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라운지

VERITA 22.01.14. 10:41
댓글 10 조회 수 366

저는 유전적 고혈압 때문에 술을 멀리하고 있지만 커피에 빠지게 된 계기가 와인을 좋아해서 였습니다.

와인의 향과 맛이 좋아 와인을 수집하고 테이스팅을 했었지만 쉽게 오르는 혈압 탓에 와인을 그만두게 되었지요.

따라서 자연스래 커피와 차를 선택하게 되었고, 대학교를 다니며 졸음을 이기기 위해 많은 커피를 마시다 보니 커피와 친해지게되었습니다.

요즘 커피의 가공방식을 보면 와인과 비슷한 발효 방식들을 많이 사용하더라구요.

제가 궁금한 점은 제목에서 언급한 아이스와인 가공방식의 적용 입니다.

아이스와인은 원래 포도나무가 찬 기후를 맞이해 열매가 얼면 그대로 수확하여 가공하는 방식으로 당도가 수직상승합니다.

그렇다면 열대과일(?)인 커피는 어떨까요?

아마 커피나무가 한파에 노출되면 냉해를 입어 죽는 사태가 벌어지겠으나, 커피체리를 수확한 직후 펄핑을 하지 않고 냉동처리, 즉 액체질소에 담그는 방식으로 급냉각을 시킨다면 커피체리의 당도는 증가 할 것입니다.

이 방식을 통해 커피 생두를 만드는 방식이 있는지와, 반대로 불가능하다면 그 이유는 무엇인지 설명 부탁드립니다.

profile

ABOUT ME

핸드드립에 빠져들은 커피 초년생입니다.
현재 바리스타 일자리 알아보고 있습니다.
자격증 : SCA 바리스타 및 브루잉 프로 / 1종 보통 운전면허
일반회원
보유자격 없음

댓글 10

profile

Solic

2022-01-14 11:39  #1757428

B.ELEMENTARY

흥미로운 내용이여서 저도 궁금하네요ㅎㅎ


우선 커피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가공하는데 있어서 와인 쪽 공법을 착안해서 진행하고 실험하는 경우가 많이 있죠

그래서 위에서 언급한 가공방식을 누군가는 어디에선가 실험중일 지도 모릅니다ㅎㅎ


다만, 와인은 과육의 당도를 올려 와인의 맛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지만

커피는 과육이 아닌 씨앗을 이용한 식품이라 간접적인 영향을 받아

와인과 같은 발효를 하더라도 같은 뉘앙스로 적용되지 않을 수 있을 것 같아요


포도 과육의 당도를 올려 와인의 맛과 풍미를 상승시킨다.

커피는 과육이 아닌 씨앗을 이용해서 과육의 당도가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진 않을테니

아직 적당한 방법을 찾지 못하여 비공개 테스트중 일지도 모르겠네요ㅎㅎ

(과육의 당도를 씨앗에 전달시키려는 프로세스도 있으니..)


흥미로운 주제 감사합니다

profile

VERITA 작성자

2022-01-14 12:09  #1757461

@Solic님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profile

같은 맥락인지 잘 이해하고 있는지 모르겠으나

나무사이로에서 "아이스"라는 원두를 판매 중입니다.


"카스티요 품종 커피 체리를 24시간 드라이 무산소 발효--> 그레인프로 자루에 넣어 밀봉한 다음 섭씨 22도 미만 물탱크에 60 시간 동안 담금 --> 다시 72 시간 동안 냉동 -->섭씨 35도 미만을 유지하면서 돋움건조대에 말리는 과정을 거친 것."


나무사이로 사이트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profile

VERITA 작성자

2022-01-14 12:09  #1757466

@갤럭시킴님
제가 생각한 것과는 조금 다르지만 그래도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이호인

2022-01-14 11:58  #1757448

B.STARTER

https://m.smartstore.naver.com/amativo/products/5749793240


[아마티보] 아마티보 코리아는 콜롬비아, 멕시코, 에콰도르의 그린빈 트레이딩 전문업...


 위에 말씀하신 가공순서는 아니지만 유사한 방법으로 만든 커피가 있어서 참고바랍니다.

profile

VERITA 작성자

2022-01-14 12:12  #1757471

@이호인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질문과 상관없는 내용에 대한 덧글입니다만, 카페인은 섭취 직후 분해되기전 혈압을 상승시킵니다. (수축기 8내외, 이완기 6 내외) 카페인 내성이나 개인별 분해 능력 차이가 있어서 하루 2~3잔 정도는 괜찮다고 하지만 저랑 상담한 내과의들은 하나같이 커피 끊으라고 했습니다. 물론 저는 그래도 커피 마십니다. (하루에 보통 커피 1잔+디카페인 2잔 제한)

profile

나래아

2022-01-14 14:15  #1757588

보유자격 없음

요근래에 코스타리카에서 락틱 내추럴로 수출되는 Cherry Reposado 가공 찾아보시면 도움되실꺼같습니다

profile

VERITA 작성자

2022-01-14 15:18  #1757759

@나래아님

감사합니다.

profile

kuruku

2022-01-14 18:30  #1758078

보유자격 없음

호오... 흥미로운 내용이라 찾아보고 생각을 해봐야겠네요 호오...

커피 파우더의 뭉침을 흩어주는 무료 WDT 툴, 3D 프린터를 가...
커피 책 추천해주실수 있을까요 ?? 2
머신유량과 추출유량에 대한 궁금증 2
1월 셋째 주 생두뉴스! 해묵은 발암물질 논란 그리고 커피가격...
선배님들 질문있습니다! 2
대학교 커피동아리 1구 에스프레소 머신 뭐가 좋을까요?? 1
로스팅 불 조절 타이밍 관련 질문 3
보통 학원에서 로스팅 수업 때 쓰는 생두는 어디회사인가요??? 3
보급형 장비로 스페셜티커피 추출이 어렵습니다. 도와주세요ㅜㅜ 19
로스팅 머신 중에 스트롱홀드 구매 예정자입니다! 1
강배전 원두 추출시 질문합니다. 5
추출시 분쇄도에 질문드립니다.. 9
슬레이어 스팀 lp 추출량 및 추출시간 3
혹시 스키피오제빙기 사용하시는분 계신가요??? 10
IMS 바스켓 사이즈 질문합니다. 8
아이스 와인 방식 10
스트롱홀드로 s7pro x 소형으로 원두 납품하고 계신분 있으신... 3
1월 둘째 주 생두 뉴스! 브라질 세하도에 가해지는 삼림벌채의... 2
쿨러 청소 도구 좋은게 있을까요?
2022년 첫 생두 뉴스!! 커피의 메가랠리 올해도 계속될까?
2021년 마지막 주 생두 뉴스, 국내 생두 수입액 20% 늘었다! (...
듀얼 보일러 방식 에스프레소 머신에 대해 궁금한점이 있습니다. 8
커피 트렌드 배울 수 있는 클래스같은것도 있나요? 2
로스팅 고수님들 계신가요~? 13
에쏘 맛이 너무 달라졌을때 어떻게 잡아보면 좋을까요 9
이론은 어디서부터 잡아가면 될까요? 18
이론은 어디서부터 잡아가면 될까요? 1
프로밧으로 로스팅 교육하는데 있을까요?
커피퍽이 한군데만 파여 추출되고 있습니다. 33
원두 그라인딩 할때 원두가 너무 날려요.... 7
[논문소개] 커피체리 색에 관련된 유전자들 3
12월 넷째 주 뉴스레터, 20세기의 커피는 21세기에 생존이 불... 1
12월 셋째 주 생두뉴스, 중미 커피농부들이 농장을 떠나는 이... 4
부자로스터 화력질문입니다... 4
말코닉 e80 채널링 문제 문의드립니다. 20
대형제빙기 교체관련 여쭤봅니다 4
드립포트와 드립그라인더 추천받을 수 있을까요? 7
미토스원 포터필터 거치대 U아래부분 말고 위부분 어디서 ... 2
아티산 뷰어 2
커피 추출에 관하여 .. 과소?과다? 19
추출 수율과 관련된 질문드려봅니다 6
덕트길이에 따른 로스팅 10
에스프레소 저울 추천 ! 6
라심발리 스팀팁 호환
안녕하세요. 키스반더웨스턴 미라지레버 듀엣 사용중입니다! (... 5
가성비 좋은 커피기구 1
쇼룸에서 1구 머신 사용하려고합니다 2
세테 270으로 드립해보신분 1
커피 추출후 포타필터 바스켓 안쪽면을 보면 커피물자국이있는데 2
12월 첫 주 생두 뉴스, 라니냐 현상이 커피가격에 영향을 끼칠까? 1

2022 . 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