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커피소녀 19.08.19. 17:43
댓글 18 조회 수 556

<카페 이야기 - 컨셉 Concept>


컨셉. 콘셉트. 콘셉. 

'개념, 생각, 관념'을 의미하며, 

상품 광고 시 상품의 특장점이나 개발 의도를 의미한다. 

(출처: 나무위키)


카페 창업 시 "'컨셉'을 어떻게 할 것인가"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소비자들에게 어떻게 기억되는가와 직결되며, 

우리 매장의 아이덴티티(Identity, 정체성)를 결정하기 때문이다.


컨셉, 몰라도 창업할 수 있다.

길 가다 마주친 수많은 카페들 중 하나로 묻히고 싶다면 그렇게 해도 좋다.


수많은 카페를 방문했다. 처음에는 보이지 않았다. 

비슷한 컬러가 점점 눈에 들어왔다. 

비슷한 느낌과 분위기가 몸에 익었다.


소위 핫한 카페들을 모두 다녔을 즈음,

기억 속 흩어진 조각들이 제 짝을 찾아 뭉치기 시작했다. 


뭉쳐진 조각들은 다시 큰 원 안으로 모여 무리를 형성했다.

컨셉이 몇 가지로 압축되었고, 눈에 들어오기 시작했다. 눈 뜬 장님에서 벗어나 보이는 모든 것들을 관찰하고 기록했다.


그 기록의 중간 결과물(끊임없는 '현재진행형'이므로)을

자신이 좋아하는 카페를 알고 싶은 소비자들과, 

컨셉을 고민하는 예비 창업자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공개한다.


1. 화이트

화이트. 흰색. 

마음까지 깨끗해지는 화이트 컬러를 매장 전체에 사용한 카페에 들어서면,

커피를 마시기 전부터 위가 깨끗해지는 느낌이 든다.


매장 인테리어와 바, 컵 색상까지 화이트로 통일한 카페에서 커피를 마시면 

마음이 백지처럼 깨끗해지며 생각이 일목요연하게 정리된다.


2. 바(Bar)

호프집을 연상시키는 분위기. 

칠흑같이 어두운 내부를 밝히는 건 몇 개의 조명이 전부.


호불호가 분명하게 갈리는 컨셉.


공공연한 애정행각을 하는 커플들이나 아줌마들의 수다에 덜 예민해지는 장점이 있다.


3. 시그니처 컬러

스타벅스는 그린, 커피빈은 브라운, 이디야는 블루...

주로 프랜차이즈 매장에서 많이 사용하는 컨셉.


시그니처 컬러를 사용한 로고.

인테리어와 매장 내부는 물론 화장실 방향과 위치까지 통일해 익숙함과 안정감을 주며, 

'늘 찾던 그 곳'의 편안함을 연출한다.


익숙해서 지루하다는 단점이 있다.


4. 동네 맛집

작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며, 

주로 내 집 같은 아늑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조용히 잘 나가는 동네의 숨은 맛집.


시그니처 컬러나 화려한 인테리어, 넓은 공간 대신 

커피 맛으로 승부하는 경우가 많다.


생각날 때 찾는 제 2의 집 같은 곳.


5. 빈티지

인테리어 요소를 가미하지 않은,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움이 매력인 빈티지.


창고 건물이나 오래된 주택을 개조해 카페로 재 탄생시킨다. 

옥상, 다락방, 아지트 느낌.

아무도 없는 곳에 몸을 맡기고 눕고 싶을 때 찾는 빈티지 카페.


6. 랩(Lab)

카페인 동시에 커피 연구실.


커피 관련 행사와 세미나, 커핑 등을 정기적으로 진행하며, 

커피에 대해 잘 모르는 일반인들에게 황홀한 미각 경험을 선사한다.


다양한 선택지. 한 잔에 9000~10000원에 달하는 높은 가격대와 프리미엄 서비스가 특징.


7. 나무(Wood)

원목을 이용한 인테리어와 목재 가구. 마음이 차분하고 편안해진다. 

플라스틱이나 철 소재의 가구보다 정감 있고 따뜻하며 친근하다.


8. 전통

오래된, 전통적인 컨셉.


옛스러운 필체로 쓴 간판과 기와 지붕, 

조선시대로 돌아간 듯한 카페 내부. 

커피보다는 차를 즐겨야 할 것 같은 느낌.


옛 생각하며 커피 한 잔 홀짝.


9. 자연과 벗 삼은 힐링 카페

200평이 넘는 공간. 창 밖 자연광을 조명 삼은 힐링 카페.


여럿이 모여 회의하거나 수다떨기 좋은 곳. 혼자 앉아 컴퓨터를 하거나 독서를 하기에는 조금 눈치 보임.


10. 테마 카페

커피와 꽃. 커피와 빵. 커피와 초콜릿.

커피와 수면. 커피와 애완동물. 커피와 음악. 커피와 식물원..... 커피만으로 부족해 인건비와 노동력을 무릅쓰고 '하나 더' 하는 욕심많은 컨셉.


방문하는 손님들에게 색다른 경험으로 유입이 많지만 사장은 죽어남.


11. 고급스러운

샹들리에와 엔틱 가구.

커피도 꽃무늬가 그려진 잔에 마셔야 될 것 같은 느낌을 주는 곳.


2~30대보다는 4~50대, 6~80대 소비자층이 많이 찾는 카페.


https://www.instagram.com/barista_groove/

백석예술대 커피전공 졸업 SCA Barista Lv1,2 / Sommelier Coffee Group☕ 전국대학생와...


 

등록된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자기소개 미등록시 블랙워터이슈의 핵심 기능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댓글 18

profile

Grimdal

2019-08-19 20:22  #916638

B.STARTER

개인적으론 화이트,Lab 멋지네요ㅎㅎ

profile

Nobreaker

2019-08-20 16:06  #918561

B.ELEMENTARY

와우, 재미있는 비교네요. 

훌륭한 정리 감사드립니다. ^^

profile

어리

2019-08-21 12:08  #920155

보유자격 없음

오 ◡̈ 재미있게 잘봤습니다 !

profile

어리

2019-08-21 12:08  #920159

보유자격 없음

오 ◡̈ 재미있게 잘봤습니다 !

profile

동환

2019-08-21 12:40  #920206

보유자격 없음

정리가 잘 되어 있어서 보기 좋았습니다!!!! 잘 봤습니다!!!

profile

59

2019-08-21 17:08  #920665

B.STARTER

좋은 글 감사히 잘 읽었습니다.

profile

영광

2019-08-21 17:21  #920715

보유자격 없음

감사합니다

profile

재옥

2019-08-21 18:35  #920937

보유자격 없음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청포도

2019-08-22 16:10  #923969

보유자격 없음

흥미롭게 잘 읽었어요 감사합니다

profile

다라밍

2019-08-22 17:04  #924094

보유자격 없음

이렇게보니 끝이 없네요 ㅠㅠ 

profile

킴메리

2019-08-23 22:48  #927966

보유자격 없음

잘봤습니다

profile

또잉

2019-08-24 00:06  #928248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읽었습니다~

profile

성이

2019-08-26 15:39  #933895

보유자격 없음

고민하게되는 글이네요!

profile

So2su

2019-08-27 03:09  #936308

보유자격 없음

좋은 정리글이네요

profile

딜라이트

2019-08-27 08:14  #936513

보유자격 없음

정리되서 보기좋아요!

profile

드립좋은사람

2019-08-27 20:53  #938521

보유자격 없음

요즘은 커피 맛을 보고 가는경우가 많이 드물어져서 인테리어에 신경을 더욱 써야하는게 마음이 아프네요ㅠ

profile

이션

2019-08-30 14:24  #945819

보유자격 없음

잘보고 갑니다

profile

SHINHEE

2019-09-19 10:57  #992941

보유자격 없음

좋은 글이네요


시나몬게이트 _ 바리스타허슬 20
면접관이 이렇게 물어본다면? 당신의 솔직한 대답은? 23
2020 KNBC 심사위원 성공기! 2
2020 KNBC 심사위원 도전기!
한국 커피의 미래를 위해 우리가 해야할 일 | Cup Of Asia, 컵...
이번주 금토일 성수동에서 열리는 커피행사 정보 공유합니당! 2
다들 잘 아는곳이지만 안가면 서운한 Feltcoffee 10
[인텔리젠시아] 퍼블릭 커핑 안내(미국 본사 바리스타 초청)
근무 중 그라인더에서 원두?문제현상 대처법 3
[인천커핑]프로세싱에 대해 알아보자(내추럴,워시드,허니,이중... 1
부산 19.10.21 퍼블릭 커핑 후기 (Coffee Group)
블루보틀 채용.. 5
디셈버 바텀리스 드리퍼와 하리오 v60필터 조합 2
약배전 에스프레소 추출 5
어떻게 해야 신맛을 확실하게 잡을까요..?? 14
2020 KNBC 심사위원 후기(값진 경험을 공유해 보고자 합니다...) 9
추출 질문입니다ㅠㅠ 15
커피 공부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 제가 본 커피 책들 추천 ... 26
에스프레소 세팅 잡을때 분쇄도 , 도징량 어떤걸 먼저 조정 하... 10
말코닉 피크에 대한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ㅠ 5
[대만 카페투어 #2] 나인티 플러스 커피를 맛볼 수 있는 대만... 6
플랫화이트라는게 어떤 음료인지 알 수 있는 매장을 알고싶어... 17
로스팅으로 커피 창업 시작하고 싶나요? | 수망로스팅에서 로... 8
에스프레소 셋팅 도징량에 대해 궁금합니다. 21
에어로프레스 추출 질문! 5
더치 마이 바디 (feat. centercoffee) - Dutch my body 1
커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스타벅스 커피를 먹여 보았다 | I m... 20
스페셜티 커피를 시작하고 싶다면? | "그린빈 바이어 &am...
"카페 창업 어떻게 성공하셨나요?" 사운즈커피(soun... 3
손님이 "커피 산미 싫어해요" 라고 할때 | 카페사장... 27
개인적으로 커피머신 사용할 수 있는 곳 있나요? 7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날아온 커피 리뷰!! 노르딕커피는 어떤맛... 6
커피의 신맛에 대한 화두를 하나 살포시 던져봅니다...! 6
콜드브루는 배치브루에 속하는 건가요? 6
뉴욕 여행가는데 카페 추천 부탁드리겠습니다! 5
토디 거름망 세척 질문드립니다? 9
저울에만 50만원 넘게 지른 커피덕후의 아카이아 펄s 저울 리뷰! 17
이카와 로스터 유저분들 조언좀 부탁드려요.ㅠㅠ 8
라떼아트 연급 할 수 있는 공간이? 18
덤보의 커피추천 - COFFEE COLLECTIVE - HALO ESPRESSO 4
카페 구인공고를 보면서 느낀점 51
블루보틀 파트타이머 4
성수동 갈 예정인데 카페 추천을 받고 싶습니다 26
안녕하세요 유량에 따른 추출에 끼치는 영향이 궁금합니다 ㅠㅠ 3
고민이있습니다...... 16
블랙워터에 업체등록해보신 사장님 계신가요...? 4
여러분이 생각하는 '스페셜티 커피' 는 무엇인가요? 11
부산에서 진행한 8.18 게이샤 커핑 후기입니다 8
생두와 원두 보관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5
우리 매장 컨셉, 어떻게 할까? 18
재미로 봐죽세요. 삼시세끼에 나온 솥뚜껑으로 커피볶는것을 ... 15
더치 추출시 탬핑 및 준비 과정 4
블루보틀 면접이요.. 26
로스팅 입문용으로 좋은 로스팅 머신 좀 추천해주세요...! 6
커피의 바디감은 대체 무엇인가!? 제가 나름의 설명을 한번.... 18
블루보틀 최종면접 19
안녕하세요 8
취미와 직업은 같을 수 없을까요? 14
[호주 카페투어#1] 멜버른 로컬 주민들이 가장 사랑하는 카페!... 9
스타벅스 20주년 커피를 마셔보다!! 벌써 20주년이라니.. (플... 15
블루보틀 최종면접보신 분들 계시는지요 11

2020 . 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