 과정은 콩 수분량을 30%대로 떨어뜨리는 과정을 말하는 것 같고, 두번째 과정은 semi washed 정제에서 핵심인 hulling부터를 말하는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wet milling과 dry milling을 정대칭 개념으로만 생각해서 이해가 잘 안됐었는데, 말 그대로 빻아서 껍질을 벗기는 과정에 물이 들어가면 wet milling이고 안들어가면 dry milling이라고 생각하면 되더군요. natural process는 건식이니까 dry mill, washed process는 습식이니까 wet mill이라고 보는게 아니라, 습식법의 경우 초반 depulping 과정(제분)에 물이 들어가니 wet milling인 것이고, 건식/습식법 모두 후반에 30~60일의 resting 과정을 거친 후 hulling(제분)을 거치는데 이 과정에서는 물의 개입이 없기에 dry milling이라고 한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음... 이게 글로 표현하자니 쓸데 없이 복잡해진 것 같습니다. 저도 공부한걸 바탕으로 정리한 부분을 적어봤네요.. 피드백 주시게 되면 아주 감사할 것 같습니드아!

profile

제이비

2020-03-27 03:48  #1206094

보유자격 없음

외피 - 점액질 - 내과피(파치먼트) - 은피(실버스킨) - 생두 에서 

내과피를 제거하는 과정이라고 생각히시면 쉽게 이해되실거같아요


속히 가공법이라 불리는 습식, 건식, 펄프드, 허니는 점액질을 벗겨내기위한 과정이구요

TDS 기기별 측정 비교 (VST, 기미상궁, 아타고) 6
약배전 중배전 강배전 커피 추출 4
생두의 밀도는 재배 고도로만 결정이 되나요? 4
메저그라인더를 쓰는데 입자조절손잡이가 너무 뻑뻑해서 안돌... 3
[영등포 카페추천] 시즌커피앤베이크
에이드 계열로 유명하거나 혹은 다양한 에이드를 만드는 카페...
혹시 .... 2
페마e71 블루밍 2
에이드 질문있습니다!!! 4
펠리시타 에스프레소 저울 배터리 관련 질문드립니다 6
가스가 많을때 추출 시간을 길게 하는 이유 4
wet dose, dry dose 가 어떤건가요..? 2
디자인 어때요 2
네추럴가공방식 워시드가공방식 단단한 궁금점 3
소스 펌프 관련 질문이에요.
오늘은 일기 2
테츠 카츠야가 소개하는 홈카페 추출 레시피 2
로스팅머신 가정에 두고 쓰시는 분들도 있으신가요? 8
[연남동 카페추천] 펠른
상업용으로 1그룹 머신사용 14
ek43 화이트 더러워지나요? 9
스팀시 생각해 볼 문제들 2
[제품리뷰] 4. 엣징거로 커피 내리는 루틴이 짧아졌습니다 2
산레모 커피레이서도 1그룹 짜리가 있나요? 4
[제품리뷰] 엣징거는 누가 써야 하는가? - 3. 리텐션 및 총평 7
에스프레소 추출에 관하여 질문 드립니다 6
요즘 생두 상태들 어떠신가요? 3
양평 카페
Bunn 그라인더 수리 질문드려요 7
[제품리뷰] 2. 엣징거 잔량 고민 그리고 맛 15
[제품리뷰] 새로운 코니컬 그라인더 엣징거(etzinger) - 1. 개... 6
가스가 많을때 세팅 방법 질문드립니다 11
아메리카노를 브루잉커피 같은 느낌으로 만들 수 있을까요? 5
브루잉 뜸들이기할떄 추출되면 안되나요? 4
핸드드립 푸어링 횟수에 따른 차이가 무엇이 있을까요? 2
비록 전문가는 아니지만. 7
노르딕 로스팅에 관심이 있는데 혹시 소규모로 하는 곳이 있나요? 6
궁금해요ㅜ 7
24살 바리스타 10
식대 10만원 지급 너무 웃기지 않나요 14
머신 오버홀후 큰 온도차 2
염소커피(라카브라) 엘살바도르 후기입니다. 8
포트폴리오는 어떻게 만드시나요..? 2
하남이나 근처에 가볼만한 카페가 있을까요?? 17
커피향미능력 향상을 위한 방법 3
부루잉 블렌딩 커피와 에스프레소 블렌딩커피 차이점?? 3
다들 자기개발은 어떤걸 하시나요?! 11
드라이브 가기 좋은 남양주 카페 3곳! 3
말코닉ek43/1 3
바리스타 직업이 대우받지 못하는 이유 40
이직 준비에 있어서 거주지 문제 2

2020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