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오늘 소개해드릴 카페는 호주 멜버른에 있는 브라더 바바 부단(Brother Baba Budan)입니다.


높은 천장에 의자들이 매달려 있는 독특한 인테리어를 가진 멜버른의 이 작은 카페는 멜버른 스페셜티 커피 씬에서도 손꼽히는 카페입니다


2007년에 오픈한 이 브라더 바바 부단은 칼튼의 위치한 호주의 유명한 로스터리 카페 세븐 시드(Seven Seeds) 계열의 카페죠.


이름이 조금 특이하다고 느껴지지 않으시나요?

사실 이 이름들은 커피와 관련된 재미있는 일화에서 차용된 것입니다.


인도의 승려 바바 부단은 1600년대 성지순례를 위해 방문한 메카에서 유행하고 있던 커피를 처음 접하게 됩니다.


당시에 커피는 에티오피아에서 발견되어 이슬람에서만 독점으로 즐기던 음식이었습니다. 


 

밤새 기도를 하고도 맑은 정신을 가져야 했던 수도슬들에게 각성효과가 있는 커피는 몹시 유용하고 신성시되었죠.


메카에서 커피를 즐기던 바바 부단은 떠날 때가 되자 더 이상은 신선한 커피를 즐길 수 없다고 생각하자 고민에 빠집니다.


결국 바바 부단은 예멘항에서 커피 생두 7알을 몰래 숨겨와 인도 전역에 커피가 널리 퍼졌으며 세계적으로 우리가 커피를 즐길 수 있게 된 것입니다.


물론 이 일화가 사실인지는 확인할 방법이 없지만 무척이나 흥미로운 이야기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Seven Seeds 카페는 바바 부단이 숨겨온 7개의 생두에서 이름을 따온 것이고, 커피계의 문익점이라고 할 수 있는 바바 부단의 이름을 딴 카페가 바로 이 브라더 바바 부단입니다.

이곳은 스쿨 체어가 주렁주렁 매달린 작고 따뜻한 느낌의 공간으로 멜버른 사람들에게는 매우 익숙하고 유명한 곳입니다. 늘 점심시간에는 커피를 주문하는 사람들의 행렬이 문 밖으로 이어지죠.



저도 멜버른에 1년간 거주하며 이 곳에 종종 들렀는데 동양인에 대한 인종차별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는 멜버른이지만, 이 곳에서만큼은 늘 바리스타가 환한 미소로 문 앞에서부터 맞아주며 주문을 받아주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 작은 카페의 입구 쪽에는 어느 대가족이 쓸만한 큰 원목 테이블이 위치해있는데, 이 테이블을 사람들이 빙 둘러앉아 신문이나 책을 읽는 풍경이 떠오릅니다.


머핀과 페스트리 등 간단한 빵 종류도 함께 판매하고 있으니,

멜버른을 여행하신다면 이곳에서 잠시 멜버른 상업 지구의 분주함 속에 작은 여유를 즐겨보시길 추천드립니다.


profile

ABOUT ME

커피를 사랑해서 세계 카페투어를 다니는 직장인입니다!
일반회원
B.ELEMENTARY

댓글 9

profile

사람입니다

2019-08-07 15:33  #890114

보유자격 없음

호주에서 지나가다가 줄서있는걸 보고 여긴 먹어봐야겠다하고 줄 서서 먹었던 기억이 있네요. 정보 잘 보고갑니다 :)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5 13:18  #908740

@사람입니다님

여행중에 우연히 이렇게 좋은 카페를 발견한다는건 정말 기분 좋은 일인것 같네요~!!

profile

킴메리

2019-08-12 22:21  #902625

보유자격 없음

잘좟습니다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5 13:19  #908744

@킴메리님

감사합니다~!^_^

profile

어리

2019-08-16 14:51  #910527

보유자격 없음

기록해두었다가 호주 여행시 꼭 들러보아야겠네요!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6 17:26  #910856

@어리님

네~!멜버른 가시면 무조건 입니다~!^_^

profile

재옥

2019-08-17 13:03  #912360

보유자격 없음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tykim0420 작성자

2019-08-17 14:34  #912469

@재옥님

감사합니다~!!^__^

profile

SHINHEE

2019-09-18 00:46  #988680

보유자격 없음

좋은 정보네요 고맙습니다

듁스커피 커피백 리뷰 14
에티오피아 다녀왔습니다!! (예가체프 칸케티 농장을 함께 보... 4
맷 퍼거가 로스터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3
전문성을 갖추고 싶은데 배울 수 있는 경로를 몰라서 답답합니다. 12
신선한 원두란 무엇일까요? 11
부산 19.10.21 퍼블릭 커핑 후기 (Coffee Group)
높이가 2미터 정도 되는곳인데 로스터기 질문입니다.
맷 퍼거의 초경량 탬퍼 프로젝트, 새 프로토타입 탬퍼 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5
핸드드립 혹은 커피 추출 저울 추천 해주세요 5
이카와 프로 V3 로스팅(샘플 로스팅) - 숙제 NO.2(6분 빈 온도...
저도 홈카페 리뉴얼 13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날아온 커피 리뷰!! 노르딕커피는 어떤맛... 6
라떼아트 연급 할 수 있는 공간이? 18
덤보의 커피추천 - COFFEE COLLECTIVE - HALO ESPRESSO 4
성수동 갈 예정인데 카페 추천을 받고 싶습니다 26
재미로 봐죽세요. 삼시세끼에 나온 솥뚜껑으로 커피볶는것을 ... 15
블루보틀 최종면접 19
코만단테와 가장 흡사한 전동그라인더를 추천한다면? 6
[호주 카페투어#1] 멜버른 로컬 주민들이 가장 사랑하는 카페!... 9
[말레이시아 카페투어 #1] 쿠알라룸푸르에 진출한 한국 카페!(... 18
[중국 카페투어] 🇨🇳 쑤저우 스페셜티 카페 TO... 12
[베트남 카페투어 #1] 호치민의 오토바이 부대들이 모여들고 ... 6
그냥 한번 해보았습니다. 8
조향사 너무 어렵네요(feat. F.O.C 연성민강사) 2
자신만의 가치성 !! 강남점에 있는 한 대형학원 에서의 특강 ...
센터커피 박상호대표를 만나다_3화 ( 직원과 오너일때의 차이... 16
센터커피 박상호대표를 만나다_2화 ( 커피숍에 있어 브랜딩이... 7
연남동 카페투어 후기. 11
[YOUTUBE] 🇨🇳상하이 스페셜티 카페 TOP 10 을... 11
도대체 카페 사장님들이 그동안 직원들한테 얼마나 나쁘게 하... 44
(질문)블루보틀의 연봉수준과 복지는 어떤가요? 42
[이탈리아 카페투어#1] 피렌체에서 가장 오래된, 무려 300년 ... 14
취직하기 어렵네요 참.. 44
혹시 최근에 블루보틀 면접보시고 합격 연락 받으신분 계신가요? 17
mtl 카페 우상규 디렉터와 함께하는 세미나가 이번주 토요일에... 2
이번에 푸욱 빠진 라떼아트 입니다. 35
포비 DMZ에 다녀왔습니다. 영상으로 함께해요. 42
두둥 오늘 밤 12시 bwport.com 멤버스 위크 시작! 5
JBC 커피 구매한것을 자랑해봅니다 ㅋㅋ 리뷰영상 아닙니다. 9
현재상황에서.. 26
블랙워터이슈 공동구매 16
레벨링툴 추천해주세요 9
테라로사 아카이아 콜로비 품종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 3
글 읽으려면 이제 포인트 차감 되나요? 62
스타벅스 근무관련질문합니다 13
[방콕 카페투어#1] 방콕의 인싸들이 다 모여들고 있는 신상카... 32
현실커피vs이상커피 (스페셜티 커피 vs 커머셜 커피) 17
시네소 5센시스 커스텀 ㅎㄷㄷ 5
블루보틀 아침 실시간 상황 41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