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뉴스

뉴욕 직구 쇼핑몰 올리브엠, 뉴욕 스페셜티 'Joe Coffee(조 커피)' 온라인 판매 시작

2015-06-30



Joe Coffee 올리브엠 입점.jpg



커피를 단순 소비가 아닌 취향과 문화로 찾는 시대가 되었다. 특히 커피의 '향'이 중요시되면서 이 향을 결정짓는 로스팅 방법과 원산지가 커피를 고르는데 중요한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이에 프리미엄 뉴욕 직구 사이트 올리브엠(대표 서문석)이 뉴욕 스페셜티 커피숍 'Joe Coffee'의 로스팅 빈을 한국으로 유통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Joe Coffee(이하 조 커피)는 콜롬비아, 페루, 멕시코 핀카 등 향미와 품질이 좋은 커피가 나기로 유명한 원산지에서 커피를 공급받고 있다. 또 산소를 차단하는 폐쇄 루프를 사용해 커피 빈 고유의 맛과 향이 변하는 것을 최소화하고 날씨 등 다른 조건에 영향을 덜 받는 방식으로 로스팅을 하고 있다. 로스팅 매니저 '에드 카프만(Ed Kaufmann)'은 "폐쇄 루프는 로스팅 공간의 습도를 높여 주어 커피 빈에서 탄 맛이 나지 않는다. 이로 인해 원산지의 재배방식에 따라 맛과 향이 다른 커피 특유의 맛을 음미할 수 있다."며 조 커피만의 로스팅 방식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조 커피는 본래 다른 판매처를 통해 자신들의 빈을 판매하지 않아 뉴욕과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커피숍에서만 맛볼 수 있던 커피이다. 또 고객들이 신선한 자신들의 빈을 맛보기를 추구하는 경영철학으로 온라인 유통은 절대하지 않았다. 하지만 올리브엠이 고객이 주문한 날에 가장 가까운 로스팅 빈을 직접 배송하는 조건으로 판매계약을 체결했다. 조 커피의 로스팅일자는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이다.


조 커피는 2003년 뉴욕에 첫 매장을 오픈한 후 2013년 부터는 자신들의 로스터에서 직접 빈을 로스팅하고 있다. 또한 뉴욕 타임즈 및 미국의 대표적인 레스토랑 안내서인 Zagat (자갓)등에서 '뉴욕 베스트 커피'로 꼽는 스페셜티 커피숍이며, 윤리적으로 운영되는 농장과만 거래를 하고 있다. 



올리브엠은 신규회원 가입시 $10 제공하는 이벤트를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올리브엠(www.Olivm.com)에서 확인할  있다. 




profile

ABOUT ME

대한민국 커피문화 소통 채널 블랙워터 이슈입니다. 컨텐츠 제보 / 컬럼 기고 / 로스터 정보 등록 / 광고 협의 등 커피 문화에 대한 모든 내용은 bwmgr@bwissue.com 로 문의 부탁드립니다.
블랙워터이슈 에디터
B.EXPERT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